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4,8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궤양성대장염에 장 적출도 검토"…8년전 아베 발언 주목

    ... 효과가 있어 일상생활로 복귀했다고 덧붙였다. 아베 총리는 "총리는 상상했던 것보다 몇십배의 격무였다"며 1차 집권기 때 건강이 다시 악화한 것에 관해서도 설명했다. 첫 임기 때 기능성 위장염에 걸려 죽과 수액으로 버티며 해외 순방을 했고 결국에는 해외에서 걸린 바이러스성 장염 때문에 지병이 최악의 상황이 돼 결국 사임했다는 것이다. 아베 총리는 사임 후 '아사콜'(ASACOL)이라는 약이 매우 잘 들어서 40년 만에 처음으로 "아무것도 없는" 상태가 됐다고 ...

    한국경제 | 2020.08.26 21:30 | YONHAP

  • thumbnail
    '공화 全大' 등판한 멜라니아·폼페이오…해치법 위반 논란

    ... 대통령 후보 수락연설을 백악관 잔디밭인 사우스론에서 할 예정이어서 비슷한 논란에 시달릴 가능성이 크다. 트럼프의 ‘오른팔’인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사진)도 이날 찬조연설에 나서 논란이 됐다. 중동과 북아프리카 순방을 위해 해외 출장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이스라엘 예루살렘을 배경으로 사전 녹화된 영상을 통해 이스라엘과 아랍에미리트(UAE)의 수교, 북한의 핵·미사일 실험 중단 등을 이끌어낸 트럼프 대통령의 ‘외교 ...

    한국경제 | 2020.08.26 17:20 | 주용석

  • thumbnail
    [special]“일의 언어는 단순하고 정확해야”

    ... 역량이자, 강력한 무기가 될 수 있습니다.” 박소연 작가는… 서울대 국제대학원 졸업. 경제단체에 입사해 후진타오 전 중국 국가주석,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 등이 참석한 국제행사(APEC CEO Summit)와 대통령 해외순방 경제사절단 총괄 등을 맡으며 대규모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운용하는 방법을 배웠다. 2015년 최연소 팀장으로 임명된 후 팀장 첫 해 23개 팀 중 최고 고과를 받았고 큰 프로젝트를 연달아 성공시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저서로는 <승진의 ...

    Money | 2020.08.26 14:32

  • thumbnail
    [미 공화 전대] 폼페이오, 논란속 트럼프 지지연설 강행…대북외교 성과꼽아(종합)

    해외순방중 녹화영상으로 찬조연설…"미국 우선주의로 더 안전해져" "북한과 긴장 낮추고 협상"…억류 미국인 귀환·유해송환도 거론 정치활동 금지 해치법 위반논란 증폭…국무부 "개인자격 연설" 해명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25일(현지시간) 공직자의 정치활동을 제약하는 법을 위반한다는 논란에도 불구하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 연설을 강행했다. 중동과 아프리카를 순방 중인 폼페이오 장관이 트럼프 대통령을 대선 후보로 선출하기 위한 공화당 ...

    한국경제 | 2020.08.26 14:19 | YONHAP

  • thumbnail
    [미 공화 전대] '재선위해 대통령 권한 남용' 트럼프 사면·귀화 이벤트 논란

    ... 놓고도 이미 해치법 위반 논란에 직면한 상태였다.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이날 밤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찬조연설을 하기에 앞서 대대적인 리모델링이 진행된 것을 두고도 뒷말이 무성했다. 더욱이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중동 순방 중 예루살렘에서 녹화하는 방식으로 찬조연설에 나선 것을 놓고 해치법 위반 논란 등으로 시끌시끌한 상황이다. 이날 전당대회에는 다음날 수락연설을 하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에이브러햄 링컨 전 대통령이 어린 시절을 보낸 인디애나주 ...

    한국경제 | 2020.08.26 13:55 | YONHAP

  • thumbnail
    [미 공화 전대] 4년전 표절논란 멜라니아 "남편이 미국에 최선" 호소

    ... 트럼프 대통령의 과제다. 멜라니아 여사는 4년 전 전당대회 당시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부인 미셸 오바마의 연설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던 사건을 의식했는지 연설 중간중간 슬로베니아에서 미국에 이민 와 시민권을 획득한 과정과 해외 순방 중 보고 느낀 개인적 일화 등을 다수 포함시켰다. 멜라니아 여사의 비서실장인 스테퍼니 그리셤은 뉴욕타임스에 연설의 모든 단어를 영부인이 직접 썼다고 강조했다. 연설은 행사 직전 새단장으로 논란을 빚은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생중계로 ...

    한국경제 | 2020.08.26 13:40 | YONHAP

  • thumbnail
    [미 공화 전대] 폼페이오, 논란속 지지연설…"트럼프가 북한과 긴장 낮춰"

    "온갖 어려움에도 북과 협상…핵·장거리미사일 시험 없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5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 우선주의' 정책에 따라 더 안전해졌다며 북한을 외교 성과의 사례로 꼽았다. 중동 순방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을 공화당 대선 후보로 선출하기 위한 전당대회에 보낸 화상 지지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이 영상은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사전 녹화됐다. 폼페이오 장관은 "우리를 안전하게 하고 자유를 ...

    한국경제 | 2020.08.26 12:22 | YONHAP

  • thumbnail
    왕이, 캐나다 외교장관과 로마서 회담…화웨이 부회장 석방 촉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해외 순방에 나선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첫 순방지인 로마에서 캐나다 외교장관과 만나 멍완저우(孟晩舟·46) 화웨이 부회장의 석방을 촉구했다. 26일 관영 신화 통신 등에 따르면 왕 국무위원은 25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프랑수아-필립 샴페인 캐나다 외교장관과 만나 "중국과 캐나다는 역사적인 갈등도 현실적인 이익 충돌도 없다"면서 "다만, 캐나다가 아무 근거도 ...

    한국경제 | 2020.08.26 11:53 | YONHAP

  • thumbnail
    왕이, 유럽 반중 정서 '소방수' 될까…코로나 이후 첫 순방

    이탈리아·독일 등 주요 협력국서 '냉기류' "실망으로 끝날 것" 전문가 관측도 중국의 왕이(王毅)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유럽과 관계가 냉각된 상황에서 유럽 순방에 나섰다. 왕 위원은 이번 순방에서 일주일간 이탈리아와 네덜란드, 노르웨이, 프랑스, 독일 등 5개국을 방문할 예정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유럽은 물론 외국 방문 자체가 처음이다. 중국 외교부는 "왕 위원의 첫 해외 출장이 유럽이라는 점은 ...

    한국경제 | 2020.08.26 10:21 | YONHAP

  • thumbnail
    [미 공화 전대] 폼페이오 찬조연설 동원에 "전례없고 수치" 경악 반응

    국무장관이 당파정치 거리 둬온 관행 깬데다 중동순방 공무 중 녹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공화당 전당대회 찬조연설에 나서는 것을 두고 경악에 가까운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국무장관이 정당 정치에 거리를 둬 온 관행을 깨는 것도 모자라 중동 순방 중 예루살렘에서 시간을 내 연설을 녹화하면서 비판이 커지는 것이다. NBC방송은 25일(현지시간) 공화당 전당대회 찬조연설을 수락한 폼페이오 장관의 결정을 두고 외교관들이 경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0.08.26 01: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