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잦은 비에 썩고, 한파에 얼고…식목철 몸값 뛴 과수묘목

    ... 많은 비가 내렸다. 지난해 6∼8월 충북지역의 강수량은 평년(30년 평균치) 730.1㎜보다 44%가 더 많은 1천49.1㎜를 기록했다. 올해 1월 초·중순에는 북극발 한파가 몰아치면서 영하 20도 가까이 수은주가 떨어지는 날이 4∼5일간 이어지기도 했다. 염진세 옥천 이원묘목영농조합법인 대표는 "작년 접을 붙인 묘목의 뿌리가 잦은 비에 썩고 겨울 한파에 얼어 죽으면서 생산량이 많이 줄었다"고 말했다. 이런 날씨 ...

    한국경제 | 2021.02.23 07:19 | YONHAP

  • thumbnail
    따뜻한 날씨 잠시 안녕…꽃샘추위로 전국 한파주의보

    ... 지방에 한파주의보를 발효했다. 한파주의보는 전날 대비 기온이 급격이 떨어지거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2도 이하로 이틀 이상 지속될 때 발표된다. 오는 23일 서울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로 22일(영상 7.4도)에 비해 수은주가 12도나 떨어진다. 기상청은 "최근 온화한 바람이 불어오면서 따뜻해졌지만 찬 공기가 불어오면서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9도에서 1도로 오늘 아침보다도 10도 이상 떨어지겠다"고 전했다. 김경림 키즈맘 ...

    키즈맘 | 2021.02.22 21:27 | 김경림

  • thumbnail
    징그러운 매미나방 영하 20도 혹한 속에 살아남았을까

    ... 활용해포획하게 된다. 지자체들은 이번 겨울 유난히 추웠던 만큼 부화하는 애벌레가 지난 2년보다는 많지 않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알 상태로 월동하는 매미나방의 월동 치사율이 높아졌을 것이라는 예상에서다. 제천의 경우 지난달 9일 수은주가 영하 20.7도를 가리키는 등 이번 겨울 영하 20도 아래로 떨어진 날이 4번 있었지만, 지난겨울(2019.12∼2020.2)의 최저기온은 영하 14.4도(2월 6일)에 불과했다. 제천시 관계자는 21일 "최근 2년은 겨울이 ...

    한국경제 | 2021.02.21 09:02 | YONHAP

  • thumbnail
    [imazine] 조금 떨어져 살아도 좋잖아요 ③ 작은 오두막, 큰 열망

    ... 공장 내부에서는 다양한 오두막들이 제조되고 있었다. 한가지 인상적인 것은 오두막 하나에도 수많은 사람이 달라붙어 제작하고 있다는 점이었다. 인건비가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기록적인 한파로 남쪽 지방인데도 수은주가 영하 12도로 곤두박질쳤지만, 실내는 따스함을 유지했다. 작은 히터 하나만을 켰을 뿐인데 전혀 춥지 않았다. 단열이 잘되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다. 한 가지 인상적인 것은 유리창이었다. 결로가 일어난 곳이 단 한 군데도 ...

    한국경제 | 2021.02.18 07:30 | YONHAP

  • thumbnail
    경남 사랑의 온도탑 100도 넘어…목표액 낮춰 조기 달성

    경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시작 58일 만에 목표금액 77억2천만원을 초과 달성해 '사랑의 온도탑' 수은주가 100도를 넘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까지 누적 모금액은 77억5천만원으로, 사랑의 온도탑 수은주는 100.4도까지 올랐다. 모금 초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개인 기부 감소로 기부 상황이 좋지 않았으나 도내 기업과 단체, 개인의 잇따른 온정으로 목표 금액을 조기에 달성하게 됐다. 경남모금회는 ...

    한국경제 | 2021.01.27 16:52 | YONHAP

  • thumbnail
    '산으로, 해변으로'…코로나19 속 봄날 같은 연휴

    사회적 거리두기 안 지키는 일부 행락객 '눈살' 수은주가 10도 안팎으로 오른 24일 전국의 유명산과 유원지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스트레스를 날리려는 행락객들의 발길이 드문드문 이어졌다. 설악산과 태백산, 오대산 등 강원도 주요 명산을 찾은 탐방객 2천400여 명은 등산로를 오르면서 주말 사이에 내린 설경을 감상했다. 속리산, 덕유산, 내장산 등 지역 유명산에도 겨울 정취를 즐기려는 탐방객들의 모습이 눈에 띄었다. 이호, ...

    한국경제 | 2021.01.24 14:47 | YONHAP

  • thumbnail
    "들어가지 말라"vs"법적근거 있냐"…위험천만 빙어낚시

    ... 대청호에서는 30∼40여 명이 호수 위 얼음에 구멍을 뚫고 빙어 낚시를 즐겼다. 부모와 함께 이곳을 찾은 어린이들은 썰매를 지치기도 했다. 많을 때는 200∼300명이 몰리기도 했다고 한다. 지난 20일부터 날씨가 풀리면서 수은주가 쑥 올라갔다. 24일 낮 기온도 오후 1시 현재 12.5도를 기록했다. 옥천군은 대청호 얼음 위 출입을 금한다는 내용의 플래카드를 곳곳에 내걸고 공무원들을 보내 행락객들에게 낚시 자제를 요청하고 있지만 큰 효과는 없다. 군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1.01.24 13:38 | YONHAP

  • thumbnail
    '사랑의 온도탑' 100도 조기 달성…목표액 낮춘 영향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연말연시 이웃돕기 캠페인 '희망2021나눔캠페인' 목표금액을 조기 달성해 '사랑의 온도탑' 수은주가 100도 이상을 가리키게 됐다고 20일 밝혔다. 모금회에 따르면 전날까지 모금된 기부금은 3천545억원이다. 모금회 관계자는 "매일 오전에 전날 기부 액수를 집계하기 때문에 19일까지 모금된 성금으로 목표액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1.20 17:41 | YONHAP

  • thumbnail
    [단독] 사랑의열매 모금액 3545억…4년 만에 목표 조기 달성

    서울시청 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의 수은주가 20일 100도를 넘겼다.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진행하는 ‘연말연시 기부 캠페인’의 목표 모금액을 조기 달성하면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기부 문화가 움츠러들 것이라던 우려가 ‘기분 좋게’ 빗나갔다. ○4년 만의 목표 조기달성 20일 사랑의열매에 따르면 연말연시 기부캠페인 누적 모금액이 이날 3545억원을 ...

    한국경제 | 2021.01.20 16:27 | 정지은

  • thumbnail
    코로나19에도 나눔 후끈…전북 '사랑의 온도탑' 100도 조기 달성

    ... 71억5천700만원이 모금돼 사랑의 온도탑이 112도를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캠페인이 시작된 지 45일 만에 목표 금액 63억9천만원을 훌쩍 넘어섰다. 전주 오거리문화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은 목표액의 1%가 모금될 때마다 수은주가 1도씩 올라가 실시간으로 모금 현황을 알린다. 앞서 전북모금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기부 여건이 여느 해보다 어려울 것으로 예상하고 목표액을 지난해 78억1천800만원에서 하향 조정했다. 모금 기간도 ...

    한국경제 | 2021.01.14 16: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