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92,4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미약품 발기부전치료제 '구구' 일본 진출

    ... 산도즈를 통해 일본에 출시한다. 일본 제품명은 ‘산도즈 타다라필(2.5/5mg)’이다.한미약품은 구구 완제품을 생산해산도즈에 공급하며, 산도즈는 이를패키징한 뒤 일본 전역에서 영업과 마케팅을 전담한다. 이번 수출은한미약품이 개발한 경구용 완제의약품이 일본에 진출하는 첫번째 사례다. 일본 타다라필 BPH 전체 시장은 연간 6300만정(IMS기준 2018년)으로 향후한미는 일본 BPH 시장의 최대 점유율 확보를 목표로 산도즈와 긴밀한 협력을 ...

    한경헬스 | 2020.02.27 00:12 | 전예진

  • thumbnail
    S&TC '중동 드림'…아람코와 수출·투자 손잡아

    S&T그룹의 열교환기 제조업체인 S&TC가 세계 최대 석유기업인 사우디아라비아 아람코와 협력에 나섰다. S&TC는 지난 25일 사우디아라비아 다란에서 열린 IKTVA 포럼에서 아람코와 수출, 투자 등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맺었다. MOU 체결식엔 신경인 S&TC 대표와 무함마드 알 사마리 아람코 부사장이 참석했다. 두 회사는 사우디 담맘에 있는 S&T 걸프 공장을 생산 거점으로 삼아 에어쿨러와 ...

    한국경제 | 2020.02.26 18:11 | 김보형

  • 한미약품, 日 전립선비대증 치료제 시장 진출

    ... 용량을 전립선비대증 치료를 위한 퍼스트 제네릭(가장 먼저 출시된 복제약)으로 시판 허가를 취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오는 6월부터 산도즈를 통해 일본에 출시한다. 일본 제품명은 ‘산도즈 타다라필’이다. 이번 수출은 한미약품이 개발한 경구용 완제의약품이 일본에 진출하는 첫 번째 사례다. 타다라필 전립선비대증 치료제의 일본 시장은 연간 6300만 정이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한국 비뇨기과 시장에서 확고한 성과를 거두고 있는 구구로 일본 ...

    한경헬스 | 2020.02.26 18:08 | 전예진

  • thumbnail
    중견기업 '피터팬 증후군' 막는다…소·부·장 전문기업 육성

    한국 산업 ‘허리’ 역할을 하는 중견기업의 양적·질적 성장을 촉진하는 로드맵이 나왔다. 정부는 이를 통해 중견기업 수가 2024년까지 6000개, 수출액은 1200억달러(약 145조원)로 확대될 것으로 기대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관계부처 합동 ‘제2차 중견기업 성장 촉진 기본계획(2020~2024)’을 발표했다. 기본계획은 중견기업법에 근거한 5년 단위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0.02.26 18:06 | 김정은

  • '코로나 3법' 통과…검역진단 거부 땐 징역형

    ... 노인 등 감염 취약계층에 마스크 지급 등 필요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았다. 제1급 감염병 유행으로 의약품 등의 가격이 급격히 오르거나 공급 부족이 발생하면 보건복지부 장관이 마스크·손 소독제 등 물품의 수출을 금지할 수 있게 했다. 이번 코로나19 확산 사태와 관련해 논란이 된 31번째 환자와 같이 병원이나 방역당국의 감염병 진단을 거부하면 최대 징역형에 처할 수 있도록 벌칙조항을 신설했다. 검역법 개정안은 감염병이 유행하는 지역에서 ...

    한국경제 | 2020.02.26 18:04 | 성상훈

  • thumbnail
    레오테크 '상수도 원격검침시스템' 생산 확 늘린다

    ... 압력, 수질 감시 및 분석이 가능하다. 원격검침시스템은 지난해 11월 한국발명진흥원 지정 우수 발명품에 선정됐다. 조달청의 조달 우수 제품에도 1차 선정돼 최종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이 회사는 지난해 12월 베트남 하노이 인근 하이즈엉성시에 원격검침시스템 50개를 수출했다. 베트남 시범사업으로 수출액은 6000만원에 불과하지만 해외시장 진출의 물꼬가 될 것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인천=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26 17:56 | 강준완

  • thumbnail
    에스티아이, 日 독점하던 '합성석영 유리' 국산화

    ... 화합물을 고온으로 용해해 생산한 것으로, 다양한 성분이 포함된 다른 유리와는 다르게 이산화규소(SiO2)만으로 구성돼 불순물이 극히 적어 반도체 디스플레이 공정에 사용된다. 합성석영 유리는 지난해 7월 일본의 반도체 디스플레이용 소재 수출 제한 품목에 포함되지는 않았지만 일본이 시장 점유율 96%로 사실상 독점하는 소재다. 이가형 에스티아이 연구소장은 “수출 제한 품목에 포함됐던 포토레지스트처럼 노광 공정에 사용되며 차세대 미세공정으로 꼽히는 극자외선(EUV) ...

    한국경제 | 2020.02.26 17:54 | 오경묵

  • 충북도, 글로벌 강소기업 모집

    충청북도는 3월 2일까지 글로벌 강소기업을 모집한다. 지역에 본사가 있고 연 매출 100억~1000억원, 수출 500만달러 이상인 기업이 신청할 수 있다.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되면 4년간 도, 중소벤처기업부, 금융회사로부터 해외 마케팅과 신제품 개발, 융자 지원 등의 혜택을 받는다.

    한국경제 | 2020.02.26 17:47

  • thumbnail
    플라스틱 틈새시장 잡은 우성케미칼

    충남 천안의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소재 제조기업인 우성케미칼(대표 정우석)은 2012년 창업 후 지난해까지 연평균 매출이 30% 이상 증가했다. 국내외 대형 화학회사가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시장을 점유한 상황에서 소량 다품종 전략으로 틈새시장을 개척한 덕분이다. 정우석 대표는 “대기업이 물량을 대량 공급하는 시장 구조에서 적은 물량을 필요로 하는 중소기업은 애로가 많았다”며 “소규모 물량이라도 기업이 원하는 다양한 ...

    한국경제 | 2020.02.26 17:44 | 강태우

  • thumbnail
    진서연·한상진·조장혁, '점입가경' 코로나19 사태에 일침…"소신"vs"경솔" [종합]

    ... 그러면서 "외교상 불이익을 생각해서 초반 중국인 입국을 막지 못했다면 최소한 국민들이 불안하지 않게 기본 방역용품을 국가가 관리해주는 균형감이 필요했다"고 주장했다. 한상진은 "이제 와서 중국에 마스크 수출한 상인들을 조사한다는데 먼저 마스크 생산량을 최대치로 늘리고 국민들이 마스크 때문에 겪는 최소한의 불안감을 해소시켜줘야 하는 게 아닐까"라고 생각을 밝혔다. 이 같은 연예인들의 발언을 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소신 ...

    HEI | 2020.02.26 17:31 | 김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