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5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방역 걱정되는 해수욕장…어둠 내리자 곳곳에서 '음주'

    ... 구간은 쓰레기장을 방불케 할 정도로 백사장에 쓰레기가 가득했다. 피서객들이 머물다가 그대로 두고 간 일회용 돗자리 위에는 술병과 음료수 캔, 과자부스러기, 음식물 등이 지저분하게 나뒹굴고 있었고 긴급투입된 공공근로자 10명이 이를 수거하느라 진땀을 흘리고 있었다. 그나마 쓰레기통에 가져다 놓은 쓰레기도 분리수거가 전혀 되지 않은 채 버려져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한 공공근로자는 "주말과 휴일이면 피서객들이 버리고 간 쓰레기를 수거하느라 하루가 걸린다"며 "오전 ...

    한국경제 | 2020.07.12 14:03 | YONHAP

  • thumbnail
    중국 해안에 웬 돼지 족발?…수만개 분량 밀려와

    관계 당국, 수거 후 경위 조사 중 중국 광둥성의 한 해안에 난데없이 수만개의 돼지 족발이 떠내려와 백사장을 덮어버리는 일이 벌어졌다. 대만 중앙통신사는 12일 중국 둥관시보(東莞時報)를 인용해 지난 10일과 11일 사이 광둥성 둥관시 후먼(虎門)진 해안에 대량의 돼지 족발이 흘러와 쌓였다고 보도했다. 돼지 족발이 쌓인 곳은 광둥성을 흐르는 주장(珠江)강이 바다와 만나는 곳이어서 돼지 족발이 강 상류에서 떠내려온 것인지 바다 쪽에서 밀려온 것인지는 ...

    한국경제 | 2020.07.12 12:02 | YONHAP

  • thumbnail
    '집콕'생활 장기화에 음식물처리기 판매 늘어

    ... 옥션은 최근 한 달(6월 9일~7월 9일) 간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음식물처리기 판매가 작년 같은 기간 대비 24% 늘었다고 12일 밝혔다. 휴지통 판매도 27% 증가한 가운데 쓰레기를 캔, 플라스틱, 병 등으로 구분하는 분리수거함과 바구니·바스켓도 각각 29%, 45% 늘었다. 불필요한 용기나 포장 사용을 줄이기 위해 샴푸, 바디워시를 필요한 만큼 덜어서 사용할 수 있는 욕실 디스펜서 판매량도 189% 늘었다.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또 다른 온라인몰인 ...

    한국경제 | 2020.07.12 11:03 | YONHAP

  • thumbnail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 진정성있는 인사 "모두들 건강하세요"

    ... 그 어떤 한 끼보다 맛있었다고 회상해 보는 이들로 하여금 훈훈한 미소를 자아내게 했다. 더불어 시청자들이 몰랐던 유해진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그는 섬에 머무는 동안 해안에 떠다니던 스티로폼 부표를 모두 수거해 안락한 소파로 재탄생시켰다. 이는 모두의 감탄을 불러일으킨 것은 물론 자연을 아끼고 사랑하는 그의 따스한 마음을 그대로 전달했다. 뿐만 아니라 유해진은 죽굴도 떠나기 2시간 전 가랜드에 "모두들 건강하세요!"라는 ...

    텐아시아 | 2020.07.11 10:46 | 신소원

  • thumbnail
    경찰, 고흥 윤호21병원 화재 사건 조사 착수

    ... 윤호21병원 화재 사건 수사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11일 고흥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10일 오후 국과수 등과 함께 화재가 발생한 윤호21병원 1층 응급실에서 합동감식을 벌였다. 국과수는 응급실 천장 부분에 설치된 설비 일부를 수거해 분석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전남경찰청이 공개한 화재 당시 CCTV 화면에 따르면 불은 10일 오전 3시 38분께 병원 1층 천장 부분에서 작은 불이 시작되며 연기가 피어올랐다. 불은 20여초 만에 불꽃을 내며 순식간에 ...

