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화투자증권 계좌 개설하면 최대 9만원…비대면 이벤트

    ... 하하호호 평생 혜택 이벤트는 생애최초 신규 비대면 계좌개설 고객이 대상이며, 비대면 계좌개설 완료 당일부터 평생 모바일 국내주식 위탁수수료 혜택이 적용된다. (영업점 소속 계좌, 스탁론 서비스 신청 계좌, 임직원 등 제외, 고객부담 수수료율 0.0045076%, 수수료율 변동 가능) 고객이 비대면 계좌개설 후 이벤트를 신청하면 현금과 금융상품 쿠폰을 포함해 최대 3만원의 지원금을 제공한다. 이후 국내주식 거래금액 및 8월 말 잔고 유지 금액에 따라 최대 6만원의 ...

    한국경제 | 2020.07.01 10:34 | 고은빛

  • thumbnail
    '네이버 후불결제'는 수수료 규제 안 받는다?

    ... 규제를 하지 않는 건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주장이다. 핀테크사가 수수료 자율 결정 30일 업계에 따르면 금융당국은 네이버페이 등 간편결제 업체에 신용카드와 같은 후불결제 기능을 허용하는 내용의 전자금융거래법 전면 개정안에 가맹점 수수료율 규제를 담지 않기로 했다. 금융당국 관계자는 “네이버페이·카카오페이 같은 전자금융업자들의 수수료는 업체가 자율적으로 정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간편결제회사들은 이미 선불결제 서비스에 가맹점 ...

    한국경제 | 2020.06.30 17:13 | 박진우

  • thumbnail
    신한카드도 월세 결제 서비스…"집주인 사업자등록 불필요"

    ... 카드로 월세 결제가 가능한 '마이월세'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30일 밝혔다. 마이월세는 세입자가 매달 일정한 시기에 카드로 월세를 자동 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다. 카드 결제 수수료 부담은 임대인과 임차인 가운데 선택할 수 있다. 수수료율은 집주인과 세입자의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1%로 정해졌다. 신한카드 월세 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집주인 또는 세입자가 신한카드 웹사이트, 신한 페이판 애플리케이션, 신한카드 애플리케이션 중 한 곳에 접속해 계약서를 첨부하고 ...

    한국경제 | 2020.06.30 12:16 | YONHAP

  • thumbnail
    월세도 카드로 납부…신한카드, '마이월세' 서비스 출시

    ...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지난 2019년 11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됐다. 이로 인해 임대인은 사업자등록을 할 필요가 없고 임차인과 임대인 중 누구라도 수수료를 선택해 부담할 수 있다. 수수료율을 1%로 책정해 이용자의 수수료 부담을 최소화 한 점도 큰 장점이다. 또한 마이월세 서비스를 이용하는 임차인은 당장 현금이나 계좌잔고가 부족해도 월세를 카드로 납부할 수 있어 현금 유동성을 확보할 수 있다. 대출이 아닌 신용한도를 ...

    한국경제 | 2020.06.30 08:15 | 차은지

  • thumbnail
    NH농협은행, 개인형 퇴직연금 수수료율 인하…"최저 0.20%"

    NH농협은행이 개인형 퇴직연금(IRP) 고객을 확보하고자 수수료 인하에 나선다. 농협은행은 다음 달 1일부터 적립 IRP의 수수료율을 낮춘다고 30일 밝혔다. IRP는 납입 재원에 따라 기업 퇴직금에서 나오는 퇴직 IRP와 본인 여유자금으로 넣는 적립 IRP가 있다. 농협은행 IRP 수수료는 퇴직 IRP와 적립 IRP 모두 평가금액이 1억원 미만일 때는 평가금액의 0.37%, 1억원 이상일 때는 평가금액의 0.35%였다. 1일부터는 적립 IRP ...

    한국경제 | 2020.06.30 06:50 | YONHAP

  • 월가 '수수료 인하 경쟁'…블랙록도 자존심 꺾었다

    ... 커지자 자산운용사들의 고객 유치를 위한 수수료 인하 경쟁이 본격화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블랙록이 대표 ETF인 ‘아이셰어즈 코어(iShares Core) S&P 500’의 수수료율을 최근 0.04%에서 0.03%로 0.01%포인트 낮췄다고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뱅가드의 S&P 500 ETF 수수료 수준으로 내린 것이다. 경쟁사보다 소폭 높은 수수료율을 책정해온 블랙록이 ‘자존심’을 ...

    한국경제 | 2020.06.26 17:22 | 이고운

  • 법까지 만들어 '플랫폼 산업' 규제 나선 공정위

    ... 위한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공정위는 온라인 쇼핑몰 및 배달 앱과 가맹·입점업체 간 관계를 규율하기 위해 ‘온라인 플랫폼 중개 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기로 했다. 가맹점 수수료율과 판촉비 부담이 적정한지를 정부가 살펴볼 근거를 마련하겠다는 것이다. 연내 국회에 법안을 제출해 내년 상반기 시행한다는 목표다. 네이버 등 주요 플랫폼업체의 소규모 M&A도 기업결합 신고 대상에 포함시킬 방침이다. 플랫폼 및 ...

    한국경제 | 2020.06.25 17:41 | 노경목/김주완

  • thumbnail
    플랫폼 산업 특성 무시한 채…네이버·쿠팡·배민 옥죄는 공정위

    ... 수수료를 계산할 수 있는지 자체가 논란거리다. 예를 들어 쿠팡은 2018년 1조1279억원, 2019년 7205억원의 영업손실을 냈다. 손실을 기록하는 가운데에도 플랫폼이 운영되는 것이 입점업체에 이득인 상황에서 제3자가 쿠팡이 부과하는 수수료율의 적정성을 판단하기는 어렵다. 공정위가 법 제정을 통해 규율하겠다는 쿠팡, SSG닷컴, 마켓컬리 등이 이미 ‘대규모유통업법’을 적용받고 있는 만큼 이중 규제라는 지적도 나온다. 대규모유통업법은 11조 ...

    한국경제 | 2020.06.25 17:35 | 노경목/김보라

  • thumbnail
    박원순 시장도 배달앱…서울시, 중소앱 묶어 '제로배달 유니온'결성

    ... 지역화폐법에는 배달 플랫폼 업체에 대한 지위가 명확하지 않아 배달앱에서 지역화폐를 이용한 결제가 가능한 지에 대한 논란이 있었다. 개정안에서는 배달 플랫폼 업체에 '중개가맹점'이라는 지위를 부여하고, 지자체가 중개수수료율 기준을 정해 이를 지키는 업체에는 지역화폐 사용을 허용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다만 제로배달 유니온에 참여한 중소 배달 플랫폼 업체가 운영하는 앱이 배달의민족 등 대형 배달앱과의 경쟁에서 이기고 소비자의 선택을 받을 수 있을지는 ...

    한국경제 | 2020.06.25 14:22 | 박종관

  • thumbnail
    정부, 타다 이어…이번엔 쿠팡·배민·넷플릭스 손본다

    ... 사업자의 사업 전반에 대한 감독을 강화하겠다는 것이 골자다. 우선 플랫폼 사업자와 플랫폼 입점업체간의 거래 관계를 규율하기 위해 ‘온라인 플랫폼 중개 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이 제정된다. 입점업체에 대한 수수료율 책정, 판촉활동 비용 배분 등 전반적인 내용에 대한 정부 개입의 법적 근거를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전자상거래소비자 보호법‘도 개정한다. 소비자와 플랫폼 간의 관계를 보다 구체적으로 규정하고, 소비자에게 ...

    한국경제 | 2020.06.25 11:00 | 노경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