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9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남친처럼 안아달라"…팀닥터, 故최숙현 숙소 인근서 살았다

    ...팀 관계자의 가혹행위에 시달리다 극단적인 선택을 한 전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철인3종 경기)팀 고(故) 최숙현 선수는 숙소에서도 두려움에 떨었을 것으로 보인다. 6일 중앙일보 보도에 따르면 가해자로 지목된 팀닥터(운동처방사)는 ... 게 얼만데 선물 하나 안해주냐'며 뺨을 맞고 (이런 과정의) 반복이었다"고 주장했다. 또 다른 선수는 "팀닥터와 치료, 보강훈련을 이유로 만났는데 훈련과정 중 수영 동작을 알려준다면서 서 있는 상태에서 어깨에 ...

    한국경제 | 2020.07.07 09:55 | 이미경

  • thumbnail
    자격 없는 '팀 닥터'의 불거지는 추행 의혹…협회는 고소 예정

    추가 피해자 진술에 성추행 정황 담겨…여자 숙소 무단 출입하기도 고(故) 최숙현 선수가 남긴 녹취 파일에 가장 폭력적인 성향을 드러낸 이는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철인3종)팀이 '팀 닥터'라고 부르던 ... 썼다. "팀 닥터 선생님과 11월 말∼12월까지 치료, 보강 훈련을 이유로 만났는데 훈련과정 중에 수영 동작을 알려주신다며 서 있는 상태에서 어깨에 손을 올리고 한쪽 손으로 본인 목을 감아서 사랑하는 남자친구를 끌어안을 ...

    한국경제 | 2020.07.07 09:11 | YONHAP

  • thumbnail
    김천서 개막하려던 전국수영대회, '코로나19'로 무기한 연기

    올해 처음으로 개최될 예정이었던 전국 수영대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무기한 연기됐다. 대한수영연맹은 6일 "경북 김천시에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오는 10~16일 김천실내수영장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던 제10회 김천 전국수영대회의 잠정 연기를 요청했다"고 발표했다. 김천시는 선수의 안전을 위해 대회 연기 요청을 했다. 구체적인 연기 시점은 언급이 없었다. 수영연맹 관계자는 "밀집도 분산을 위한 ...

    한국경제 | 2020.07.06 18:15 | 윤진우

  • thumbnail
    올해 첫 전국수영대회, 코로나19 확산에 결국 무기한 연기

    ... 개막하려던 김천 전국대회, 김천시서 잠정 연기 요청 2020시즌 처음이자 지난해 전국체육대회 이후 275일 만에 개최될 예정이었던 전국 수영대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탓에 결국 무기한 연기됐다. 대한수영연맹은 6일 오후 "경북 김천시에서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오는 10∼16일 김천실내수영장에서 개최할 예정이었던 제10회 김천 전국수영대회의 잠정 연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연맹에 따르면 김천시는 선수의 안전을 위해 타 종목 ...

    한국경제 | 2020.07.06 18:06 | YONHAP

  • thumbnail
    "나도 맞았다"…경주시청 전·현직 선수 15명 피해 진술(종합)

    경찰 "조사 대상 27명 가운데 절반 이상 폭행 피해"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유망주 최숙현 선수 사망과 관련해 전 소속팀인 경북 경주시청 전·현직 선수의 추가 피해 진술이 잇따르고 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지난 3일부터 ... 행위를 수사하고 있다. 김규봉 경주시청 감독이 근무한 2013년부터 최근까지 활동한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 전·현직 선수는 27명이다. 10명의 수영 선수는 경기에 나갈 때만 김 감독과 함께 임시로 훈련했기 때문에 별다른 접촉이 없어 ...

    한국경제 | 2020.07.06 16:17 | YONHAP

  • thumbnail
    [종합] "나도 맞았다"…경주시청 전·현직 선수들 피해 진술

    고(故) 최숙현 트라이애슬론 선수 사망과 관련해 전 소속팀인 경북 경주시청 전·현직 선수들로부터 자신도 폭행을 당했다는 진술이 빗발치고 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지난 3일부터 광역수사대 2개 팀을 전담수사팀으로 편성해 ... 2013년부터 최근까지 활동한 27명이 대상이다. 경기에 나갈 때만 김 감독과 함께 임시로 훈련해 별다른 접촉이 없었던 수영선수 10명을 제외됐다. 경찰에 따르면 27명 가운데 약 15명이 김 감독이나 운동처방사, 선배 선수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7.06 15:50 | 오세성

  • thumbnail
    [속보] "나도 맞았다"…경주시청 전·현직 선수들 피해 진술

    고(故) 최숙현 트라이애슬론 선수 사망과 관련해 전 소속팀인 경북 경주시청 전·현직 선수들로부터 자신도 폭행을 당했다는 진술이 빗발치고 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지난 3일부터 광역수사대 2개 팀을 전담수사팀으로 편성해 ... 2013년부터 최근까지 활동한 27명이 대상이다. 경기에 나갈 때만 김 감독과 함께 임시로 훈련해 별다른 접촉이 없었던 수영선수 10명을 제외됐다. 경찰에 따르면 27명 가운데 약 15명이 김 감독이나 운동처방사, 선배 선수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7.06 15:35 | 오세성

  • thumbnail
    "나도 맞았다"…경주시청 전·현직 선수 15명 피해 진술

    ... "조사 대상 27명 가운데 절반 이상 폭행 피해"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 유망주 최숙현 선수 사망과 관련해 전 소속팀인 경북 경주시청 전·현직 선수의 추가 피해 진술이 잇따르고 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 있다. 김규봉 경주시청 감독이 근무한 2013년부터 최근까지 활동한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 전·현직 선수는 27명이다. 10명의 수영 선수는 경기에 나갈 때만 김 감독과 함께 임시로 훈련했기 때문에 별다른 접촉이 없어 ...

    한국경제 | 2020.07.06 15:33 | YONHAP

  • thumbnail
    미성년자에 술 강요·고막 터진 선수도…증언으로 본 피해 실상

    기자회견 2명 외에도 경주시청 감독, 주장 선수에게 피해 본 6명 진술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팀 감독과 주장 선수, 팀닥터라고 불린 치료사에게 가혹 행위를 당한 선수는 무척 많다. 평창동계올림픽 봅슬레이·스켈레톤 ... 생활 중 맹장이 터져 수술을 받았다. 퇴원하고 실밥도 풀지 않았는데, 훈련을 시키고, 감독이 '반창고 붙이고 수영하라. 그건 아무것도 아니다'라고 말했다"고 폭로했다. 감염 위험이 있는 '수술 직후 상처가 물에 닿는 위험한 행위'를, ...

    한국경제 | 2020.07.06 11:37 | YONHAP

  • thumbnail
    3년 전 故 최숙현의 훈련일지…"욕을 밥보다 더 많이 먹었다"

    가혹행위에 시달리다 극단적인 선택을 한 고(故) 최숙현 선수가 경주시청에 공식적으로 입단하기 전부터 가혹행위에 시달린 것으로 알려졌다. 5일 언론보도에 따르면 최 선수는 2017년 2월 뉴질랜드 전지훈련일지에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과 ... 살까, 죽을까. 뉴질랜드에서 죽으면 어떻게 되지"라고 적기도 했다. 또 다른 훈련일지에는 "수영 잘하고 있는데 XX오빠가 지나갈 때마다 뒤에서 발을 잡아당겼다. 욕은 내가 다 먹고 자기가 나에게 욕하는 이유를 ...

    한국경제 | 2020.07.05 19:42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