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9,1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EN 인터뷰] '디바' 이유영 "상처는 숨기는 편…정신건강이 최대 관심사죠"

    ... 저 또한 그 트라우마를 드러내지 않으려고 한다. 초라한 부분, 상처 등을 보이고 싶지 않아서 숨기는 편이다. 그런 부분에서도 저와 수진이 닮아 감정적으로 이입이 됐다"고 말했다. 감정 연기뿐만 아니라 이유영은 민낯에 수영복까지, 외적으로도 다이빙 선수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이에 대해 이유영은 "수영복을 입는 것에 대해 신체적 노출이 부담스러웠다기보다 수영선수의 몸처럼 보이지 않을까 봐 걱정했다"라면서 "제가 마른 편이다. ...

    텐아시아 | 2020.09.23 15:27 | 노규민

  • thumbnail
    [TEN 인터뷰] '디바' 신민아 "내게 이런 모습이? 반가운데 낯설기도 했죠"

    ... 말했다. 20년 연기 내공을 퍼부어 이영의 심리를 섬세하게 담아냈다. 이에 앞서 신민아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외형적인 면에 서도 완벽한 다이빙 선수가 되기 위해 노력했다. 머리를 올려 묶고, 화장기 거의 없는 민낯을 유지했다. 또 수영복을 입고 완벽한 다이빙 선수의 자태를 과시했다. 신민아는 "사실 처음에는 부담이 있었다. 너무 적나라해 보이지 않을까, 다이빙했을 때 옷이 돌아가진 않을까, 걱정했다. 감독님께서 몸매를 부각하거나 여성스러워 보이게 촬영하지 않을 ...

    텐아시아 | 2020.09.22 10:55 | 노규민

  • thumbnail
    '디바' 이유영 "노출 부담 無…마른 몸 콤플렉스 극복하려 노력" [인터뷰①]

    영화 '디바'의 이유영이 민낯과 수영복 착용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21일 오후 배우 이유영과 만나 '디바'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비롯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번 인터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화상으로 진행됐다. '디바'는 다이빙계의 퀸 '이영'(신민아 분)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한 후, 잠재되었던 욕망과 광기가 깨어나며 일어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

    텐아시아 | 2020.09.21 17:32 | 노규민

  • thumbnail
    타카노 아야의 검은 눈 소녀들…페로탕서울 개인전

    ... 16점과 회화 10점으로 구성된 이번 전시에도 역시 소녀들이 등장한다. 일률적으로 교복을 입었거나 전형적인 만화 캐릭터 같은 모습은 아니며, 성 정체성이 다소 모호하다. 어두운 색상의 큰 사이즈 점퍼를 입은 소녀와 비키니 수영복 같은 짧은 상·하의를 입은 소녀가 대비된다. 긴 칼을 든 소녀는 도복을 풀어헤쳐 가슴이 드러난다. 옆얼굴을 크게 확대한 소녀의 머리 부분에는 상상의 세계인 듯 물고기와 꽃게, 나뭇잎 등을 그렸다. 작가는 한국 여학교를 방문한 ...

    한국경제 | 2020.09.19 08:00 | YONHAP

  • thumbnail
    '디바' 신민아 "수영복 입고 운동하면 근육이 맞춰 붙는다고…" [인터뷰②]

    배우 신민아가 완벽한 수영복 자태를 완성하기까지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놨다. 18일 오후 신민아와 만나 영화 '디바'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비롯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번 인터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화상으로 진행됐다. '디바'는 다이빙계의 퀸 '이영'(신민아 분)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한 후, 잠재되었던 욕망과 광기가 깨어나며 일어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신민아의 ...

    텐아시아 | 2020.09.18 17:48 | 노규민

  • thumbnail
    오나미, 숨 막히는 바디프로필…선명한 일자복근 '감탄'

    ... 밝혔다. 또한 "처음부터 끝까지 옆에서 함께 해주시며 건강한 몸을 만들어주신 선생님 감사합니다. 바디프로필 촬영에 함께해주신 감사한 분들 예쁘게 만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미는 수영복을 입은 채 늘씬한 몸매를 뽐내고 있다. 그는 살짝 미소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는 등 청순미를 드러냈다. 이어진 사진에서 오나미는 튜브톱을 입고 걸크러시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선명하게 찍혀있는 일자 복근이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

    텐아시아 | 2020.09.18 17:16 | 박창기

  • thumbnail
    신민아 "기회가 없었을 뿐 아직 보여드릴 게 많아요"

    ... 공포는 없었지만, 물속에서 숨을 참고 연기하는 건 부담감이 컸다고. 그는 "물속 촬영이 많다 보니 코에서 물이 안 빠져 물리적으로 너무 힘들기도 했다"며 "그래도 물속 장면이 신비롭고 아름답게 나와서 다행"이라며 웃었다. 수영복 장면이 많은 것도 처음엔 부담이었지만, 제작자부터 연출, 촬영 감독, 배우들까지 대부분 여성인 현장에서 금세 편해졌다. "수영복을 입고 샤워하는 장면에서 내 등이 너무 수영 선수 같아서 놀라기도 했는데, 캐릭터에 힘을 실어준 것 같았다"라고도 ...

    한국경제 | 2020.09.17 17:39 | YONHAP

  • thumbnail
    '디바' 신민아 "수영복=전투복, 몸의 일부라 생각했죠" (인터뷰)

    배우 신민아가 다이빙 선수 역을 연기하기 위해 고민했던 점을 전했다. 17일 진행된 온라인 인터뷰에서 신민아는 수영복을 착용하고 연기해야 하는 부담감은 없었냐는 질문에 "수영복은 전투복이라 생각하고 임했다"고 밝혔다. 드라마 '내일 그대와', '오 마이 비너스',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등으로 로코에 강세를 보였던 신민아는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로 연기 도전을 ...

    연예 | 2020.09.17 13:50 | 김예랑

  • thumbnail
    [TEN 리뷰] '디바' 신민아에 의한, 신민아를 위한

    ... 영화 전체를 이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청순하고 발랄한 이미지를 완전히 벗고 오롯이 '이영'이 된 신민아는 사고 이후 급격하게 변모하는 이영의 심리를 밀도 있게 그려내며 몰입도를 높인다. 화장기 없는 얼굴과 수영복을 입은 늘씬한 몸매보다 깊어진 연기력에 더욱 시선이 간다. 이유영의 연기는 두말할 필요 없다. 오르지 않는 성적보다 끔찍한 라이벌 이영의 위로에 괴로우면서도, 그가 내민 손을 잡을 수밖에 없는 불운한 수진을 섬세하게 담아내며 연기력을 ...

    텐아시아 | 2020.09.16 09:35 | 노규민

  • thumbnail
    [스타탐구생활] 신민아 다시 볼 생각에 '두근'…'내일 그대와' 편성 (TEN컷)

    ... 드라마이다. ‘내일 그대와’에서 주연으로 출연한 배우 신민아가 지난 13일 근황을 공개했다. 신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디바 최이영 호시절"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수영복 차림을 한 사진 속 신민아는 사랑스러운 미소를 띄우고 있다. 올빽 머리조차 아름답게 소화한 그의 우월한 미모에 누리꾼들은 감탄을 연발했다. 3년 전 방영된 드라마 ’내일 그대와’ 속 ‘송마린’의 ...

    텐아시아 | 2020.09.15 11:31 | 서예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