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9,2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상류 나들목 양방향 통제

    서울시는 11일 오전 6시 10분부터 올림픽대로(양방향) 여의상류 나들목을 통제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과 경기북부 지역에 계속되는 호우로 한강대교 수위가 통제 기준인 4.4m를 넘어선 데 따른 조치다. 앞서 서울시는 이날 오전 5시부터 동부간선도로(성수분기점∼수락지하차도) 진입로도 전면 통제에 들어갔다. 경기북부지역의 호우로 중랑천 월계1교 수위가 차량 통제 수위인 15.83m를 넘어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1 06:42 | YONHAP

  • thumbnail
    남양주 왕숙천·포천 영평천 홍수주의보…수위 상승중

    한강홍수통제소는 11일 오전 6시를 기해 경기 남양주시 진관교 일대 왕숙천에 홍수주의보를 발령했다. 진관교 수위는 현재 1.61m로 상승 중이며 오전 7시 10분께 홍수주의보 기준 수위인 2.0m를 넘을 것으로 예상됐다. 앞서 오전 5시 20분께 한탄강 지류인 포천시 영평교 일대 영평천에도 홍수주의보가 내려졌다. 영평교 수위는 오전 6시 현재 3.39m로 홍수주의보 기준인 3.5m에 육박했다. 파주 비룡대교 일대 임진강에도 전날 홍수주의보가 ...

    한국경제 | 2020.08.11 06:27 | YONHAP

  • thumbnail
    수도권 'n차 감염' 확산에 깜깜이 환자 증가까지…방역당국 고심

    ... 깜깜이 환자 비율 7월 말 5.9%→10.4%로 상승 여기에 더해 깜깜이 환자가 증가하는 흐름도 당국의 고민을 깊게 하는 요인이다. 방역당국은 감염경로가 불명확한 확진자 비율을 위험도 평가 지표의 하나로 설정해 방역 수위를 조절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생활방역) 유지 기준 중 하나는 이런 깜깜이 환자의 비율을 5% 미만으로 억제하는 것이다. 그러나 최근 2주간 깜깜이 환자 비율은 10%를 넘어섰다. 지난달 28일부터 전날까지 발생한 ...

    한국경제 | 2020.08.11 05:00 | YONHAP

  • thumbnail
    시간당 90mm 폭우에 양주역 잠겨…맨발로 빗물 헤치고 퇴근(종합2보)

    ... 불어난 물을 헤치며 역으로 이동해야 했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녹양역 인근 낮은 지대에 있는 도로에 폭우로 인한 빗물이 고이며 침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여기다 양주시 장거리 사거리와 만송교차로 등 도로 곳곳이 물에 잠겨 통제되면서 운전자들이 우회로를 찾아야 했다. 양주시는 오후 6시 40분 "양주시 집중호우로 하천 수위가 급상승함에 따라 범람 우려가 있으니 위험지역에서 대피해 달라"며 재난 문자를 발송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0 22:56 | YONHAP

  • thumbnail
    [속보] 임진강 필승교 수위 서서히 하강

    최전방 남방한계선 임진강 필승교 수위가 9m까지 올랐다가 서서히 내려가고 있다. 이는 접경지역 위기 대응 관심 단계인 7.5m를 넘어선 수준이다. 10일 한강홍수통제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10분께 필승교 수위는 7.5m를 넘었다. 이후 계속 상승해 오후 8시 9.28m까지 올라갔다가 서서히 내려가 오후 9시40분께 9.16m를 기록했다. 필승교 수위는 하천 행락객 대피(1m), 비홍수기 인명 대피(2m), 접경지역 위기 대응 관심(7.5m), ...

    한국경제 | 2020.08.10 22:42 | 이송렬

  • thumbnail
    임진강 필승교 수위 서서히 하강…군남댐도 최고치 아래 유지

    오전 접경지 위기대응 관심단계 넘어서…"비 잦아들며 안정세" 10일 최전방 남방한계선 임진강 필승교 수위가 접경지역 위기 대응 관심 단계인 7.5m를 넘어 9m까지 올라갔다가 현재 서서히 하강 중이다. 한강홍수통제소에 따르면 이날 필승교 수위는 오전 11시 10분께 7.5m를 넘었다. 이후 계속 상승해 오후 8시 9.28m까지 올라갔다가 서서히 내려가 오후 9시 40분께 9.16m를 기록했다. 필승교 수위는 하천 행락객 대피(1m), 비홍수기 ...

    한국경제 | 2020.08.10 22:16 | YONHAP

  • thumbnail
    북, 수해 복구중 황해도·강원도에 또 '많은 비'

    ... 라디오 조선중앙방송은 지난 6일에 이어 이날도 황해도 지역 예성호에 '큰물 중급경보'가 내려졌다고 전하며 홍수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북한의 최대 쌀 생산지인 황해도에 있는 예성호는 이미 많은 비로 수위가 올라간 상태다. 리영남 기상수문국(기상청) 부대장도 이날 중앙TV에 출연해 "황해남북도와 강원도 지역들에서 강 수위가 계속 올라가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한편 오는 13일∼14일에도 평안남북도·자강도 남부·함경남도·강원도 ...

    한국경제 | 2020.08.10 21:48 | YONHAP

  • thumbnail
    '물폭탄' 떨어진 양주역·녹양역…시민들 퇴근길 발목 잡았다

    ... 헤치면서 이동했다. 현재는 물이 빠진 상태지만 역사 바닥에 진흙이 쌓여 직원들이 현장 정리에 안간힘을 쏟고 있다. 양주 인근 의정부 녹양역도 오후 5시께 역사 내부와 인근 도로가 물에 잠겼다. 빗물에 잠긴 녹양역 인근 도로에서는 수위가 자동차 타이어 높이를 넘어서며 차량 침수 피해 신고도 잇따라 접수됐다. 양주시 장거리 사거리와 만송교차로 등 도로 곳곳이 물에 잠겨 통제되면서 운전자들이 우회로를 찾아야 했다. 집중호우는 고읍동, 덕계동 등 시내 곳곳의 주택과 ...

    한국경제 | 2020.08.10 21:35 | 이송렬

  • thumbnail
    폭우에 양주역·녹양역 침수…발목 차오른 물 헤치고 퇴근길(종합)

    ... 설명했다. 현재는 물이 빠진 상태지만 역사 바닥에 진흙이 쌓여 직원들이 현장 정리에 안간힘을 쏟고 있다. 양주 인근 의정부 녹양역도 오후 5시께 역사 내부와 인근 도로가 물에 잠겼다. 빗물에 잠긴 녹양역 인근 도로에서는 수위가 자동차 타이어 높이를 넘어서며 차량 침수 피해 신고도 잇따라 접수됐다. 양주시 장거리 사거리와 만송교차로 등 도로 곳곳이 물에 잠겨 통제되면서 운전자들이 우회로를 찾아야 했다. 양주시는 오후 6시 40분 "양주시 집중호우로 ...

    한국경제 | 2020.08.10 21:23 | YONHAP

  • thumbnail
    양주시 시간당 90㎜ 폭우…양주역 침수·도로통제 등 피해속출

    ... 호우로 양주역과 인근 도로, 장거리 사거리 일대 등 시내 곳곳이 물에 잠기는 침수 피해 신고가 잇따르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 호우 관련 건물이나 도로 침수 관련 신고가 빗발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퇴근 시간이 임박해 도로와 역이 물에 잠기며 퇴근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시는 오후 6시 40분 "양주시 집중호우로 하천 수위가 급상승함에 따라 범람 우려가 있으니 위험지역에서 대피해 달라"며 재난 문자를 발송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0 20: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