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5,8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로봇산업진흥원, 사업 참여 모집

    한국로봇산업진흥원(원장 문전일)은 오는 26일까지 시장창출형 로봇실증사업과 신규 기획 중인 사업의 내년도 수요 조사를 한다. 조사 대상은 내년 시장창출형 로봇실증사업 및 인공지능(AI)·5G(5세대) 관련 신규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로봇 공급 및 수요 기업이다.

    한국경제 | 2020.08.10 17:55

  • thumbnail
    [방문석의 메디토크] 의사 증원보다 건강보험 재원 확대가 우선

    ... 요소다. 위급한 상황일수록 경험이 적고 해당 시술·수술을 어쩌다 하는 의사에게 몸을 맡기고 싶어하는 환자는 아무도 없을 것이다. 수요가 적은 곳에 전문 수술시설을 갖춘 의료기관을 늘리느니 다른 나라에 비해 국토는 작고 도로망이 발달한 한국의 경우 앰뷸런스와 헬기 등 이송체계에 투자하고 기존 의료기관의 시설투자와 전문화에 집중하는 것이 현실에 맞는 것은 아닌지 검토해야 한다. 인접한 특별시나 광역시에 좋은 의료시설이 있고 접근성도 충분히 확보한 ...

    한국경제 | 2020.08.10 17:43

  • thumbnail
    '공공재건축 같이 추진해요' 국토부-서울시 TF 구성

    ... 품질관리, 공사비 검증 등 사업 관리에 참여해 사업속도가 빨라질 수 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LH와 SH 등 공공기관이 사업을 투명하게 관리해 조합 내 갈등을 완화하고, 공공 신용을 바탕으로 사업비를 확보할 수 있어 사업비 조달을 ... 갖고 있는 투명성과 전문성을 활용할 수 있는 제도"라며 "선도 사례를 이른 시일 내에 발굴하고, 이를 확산해 실수요자를 위한 도심 주택공급 방안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진형 서울시 주택기획관은 "시는 도심 내 주택공급 ...

    한국경제 | 2020.08.10 16:29 | YONHAP

  • thumbnail
    아이디피 공모가 9천800원 확정…수요예측 경쟁률 894대 1

    코스닥 시장 상장을 추진 중인 카드 프린터 제조업체 아이디피가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공모가를 당초 희망 범위(8천800∼9천800원) 상단인 9천800원으로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수요예측에는 총 1천309곳의 기관이 참여해 경쟁률은 894대 1을 기록했다. 아이디피는 오는 11∼12일 일반 공모 청약을 받은 뒤 이달 24일 상장할 예정이다. 주관사는 키움증권이다. 2005년 설립된 아이디피는 운전면허증 등 카드 ...

    한국경제 | 2020.08.10 14:16 | YONHAP

  • thumbnail
    미국 재무부가 은행의 비트코인 수탁 서비스 허용한 이유는 [비트코인 A to Z]

    ... 어쩌면 그보다 더 큰 의미를 지니지만 시장의 반응은 덤덤하다. 미국의 1차 금융회사에서 비트코인 수탁 서비스를 하게 됐다고 해도 사업성이 크지 않아 비트코인의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지 않을 것이라는 분석 기사의 영향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비트코인 ETF의 허용도 시장성보다 전 세계 기관투자가들에게 비트코인을 투자 자산의 하나로 삼으라는 신호로서의 의미를 갖기 때문에 기대를 모아 왔다는 점을 상기할 필요가 있다. ◆본격적으로 시작된 기관투자가들의 ...

    한경Business | 2020.08.10 11:59

  • thumbnail
    '집값 참사'는 행복 추구 본능 무시한 결과다 [김태기의 경제 돋보기]

    ... 부동산 3법 등을 졸속 심의하고 강행 처리했다. 정부는 뒤늦게 주택 공급을 늘린다고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공공 기관이 참여하는 공공 재건축 확대 정책을 내놓았지만 서울시와 주택조합이 반대해 제대로 추진되기 어려워 보인다. 이러면서 ... 대상으로, 재산 축적의 대상으로 삼아 온 대한민국의 잘못된 관행에서 벗어날 수 있는 계기가 돼야 한다고 했다. 주택은 수요가 있는 곳에 공급이 있고 주택 보유는 재산 형성과 노후 복지의 기초이고 주택에 대한 세금도 소득과 비례한다는 원리를 ...

    한경Business | 2020.08.10 11:54

  • thumbnail
    '이민자로 경제성장' 호주, 코로나19로 시련 맞는다

    ... "학업을 마친 유학생들이 호주에 정착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일부 경제분석가는 내년 호주 집값이 수요감소에 따라 10~20% 하락해 소비감소로 이어질 수 있다는 예상을 내놓고 있다. 내셔널오스트레일리아뱅크(NAB)는 ... 이민자 때문에 멜버른과 시드니 교외에 불었던 '아파트붐'이 사그라지면 건설경기가 침체할 수 있다. 영국 경제분석기관 캐피털이코노믹스는 국경통제가 지속하면 호주의 잠재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1% 깎일 것으로 예상했다. 케네디 ...

    한국경제 | 2020.08.10 11:43 | YONHAP

  • [마켓인사이트]박셀바이오, 공모가 3만~3만5000원...상장 후 시총 최대 2600억원

    ... 393만2411주다. 회사 지분 13.03%를 보유한 최대주주 이제중 사내이사와 9.82%를 가진 이준행 공동대표이사가 보유한 주식은 상장일로부터 3년 간 의무보유된다. 벤처금융과 전문투자자의 보유지분 106만5629주(14.16%)는 상장일로부터 1개월 간 매각이 제한된다. 박셀바이오는 다음달 3~4일 기관 투자가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받고 10~11일 일반 청약을 받는다. 주관사는 하나금융투자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마켓인사이트 | 2020.08.10 09:46

  • thumbnail
    윤희숙 “우리 교육, 하향도 평준화도 아닌 자유낙하 중”

    ... 집에 차 3대를 갖고 있는 나쁜 놈들 때문이라고 얘기하는 것은 진실이 아닙니다. 부동산도 마찬가지예요. 국민들은 수요보다 공급이 적은 게 문제라는 것을 다 알고 있습니다. 공급을 늘리는 과정에서 가격이 더 오를 수 있죠. 책임 있는 ... 하지만 무엇 때문에 행정수도를 이전하려고 했는지 살펴봐야 합니다. 노무현 정부 때 행정수도를 옮기겠다고 한 뒤 공공 기관을 전국에 흩뿌렸죠. 지역 균형 발전은 단 1cm라도 나아가지 않았습니다. 행정수도를 이전하려면 쇠락한 지역을 어떻게 ...

    한경Business | 2020.08.10 09:25

  • thumbnail
    "심평원의 힘은 데이터…9만5천개 의료기관과 연결망 구축"

    ... 인터뷰…"K-방역 지원 이어 민간에 데이터 제공 노력" 김선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 원장은 10일 "우리 기관은 전국 9만5천개 의료기관과 마치 '신경망' 같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거의 실시간으로 보건의료 정보를 수집·분석하고 ... 김 원장은 "최근 정부는 경제 활성화를 위해 '4차 산업혁명 및 한국형 뉴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우리 기관도 이런 정책에 맞춰 보유한 데이터를 민간에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체적으로 수요자 중심의 공공데이터를 ...

    한국경제 | 2020.08.10 09: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