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7,9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역사상 가장 빠른 'V자' 반등…"실물경기 회복은 갈 길 멀어"

    “미국 증시의 기록적 상승은 미 중앙은행(Fed) 부양책의 도움을 받았다.” 뱅크오브아메리카는 8일(현지시간) 투자자 노트에서 ‘내 탓이오(mea culpa)’를 외치며 올해 말 S&P500지수의 목표치를 상향 조정했다. 지난 석 달간 랠리를 놓친 데 대한 반성이었다. 이날 S&P지수는 전날보다 1.2% 오른 3232.39를 기록, 연초 대비 상승세로 돌아섰다. 또 나스닥지수는 110....

    한국경제 | 2020.06.09 17:32 | 김현석

  • thumbnail
    포드, 신형 머스탱에 고성능 '마하 1' 부활

    ... 1969년 처음 선보인 1세대 머스탱을 바탕으로 볼륨감 있는 머슬카 디자인과 V8 7.0ℓ 대배기량 엔진을 넣은 게 특징이다. 여기에 우수한 서스펜션과 안정적인 주행 세팅을 바탕으로 주목을 끌었다. 1970년대에는 세계적인 오일 쇼크 현상에도 불구하고 마하 1은 3만5,000대 이상 팔리는 등 사람들에게 인기를 독차지했다. 하지만 시대가 변하면서 다운사이징 터보 엔진이 대세로 자리 잡았고 고출력의 스포츠카는 튜닝 회사들의 역량으로 넘어갔다. 그 결과 마하1은 ...

    오토타임즈 | 2020.06.09 09:30

  • thumbnail
    최악의 경기침체 올까…세계은행, 올해 성장률 -5.2% 전망

    세계은행(WB)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쇼크를 맞은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이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 수준의 경기침체를 맞을 것으로 전망했다. WB는 8일(현지시간)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5.2%로 낮췄다.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이자, 2009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보다 3배가량 가파른 경기침체라고 WB는 설명했다. 하방 위험성이 큰 시나리오에서는 -8%까지 역성장할 수 있다고 봤다. WB는 이날 전 세계 183개국을 ...

    한국경제 | 2020.06.09 08:07

  • thumbnail
    [천자 칼럼] 판을 바꾸는 판교

    지난달 중순 판교 신도시의 전용면적 117.5㎡(36평) 아파트 한 채가 24억원에 매매되면서 신문지면에까지 올랐다. ‘코로나 쇼크’로 주택시장에 냉기가 여전했던 와중에도 서울 강남지역 못지않은 가격이어서 부동산 카페 등에서 한참 시끌벅적했다. ‘직주(職住)근접 시대’에 젊은 층이 선호하는 IT(정보기술)기업 대표주자들이 즐비한 곳이 판교다. 미국에서 비싸기로 ‘악명’ 높은 샌프란시스코 ...

    한국경제 | 2020.06.08 18:03 | 허원순

  • thumbnail
    '두산밥캣' 5% 이상 상승,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도

    ... 대해서 최근 6일 연속 20.4만주 순매수를 하고 있다. 더욱이 전일 외국인이 대량 순매도를 하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래프]두산밥캣 외국인/기관 매매동향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2Q20 예견된 쇼크, 코로나19 다음을 보자 - 대신증권, BUY(유지) 06월 05일 대신증권의 이동헌 애널리스트는 두산밥캣에 대해 "연초 이후 주가 수익률은 -21.7%로 기계주 커버리지 평균인 -13.2%를 하회. 5월 미국 NAHB 주택시장 ...

    한국경제 | 2020.06.08 09:05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효율 지상주의' 벗어나 위기관리로…키워드가 바뀐다

    ... 쳐다보지 않던 기업어음(CP) 발행 시장을 최근 들어 살펴보기 시작했다. 일부 대기업은 CP를 발행해 자금을 조달하고 있다. 위기 상황에서 기업의 성쇠를 결정하는 결정적 요인이 ‘현금’이라는 것을 코로나19 쇼크를 통해 기업 경영자들이 몸소 느끼고 있어서다. 박남규 서울대 경영학과 교수는 “코로나19 사태를 겪으면서 적어도 6개월 이상 버틸 수 있는 현금의 중요성을 깨달았을 것”이라며 “삼성전자처럼 일정 수준 ...

    한국경제 | 2020.06.08 09:00 | 황정수

  • thumbnail
    코로나 사태로 인천경제자유구역 외국인직접투자 '급감 쇼크'

    올들어 5월까지 FDI 신고액 570만달러…작년 상반기의 3.5% 수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올해 인천경제자유구역에 대한 외국인직접투자(FDI)가 급감했다. 8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 따르면 올해 1∼5월 FDI는 신고금액 기준으로 570만달러(13개 기업)에 그쳤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 인천경제자유구역에 대한 FDI 신고금액 1억6천470만달러(19개 기업)의 3.5%에 불과한 수준이다. FDI 도착금액 기...

    한국경제 | 2020.06.08 06:30 | YONHAP

  • thumbnail
    '비긴어게인' 크러쉬, 첫 버스킹부터 힐링 하모니

    ... 이뤄졌고, 두 번째는 서울문화비축기지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과 안전한 공연 문화를 위한 드라이브 인 버스킹으로 펼쳐졌다. 크러쉬는 "위로와 행복한 시간을 선물해드리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먼저 크러쉬는 코로나 쇼크로 인해 이용객들의 발길이 끊긴 공항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직원들을 위해 노래했다. 그는 "이 마음이 닿았으면 좋겠다"라며 하림과의 '출국' 듀엣곡으로 포문을 열었다. 하림의 오랜 팬이라고 밝힌 크러쉬는 ...

    스타엔 | 2020.06.07 11:17

  • thumbnail
    리비아 통합정부군 동진, 시르테 공략…동부 반군은 '정전' 수용

    ... 밝혔다. 그러나 GNA 측은 "우리가 이 전쟁을 시작하지 않았다. 끝내는 시간과 장소는 우리가 정할 것"이라고 이집트의 정전 제안을 거부했다. 다만 프랑스는 이 정전 제안을 지지했다. 장이브 르드리앙 프랑스 외무장관은 사메 쇼크리 이집트 외무장관과 통화에서 "이집트의 즉각적 교전 중지에 대한 노력을 지지했다"고 프랑스 외무부가 밝혔다. GNA는 터키와 동맹인 카타르의 지지를 받지만 LNA는 러시아와 아랍에미리트(UAE), 이집트의 지원을 받고 있다. LNA ...

    한국경제 | 2020.06.07 03:28 | YONHAP

  • thumbnail
    크러쉬, '비긴어게인 코리아' 통해 전할 첫 힐링 사운드

    ... 크러쉬가 다시 돌아온 ‘비긴어게인 코리아’의 포문을 연다. 크러쉬는 6일 첫 방송 되는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에 출연해 인천국제공항에서 버스킹 공연을 펼친다. 전 세계의 코로나 쇼크로 인해 이용객들의 발길이 끊긴 인천국제공항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막으며 ‘K-방역’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숨은 영웅들을 위해 노래한다. ‘비긴어게인 코리아’에 새롭게 합류한 크러쉬는 이날 버스킹의 ...

    스타엔 | 2020.06.06 14: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