    한국경제 | 2020.07.11 10:23 | YONHAP

  • thumbnail
    [OK!제보] "미끄러운 지하주차장 이용하라니"…오토바이 지상출입 금한 APT

    ... 비나 눈이 오면 사고 위험이 크다"고 말했다. 3천 세대 이상 거주하는 A아파트는 올해초 입주민 합의로 음식 등을 배달하는 오토바이의 지상 출입을 금지했다. 우체국 우편 배달 오토바이와 가구 배송 차량, 이삿짐 운송 차량, 쓰레기 수거 차량 등만 지상 출입이 가능하다. 차량 높이가 지하주차장 차고보다 높은 택배 배송 차량은 아파트 입구에 차를 주차한 뒤 짐을 수레에 실어 배달하도록 했다. 지상으로 배달할 수 없는 주씨는 지난달말 지하주차장에 들어가다가 빗물이 고인 ...

    한국경제 | 2020.07.11 07:00 | YONHAP

  • thumbnail
    '필사의 탈출' 고흥 윤호21병원 화재, 3명 사망·27명 부상(종합2보)

    ... 윤호21병원에서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합동 감식을 벌여 화재 원인 규명에 나섰다. CCTV 확인 결과 외부 출입 흔적이 없어 방화보다는 전기적 요인 등 다른 원인 때문에 불이 난 것으로 추정된다. 감식반은 응급실에서 내부 설비를 수거해 분석에 착수해 화재 원인을 규명할 계획이다. 소방 안전시설이 제대로 설치·작동했는지도 조사 대상이다. 해당 병원은 화재 안전 장비로 소화기 54대와 옥내 소화전 8대, 화재 자동 탐지기, 방화문 등이 설치돼 있었다. 스프링클러는 ...

    한국경제 | 2020.07.10 17:03 | YONHAP

  • thumbnail
    윤호21병원 화인 '전기적 요인' 추정…경찰·국과수 합동감식(종합)

    ... 설치된 CCTV를 확보해 분석에 들어갔다. 이어 병원 관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재 당시 상황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이날 합동 감식에는 한국전기공사 사고조사반도 참여해 조사를 벌였다. 감식반은 응급실에서 내부 설비를 수거해 분석에 착수했다. 불이 날 당시 CCTV를 확인한 결과, 응급실 내부에는 외부에서 출입한 흔적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방화보다는 전기적 요인 등 응급실 내부의 다른 원인 때문에 불이 난 것으로 추정된다. 소방당국도 ...

    한국경제 | 2020.07.10 16:05 | YONHAP

  • thumbnail
    경기도, 바다청소선 명칭 '경기청정호'로 결정

    ... 조은혜(수원시) 씨가 제안한 이 명칭을 최우수작으로 선정했다. 도는 연말 진수를 목표로 올해 초부터 52억5천만원을 투입해 바다 청소선을 건조 중이다. 길이 33m, 폭 9m, 140t급의 이 청소선은 폐기물 100t을 적재할 수 있으며, 내년부터 경기도 바닷속에 있는 폐어구와 어망 등 해양쓰레기를 수거하게 된다. 도는 '경기청정호'라는 명칭이 경기지역 바다를 쓰레기 없는 청정한 바다로 유지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0 11:49 | YONHAP

  • thumbnail
    못쓰는 냉장고-자판기 친환경 처리…환경부·업계 업무협약 체결

    ... 자동판매기 등 처리가 어려운 대형 폐전자제품을 회수해 친환경적으로 재활용하는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된 것이다. 대형 전자제품에는 온실가스로 작용하는 냉매 가스를 비롯해 납, 수은 등 유해물질이 포함돼 있어 폐기 시 제대로 수거 및 처리하지 않으면 환경오염을 유발한다. 이들 제품의 친환경 재활용 체계가 구축되면 환경오염 예방은 물론 제품에 함유된 철 등의 금속도 유용하게 재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음료 제조사는 대형 폐전자제품 ...

    한국경제 | 2020.07.10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