전체뉴스 1-10 / 1,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유상철→이천수 출격, 2002 한일 월드컵 비밀 밝힌다

    ... JTBC '뭉쳐야 찬다‘에는 한국을 축구 열풍으로 몰아넣었던 2002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들과 전 국가 대표 선수들이 출격한다. ’그라운드 위의 유비‘ 유상철은 물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 등 보기만 해도 가슴이 뭉클해지는 역대급 라인업으로 ’어쩌다FC'에게 대결 신청을 한 것. 이들은 ‘군대스리가 프로젝트’를 위해 모인 팀으로, ...

    텐아시아 | 2020.05.29 09:48 | 태유나

  • thumbnail
    지소연 덕에 '뭉쳐야 찬다' 역전승...안정환, “조기축구에서도 최선 다해”

    ... 전했고, 감독 안정환은 “이미 최고의 프로선수지만 조기축구 임에도 장소를 가리지 않고 최선을 다하는 지소연의 프로정신을 본받아야 한다”고 했다. 한편, 31일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췌장암 투병 중인 유상철 감독이 출연한다. 2002 월드컵 4강 신화 주역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가 유상철 감독을 응원하기 위해 뭉친다.(사진출처: JTBC '뭉쳐야 찬다' 방송 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20.05.25 13:26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지소연, '어쩌다FC' 역전승 이끌었다

    ... '어쩌다FC'는 어시스트의 정석을 보여준 지소연과의 스페셜 경기를 통해 유럽 빅리그의 수준을 몸소 체험하며 또 한 번 프로의 세계를 느끼는 값진 경험을 쌓아올렸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뭉쳐야 찬다'에는 '그라운드 위 유비' 유상철 감독이 전격 출연, 췌장암 투병중인 그를 응원하기 위해 2002 월드컵 4강 신화 주역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까지 뭉친 감격의 재회가 이뤄질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텐아시아 | 2020.05.25 08:23 | 태유나

  • thumbnail
    췌장암 투병 유상철, '뭉찬'서 2002 월드컵 동지들과 재회

    ... 스케줄을 조율해 와 출연을 성사시켰다. 유상철 감독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건강한 모습으로 그라운드에 꼭 다시 서고 싶다. 그라운드 위에 있는 시간이 최고의 행복이다"고 털어놨다. 더불어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등 2002 월드컵 동료들과 국가대표 선수들이 그를 응원하기 위해 다같이 모였다고 알려져 팬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유상철이 함께 한 '뭉쳐야 찬다'는 오는 31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장지민 ...

    HEI | 2020.05.21 15:20 | 장지민

  • thumbnail
    '췌장암 투병' 유상철, 2002 월드컵 멤버들과 '뭉쳐야찬다' 출연[공식]

    ... 체크하며 오랜 시간동안 스케줄을 조율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녹화에서 "그라운드 위에 있는 시간이 최고의 행복"이라며 변함 없는 축구 사랑을 보인 유 감독을 응원하기 위해 그와 최고의 순간을 함께했던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등 2002 월드컵 동료들과 국가대표 선수들도 함께 모여 감격의 재회를 했다고 한다. 췌장암 투병 중에도 밝은 모습으로 그라운드에 선 유상철 감독과 그를 응원하는 동료들 그리고 '어쩌다FC' 스포츠 전설들이 ...

    텐아시아 | 2020.05.21 11:41 | 정태건

  • thumbnail
    '췌장암' 유상철, '뭉쳐야 찬다' 출연

    ... 찬다' 녹화에 참여한 사실이 알려졌다. 유상철 감독은 '유상철 팀'을 꾸리고 안정환이 이끄는 '뭉쳐야 찬다'의 '어쩌다FC'와 대결을 펼쳤다. 특히 '유상철 팀'에는 이천수, 송종국, 최진철 등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를 만든 주축들이 포함돼 이들의 재회에도 이목이 쏠린다. 유상철 감독은 인천 유나이티드를 이끌던 지난해 11월, 췌장암 4기 판정을 받았다. 투병 생활을 하면서도 시즌 마지막까지 지휘봉을 ...

    HEI | 2020.05.21 11:31 | 김소연

  • thumbnail
    암 투병 유상철 감독, '뭉쳐야 찬다'서 안정환과 재회

    ... '뭉쳐야 찬다' 제작진은 "건강한 모습으로 그라운드에 꼭 다시 서고 싶다"는 유 감독의 바람을 이뤄주기 위해 유 감독의 항암 치료 일정과 컨디션을 체크하며 오랜 시간 스케줄을 조율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유 감독을 응원하기 위해 그와 2002년 월드컵, 최고의 순간을 함께했던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등도 나서 감격의 재회를 했다. '어쩌다 FC'의 감독 안정환과의 재회도 뭉클함을 안길 예정이다. 31일 밤 9시 방송.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1 09:54 | YONHAP

  • thumbnail
    하드 털어 추억 소환하는 K리그…명경기 7선 공개

    ... 서울은 울산과의 플레이오프에서 4-2로 이겨 챔프전에 올랐다. 1차전에서 1-1 무승부를 거둔 수원은 2차전 전반 11분 에두의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14분 뒤 서울 정조국에게 동점골을 허용했지만, 수원은 전반 36분 송종국이 결승골 2-1 승리를 거뒀다. 수원은 1~2차전 합계 3-2로 승리해 2004년 이후 4년 만에 우승의 기쁨을 맛봤다. 승부가 끝나갈 무렵 경기장에 눈이 흩날리던 장관은 수원 팬들의 가슴에 영원히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아있다. ...

    한국경제 | 2020.04.14 12:23 | YONHAP

  • thumbnail
    K리그, 유튜브에 과거 경기 영상 공개…첫 번째는 2008년 챔프전

    ... 경기 영상이 올라오며, 팬들은 실시간 소통으로 즐길 수 있다. 방송 종료 후에도 유튜브로 다시 볼 수 있다. 11일 오후 2시 올라올 첫 경기는 수원 삼성과 FC 서울이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맞붙은 2008년 K리그 챔피언결정 2차전이다. 당시 정규리그 1위 수원에는 차범근 감독 지휘 속에 이운재, 송종국, 마토, 에두 등이 활약했고, 셰놀 귀네슈 감독이 이끌던 정규리그 2위 서울에선 이청용, 기성용, 데얀, 아디 등이 뛰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10 11:44 | YONHAP

  • thumbnail
    최재형 감사원장 "정부 주도 R&D '창조적 실패' 용인하는 감사시스템 구축하겠다"

    ... 놀랐다. 감사원의 책임이 없다고 볼 수 없다. 개별 R&D사업을 감사하기보다는 R&D 감독 시스템을 점검해달라는 말씀으로 이해한다. 연구자가 자율성과 창의성을 발휘하는 데 장애가 되는 부분이 없는지 감사하겠다. ▷송종국 한양대 특훈교수 =감사원이 R&D 사업의 성 감사원이 R&D 사업의 성공 여부에만 감사의 초점을 맞췄기 때문 아닌가. ▷최 원장 =담당 공� 담당 공무원으로선 예산이 투입된 R&D 사업이 실패하면 업무집행 ...

    한국경제 | 2020.01.15 19:18 | 고은이/김소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