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6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P500 기업 올해 순익 '제로성장'"…성장률·실적 비관 잇따라

    ... 올해 실적에서 '제로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골드만삭스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 소속 기업의 올해 주당 순이익(EPS) 전망치를 기존 174달러에서 165달러로 하향 조정했다. 이들 기업의 순익이 지난해와 비교해 '제로 성장'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언론들은 평가했다. 올해 약 7%의 성장을 기록할 것이라는 시장 전망치와는 확연히 대비되는 전망이다. 골드만삭스의 미국 주식 수석 전략가인 데이비드 코스틴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

    한국경제 | 2020.02.28 00:52 | YONHAP

  • [마켓인사이트] NHN, 자회사 NHN인베스트먼트 해체 검토

    ... 있었다”며 “최근 상당수 직원이 회사를 그만두기도 했다”고 말했다. NHN인베스트먼트의 총수익은 2018년 상반기 기준 28억원에서 지난해 상반기 21억원으로 줄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익은 2억원 순익에서 12억원 손실로 전환했다. NHN은 연말께 벤처 투자 사업 철수 여부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NHN 측은 “벤처업계 시장 상황이 좋지 않고 투자할 만한 기업이 없어서 사업을 축소하기로 했다”며 “숨고르기 ...

    한국경제 | 2020.02.27 17:13 | 김채연

  • [뉴욕증시 주간전망] 되살아난 코로나19 공포…美소비 등 지표 주목

    ... 표했었다. 기업들의 4분기 실적 발표는 막바지다. 홈디포와 메이시스, 베스트바이 등 유통업체 실적이 주로 나올 예정이다. 레피니티브에 따르면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기업 대부분이 실적을 공개한 가운데, 4분기 순익 증가율은 3.1%로 집계됐다. 당초 감소가 예상됐던 것에 비해서 양호하다. 하지만 호실적의 영향은 애플과 프록터앤드갬블, 코카콜라 등 주요 기업의 코로나19 여파 우려로 반감됐다. 이에따라 올해 1분기 실적에 대한 기대가 빠르게 떨어지는 ...

    한국경제 | 2020.02.23 07:00 | YONHAP

  • thumbnail
    드비어스, 지난해 순익 87% 급락...다이아 수요 급락에 '휘청'

    세계 주요 다이아몬드 생산업체 중 하나인 드비어스가 지난해 2012년 이후 최악의 실적을 기록했다. 귀금속 시장의 '큰 손'인 중국과 홍콩에서 수요가 둔화하면서 다이아몬드 공급 과잉이 나타나고 있다. 천연 다이아몬드의 대체재인 인조 다이아몬드 인기도 상승세다. 드비어스는 지난 20일 지난해 실적을 발표하면서 이 기간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87%나 떨어진 4700만달러(약 560억원)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은 전년 ...

    한국경제 | 2020.02.22 07:00 | 정연일

  • thumbnail
    브라질 발리, 댐 붕괴 여파 세계 최대 철광석 생산업체서 밀려나

    ... 여파로 세계 최대 철광석 생산업체 자리를 내줬다. 21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발리는 지난해 67억 헤알(약 1조8천500억 원)의 순손실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에 256억 헤알(약 7조600억 원)의 순익을 낸 것과 비교된다. 발리는 광산 댐 붕괴 사고 이후 철광석 생산활동이 위축되면서 정상적인 영업활동이 이뤄지지 못한 데다 인적·물적 피해 보상을 위한 지출이 늘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사고와 관련한 지출은 최소한 288억 헤알에 ...

    한국경제 | 2020.02.22 01:33 | YONHAP

  • 뉴욕증시, 코로나19 충격파 우려 지속 하락 출발

    ... 악영향에 대한 우려를 표했다. BCA리서치의 피터 베레진 수석 글로벌 전략가는 "코로나19가 진정되더라도, 세계 경제 성장률은 올해 나머지 기간 반등하기 전에 1분기에 0%로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면서 "따라서 단기적으로 기업 순익이 충격을 받는 것은 불가피해 보인다"고 말했다. 유럽 주요국 증시도 약세다. 범유럽지수인 Stoxx 600지수는 0.05% 내렸다. 국제유가는 하락했다. 3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1.6% 하락한 ...

    한국경제 | 2020.02.22 00:02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페트로브라스 사상 최대 순익…부패 스캔들 그늘 벗어나

    작년 순익 11조원 넘어…부채감소·석유생산 증가 등이 긍정적 작용 중남미 지역 최대 규모 기업인 브라질 국영에너지회사 페트로브라스가 사상 최대 순익을 기록하면서 부패 스캔들의 그늘에서 빠르게 벗어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페트로브라스는 지난해 401억 헤알(약 11조440억 원)의 순익을 기록했다. 지난해 순익은 2018년보다 55.7% 늘어난 것이며, 종전 기록인 2010년의 352억 헤알을 50억 헤알가량 넘어선 ...

    한국경제 | 2020.02.21 00:37 | YONHAP

  • thumbnail
    스마트시티·도시재생…인천도시공사 '7년 연속 흑자' 향해 뛴다

    .... 7년 연속 흑자 실현과 경영평가 ‘나’ 등급 달성을 구체 경영 과제로 삼았다. 20일 인천도시공사에 따르면 지난해 매출은 8275억원, 부채는 6조2568억원으로 전년 대비 4266억원 감소했다. 당기순익은 500억원을 넘겨 6년 연속 흑자 달성이다. 당기순익은 공사 창립 이후 최대 경영 흑자다. 검단신도시, 영종하늘도시, 도화구역에서 3893억원의 사업비 회수가 금융부채 해소에 도움이 됐다. 십정2구역, 송림초교 주변 구역의 대행사업 ...

    한국경제 | 2020.02.20 15:06 | 강준완

  • thumbnail
    11년간 순이익률 가장 높은 그룹은 KT&G…2위는?

    ... 2018년에는 20%대를 유지했다. 순이익률 2위는 11년 평균 11.8%를 기록한 현대백화점그룹이었다. 현대백화점 그룹 역시 11년 누적 매출은 30대 그룹 중 26위에 그쳤으나 순이익은 14위에 올랐다. 4대 그룹의 11년 평균 순익률은 삼성 8.4%, 현대차 6.9%, SK 5.9%, LG 3.5% 순이었다. 같은 기간 30대 그룹 중 한진과 두산, 금호아시아나는 누적으로 적자를 기록했다. 11년 간 누적 당기순손실 규모는 한진은 5조5000억원이었고, 두산은 ...

    한국경제 | 2020.02.20 07:53 | 오정민

  • thumbnail
    생명보험사도 4월부터 보험료 5∼10% 인상

    ... 변액보증준비금은 변액상품의 최저사망보험금 또는 연금 등을 최저보증하기 위한 준비금으로, 주가가 하락하거나 금리가 하락하면 적립해야 하는 규모가 커져 그만큼 순이익이 감소한다. 자회사인 한화손해보험이 적자 전환한 점도 한화생명 순익에 악영향을 미쳤다. 한화생명은 한화손보 지분을 51.36% 보유하고 있다. 업계 1위인 삼성생명 역시 지난해 실적이 부진했다. 당기순이익이 9천774억원으로 전년 대비 41.3% 감소했다. 2018년 발생한 삼성전자 지분 ...

    한국경제 | 2020.02.20 06: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