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7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외교차관, 18일부터 멕시코 등 중남미 3개국 순방(종합)

    중미지역 공관장 9명과 화상회의 개최 최종건 외교부 1차관이 오는 18∼26일 콜롬비아와 코스타리카, 멕시코 등 3개국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16일 밝혔다. 최 차관은 순방 기간 해당국 외교차관과 회담하며, 코스타리카에서는 중미 지역 8개국 외교차관과 제13차 한-중미통합체제(SICA) 대화협의체 회의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중남미 국가들이 추진 중인 인프라·친환경·디지털 등 분야의 대형 국책사업에 한국기업 참여를 지원하는 의미가 ...

    한국경제 | 2021.04.16 15:50 | YONHAP

  • thumbnail
    외교차관, 18일부터 멕시코 등 중남미 3개국 순방

    최종건 외교부 1차관이 오는 18∼26일 콜롬비아와 코스타리카, 멕시코 등 3개국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16일 밝혔다. 최 차관은 순방 기간 해당국 외교차관과 회담하며, 코스타리카에서는 중미 지역 8개국 외교차관과 제13차 한-중미통합체제(SICA) 대화협의체 회의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중남미 국가들이 추진 중인 인프라·친환경·디지털 등 분야의 대형 국책사업에 한국기업 참여를 지원하는 의미가 있을 것으로 외교부는 기대했다. 최 차관은 ...

    한국경제 | 2021.04.16 14:50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내일 개각…총리·장관·靑참모 동시 교체할 듯

    ... 16일 전면 개각으로 4·7 재보궐선거 참패 이후 분위기 쇄신에 나선다. 15일 청와대와 정치권에 따르면 정세균 총리는 4·7 재보선 이전 이미 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란 순방 직후 16일 사퇴하겠다는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문 대통령은 후임 총리를 곧바로 확정한 뒤 빠르면 16일 공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후임 총리 인선과 함께 경제 부처를 중심으로 장관급 5~6명이 한꺼번에 교체될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21.04.15 16:23 | 노정동

  • thumbnail
    "중국·대만 '동시 특사' 보낸날 美군용기 동중국해 진입"

    ... C-40B 1대가 전날 동중국해에 나타났다고 전했다. 이어 두 군용기는 각각 일본 오키나와와 한국에서 출격했다고 덧붙였다. 전날 존 케리 미국 대통령 기후특사는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 이후 미국 고위 당국자 중 처음으로 중국 순방에 올랐다. 또 바이든 대통령이 파견한 비공식 대표단 3명은 대만에 도착했다. 명보는 "최근 동중해와 남중국해에서 미국 군함과 군용기의 활동이 빈번하다"고 밝혔다. 이어 "미국과 필리핀은 월요일(12일) 연례 연합 군사훈련에 들어갔으며, ...

    한국경제 | 2021.04.15 09:34 | YONHAP

  • thumbnail
    美케리 중국행·비공식대표단은 대만에…'대화·압박 병행'(종합2보)

    ... 기후 특사를 보냄과 동시에 대만에는 비공식 대표단을 보내며 대화와 압박을 병행하고 있다. 버락 오바마 행정부에서 국무장관을 지낸 존 케리 미국 대통령 기후특사는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 이후 미국 고위 당국자 중 처음으로 14일 중국 순방에 올랐다. 중국 생태환경부는 위챗(微信·중국판 카카오톡) 공식 계정을 통해 케리 특사가 중국 정부의 초청으로 14일부터 17일까지 방중한다고 발표했다. 생태환경부는 "케리 특사가 방중 기간 셰젠화(解振華) 중국 기후변화 특사와 상하이에서 ...

    한국경제 | 2021.04.14 19:59 | YONHAP

  • thumbnail
    이용섭 광주시장 "동구, 광주다움 볼 수 있는 곳으로 육성"

    코로나19로 중단 자치구 순방 2년 만에 재개 이용섭 광주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된 자치구 순방을 2년 만에 재개했다. 이 시장은 12일 동구 예술의 거리를 방문해 올해 동구의 역점 사업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문화예술 활동가 등 주민 30여명과 간담회를 했다. 주민들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주변 활성화, 충장로 복원, 무등산권 생태예술관광 활성화, 어린이복합 문화회관 건립 등을 건의했다. 이 시장은 "'광주의 ...

    한국경제 | 2021.04.12 17:50 | YONHAP

  • thumbnail
    10㎞ 떨어진 공산국가와 포격전…연평도와 놀랍게 닮은 섬[송영찬의 디플로마티크]

    ... 약화시키고, 신장 위구르와 티베트의 인권을 남용하고 있다”며 중국에 직격탄을 날립니다. 미국도 1979년 미·중 수교 이후 언급조차 금기시해온 대만을 언급한 것입니다. 그것도 조 바이든 행정부가 출범 이후 첫 고위직 순방 국가로 한·일을 선택한 이유가 대중(對中) 견제 차원이라는 분석이 나오던 때였습니다. 미·중 갈등이 갈수록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은 이제 ‘하나의 중국’ 원칙 자체를 흔들고 있습니다. 미 ...

    한국경제 | 2021.04.12 09:00 | 송영찬

  • thumbnail
    정 총리, 이란 방문 위해 출국…이란 부통령과 회담

    ... 11일 이란 방문을 출국했다. 정 총리는 이번 방문에서 에스학 자한기리 이란 제1부통령 등 최고위급 인사들을 만날 예정이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서 공군1호기를 타고 이란으로 출국했다. 취임 후 첫 해외순방이다. 대한민국 총리가 이란을 찾는 것은 1977년 최규하 전 국무총리 이후 44년 만이다. 정 총리는 이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글에서 "젊은 시절 20여년간 무역상사에서 일할때, 이란을 비롯한 여러 중동 ...

    한국경제 | 2021.04.11 14:12 | 강영연

  • thumbnail
    케리 미 기후특사 곧 상하이로…바이든 행정부 고위직 첫 방중

    ... 난타전을 벌인 지 한 달이 못 돼 이뤄진다. 중국과 경쟁하고 대립하면서도 기후변화 등에서는 협력 지대를 찾겠다는 바이든 행정부의 대중 기조가 반영된 행보로 보인다. 케리 특사의 중국 방문은 인도와 방글라데시에 이은 아시아 순방의 일환이기도 하다. 케리 특사는 인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중국과 협력하고 싶다. 우리는 차이점의 포로가 될 수 없다. 우리는 기후변화에 협력해야 한다"고 했다. 지난달 18일 앵커리지 미중 고위급회담 이후 중국은 신화통신을 ...

    한국경제 | 2021.04.11 06:41 | YONHAP

  • thumbnail
    "필립공 떠났지만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자리 지킬 듯"

    ... 깊고 영국 교회의 수장인 만큼 여왕은 즉위식에서 한 맹세를 깰 수 없는 것으로 여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공식 업무를 이제 72세인 아들 찰스 왕세자나 다른 왕실 인사들에게 더 넘겨줄 수는 있다. 여왕은 지난 10년간 해외 순방은 중단했고 다른 역할들도 많이 나눠줬다. 영국 왕실을 다룬 넷플릭스 드라마 '더 크라운'에 역사 자문을 한 왕실 역사가 로버트 레이시는 "찰스 왕세자와 윌리엄 왕세손이 대표하는 일을 더 할 순 있지만 여왕은 확실히 여왕으로 계속 ...

    한국경제 | 2021.04.10 00:4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