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9,2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웨이' 5% 이상 상승, 2QPre: 경기 비탄력적 사업 역량 증명 - 하나금융투자, BUY(상향)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2QPre: 경기 비탄력적 사업 역량 증명 - 하나금융투자, BUY(상향) 07월 16일 하나금융투자의 박종대,서현정 애널리스트는 코웨이에 대해 "가전 렌탈 부동의 1위 사업자로서 대외 경기나 쇼크에 무관하게 가장 안정적인 실적 흐름을 이어갈 수 있다는 점은 분명히 밸류에이션 프리미엄 요소. 배당수익률(1.5% 추정)이 크게 떨어지면서 적정 밸류에이션에 대해 갑론을박이 있을 수 있지만, 압도적 시장점유율과 견조한 실적개선, ...

    한국경제 | 2020.07.16 09:25 | 한경로보뉴스

  • [사설] 전 계층으로 번진 일자리 쇼크, 앞이 안 보인다

    지난 6월 코로나19 확산세가 주춤하면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 재난지원금 등으로 경기에 다소 숨통이 트이는 듯했지만 고용쇼크는 최악으로 치닫고 있다. 취업자 수가 4개월 연속 감소한 것은 10년 만에 처음이다. 60세 이상에서 취업자가 늘어난 것을 제외하면 다른 모든 연령대에서 크게 줄었다. 나머지 고용지표도 말이 아니다. 고용률은 60.4%로 떨어져 6월 기준으로 2010년(60.0%) 이후 최저치다. 실업률은 4.3%로 올라 1999년 ...

    한국경제 | 2020.07.15 18:09

  • thumbnail
    "먹는 콜라겐 앞세워 압도적 1위 오를 것"

    ... 않냐’고 걱정한다”며 “하지만 에버콜라겐을 콜라겐 부문의 압도적인 1등 브랜드로 만들기 전까지는 에버콜라겐에 집중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뉴트리는 매출의 90%를 에버콜라겐에서 올린다. 작년 1분기에는 어닝쇼크였지만 올 1분기에는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네 배 이상 늘었다. 코로나19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며 홈쇼핑 시청률이 오른 덕이다. 주가도 상승했다. 증시 저점(3월 19일)보다 119.04% 올랐다. 올해 영업이익은 작년보다 ...

    한국경제 | 2020.07.15 17:20 | 한경제

  • 제조업 고용 감소폭도 갈수록 커진다

    도소매업, 숙박·음식점업 등에 집중됐던 ‘코로나 고용 쇼크’가 제조업, 금융·보험업 등까지 번지고 있다. 15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제조업 취업자는 435만1000명으로 전년 동월보다 6만5000명 줄었다. 지난 3월 이후 넉 달 연속 줄었으며 감소폭은 갈수록 커지고 있다. 월별로 보면 3월 2만2000명, 4월 4만4000명, 5월 5만8000명 등이다. 통계청 관계자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7.15 17:12 | 서민준

  • thumbnail
    [속보] '코로나 고용쇼크' 6월 취업자 35.2만명 뚝…4달 연속 감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용시장 충격으로 지난 6월 취업자 수가 35만명 이상 큰 폭으로 떨어졌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6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05만5000명으로 전년 대비 35만2000명 감소했다. 지난 3월(-19만5000명), 4월(-47만6000명), 5월(-39만2000명)에 이어 4개월 연속 감소다. 4개월 연속 취업자 수 감소는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가 있었...

    한국경제 | 2020.07.15 08:01 | 조아라

  • thumbnail
    [2보] '코로나 고용쇼크' 6월 취업자 35.2만명↓…넉달 연속 감소

    6월 실업률 4.3%…6월 기준 1999년 통계작성 이후 최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용시장 충격으로 6월 취업자 수가 35만명 이상 감소했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6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705만5천명으로, 1년 전보다 35만2천명 감소했다. 지난 3월(-19만5천명), 4월(-47만6천명), 5월(-39만2천명)에 이어 4개월 연속 감소다. 4개월 ...

    한국경제 | 2020.07.15 08:01 | YONHAP

  • thumbnail
    취업자 넉달 연속 감소…실업률 6월 기준 1999년 이후 최고

    코로나 충격 지속…60세이상 제외 전 연령층서 줄고 제조업 감소폭 확대 고용률 60.4%, 6월 기준 10년만에 최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용시장 충격이 계속되고 있다. 취업자 수는 넉달 연속 감소하고 실업률은 6월 기준으로 통계 작성을 시작한 1999년 이후 최고를 기록했다. ◇ 취업자 넉달째 줄어…60세 이상만 늘고 나머지 연령대 모두 감소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6...

    한국경제 | 2020.07.15 08:00 | YONHAP

  • thumbnail
    [속보] 코로나 고용충격…4개월 연속 취업자 30만명 감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지난달 실업률이 외환위기 영향이 있던 1999년 6월 이후 21년만에 최고로 치솟았다. 취업자 수도 4개월 연속 30만명 이상 감소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10일 발표한 '2020년 6월 고용동향'을 보면 15~64세 실업률은 4.3%를 기록했다. 전년 동월 대비 0.3%포인트 상승했다. 청년층 실업률도 10.7%로 0.3%포인트로 높아졌다. 두 지표 모두 1999년 ...

    한국경제 | 2020.07.15 08:00 | 강진규

  • thumbnail
    [오춘호의 인사이트] 마지못해 도입한 재택근무…생산성 향상이 성패 가른다

    ... 신선한 충격을 던졌다. 이 회사는 산업전기와 중전기 정보기술(IT) 인프라 등 중후장대한 제품을 주로 생산해 온 종합전자 업체다. 일본 전통의 기업 관행이 가장 깊게 뿌리박힌 곳이기도 하다. 일본 언론에선 이를 ‘히타치 쇼크’라고 부른다. 중후장대한 히타치가 움직이면 대부분 기업이 외면하기 어렵다. 후지쓰와 니혼덴산 등 일본의 대표 제조업체도 재택근무에 뛰어들고 있다. 일본은 이번 기회를 놓치면 디지털 지체 국가로 낙인이 찍힐까 봐 노심초사하는 ...

    한국경제 | 2020.07.14 18:06 | 오춘호

  • thumbnail
    [천자 칼럼] 한우값 급등락한 사연

    ... 어디냐”라고 할 일이 아니다. ‘국민 한우파티’ 몇 번 열자고 14조원 추경예산을 동원할 만큼 부실재정, 부채공화국의 실상은 여유롭지 못하다. 나랏빚을 키우는 지출인 만큼 경제살리기 마중물이 되도록 좀 더 생산적인 데 쓰일 필요가 있다. “코로나 쇼크 와중에도 ‘이밥에 고깃국’ 먹지 않았느냐”라는 데로 생각이 미치면 더 서글퍼진다. 허원순 논설위원 huh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14 18:01 | 허원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