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파이크 소리만 크게 들린 수원체육관…배구 첫 무관중 경기(종합)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철통 방어…관중 없어 '한산' 가빈 슈미트(한국전력·등록명 가빈)가 강하게 공을 때리는 소리가 어느 때보다 크게 들렸다. 그러나 가빈의 시원한 스파이크를 경기장에서 직접 볼 수 있는 팬은 없었다. 프로배구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6라운드 경기가 열린 25일 수원체육관은 한산했다. 코트 위 열기는 여전히 뜨거웠지만, 관중석에서는 쏟아지던 함성이 들리지 않았다. 한국배구연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2.25 19:51 | YONHAP

  • thumbnail
    탬파베이 최지만, 시범경기 첫 출전…2타수 무안타 1볼넷

    ... 건드렸다가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최지만은 2회 초 수비에서 상대 팀 에스터밴 플로리얼의 땅볼 타구를 처리 못 해 수비 실책을 기록하기도 했다. 볼넷은 3-1로 앞선 3회 말 공격에서 얻었다. 최지만은 바뀐 투수 클라크 슈미트를 상대로 볼 4개를 연달아 골랐다. 그러나 최지만은 후속 타자의 병살타로 아웃돼 득점을 기록하진 못했다. 그는 5회 마지막 타석에서 미겔 야후레에게 2루 땅볼로 물러난 뒤 6회 수비 때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일본 프로야구 ...

    한국경제 | 2020.02.24 05:34 | YONHAP

  • thumbnail
    수터, 2019-2020시즌 월드컵 스키 여자 활강 우승

    ... 부문에서는 린지 본(미국)이 2016년 마지막 우승을 차지한 이후 2017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시즌 챔피언의 얼굴이 바뀌었다. 2017년 일카 스투헤치(슬로베니아), 2018년 소피아 고자(이탈리아), 지난 시즌에는 니콜 슈미트호퍼(오스트리아)가 우승했다. 본은 2008년부터 2016년까지 9년 사이에 2014년 한 차례를 제외하고 8시즌이나 활강 정상을 놓치지 않았다. 활강과 회전, 대회전, 슈퍼대회전, 알파인 복합, 평행 알파인 등 전 종목 성적을 합산한 ...

    한국경제 | 2020.02.23 07:44 | YONHAP

  • thumbnail
    '김희진 복귀' IBK기업은행, 도로공사 7연패 몰아넣고 탈꼴찌(종합)

    ... 대한항공(승점 62)과는 9점 차다. 최하위 한국전력은 9연패를 당했지만, 승점 1을 챙겼다. 6승 24패, 승점 23으로 여전히 최하위다. 현대캐피탈 외국인 선수 다우디 오켈로(등록명 다우디)가 37득점을 홀로 책임지며 승리를 이끌었다. 전광인과 최민호가 각각 12득점, 11득점을 기록했다. 한국전력에서는 에이스 가빈 슈미트(등록명 가빈)가 30득점을 올리고 신인 세터 김명관도 8득점으로 거들었지만, 연패를 막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2 17:39 | YONHAP

  • thumbnail
    한국전력, 9연패 속 희망…장병철 감독 "졌잘싸네요"

    ... 거듭되는 접전을 벌였다. 5세트에도 듀스까지 팽팽한 승부를 겨뤘다. 하지만 막판에 흐름을 넘겨주는 바람에 아쉽게 패했다. 한국전력은 9연패에 빠졌다. 순위는 7개 팀 중 최하위다. 이전까지 한국전력은 외국인 선수 가빈 슈미트가 홀로 이끌다시피 해왔다. 가빈 외에는 경험이 부족한 어린 선수들이 주를 이루고 있기 때문이다. 가빈은 이날 경기에서도 40.82%의 공격 점유율로 30득점을 폭발했다. 여기에 김인혁과 이승준이 각각 17득점, 13득점으로 ...

    한국경제 | 2020.02.22 17:14 | YONHAP

  • thumbnail
    현대캐피탈, 풀세트 접전 끝에 신승…한국전력 9연패

    ... 24패, 승점 23으로 여전히 최하위다. 현대캐피탈 외국인 선수 다우디 오켈로(등록명 다우디)가 37득점을 홀로 책임지며 승리를 이끌었다. 전광인과 최민호가 각각 12득점, 11득점을 기록했다. 한국전력에서는 에이스 가빈 슈미트(등록명 가빈)가 30득점을 올리고 신인 세터 김명관도 8득점으로 거들었지만, 연패를 막지 못했다. 매 세트 팽팽한 접전이었다. 1세트에서 현대캐피탈은 17-19로 밀렸지만, 한국전력이 서브·공격 범실로 스스로 흔들리면서 역전에 ...

    한국경제 | 2020.02.22 16:55 | YONHAP

  • thumbnail
    GS칼텍스, 선두 턱밑 추격…백업 내세운 도로공사 6연패

    ... 복귀했다. 최하위 한국전력은 8연패를 당했다. 팀 서브 1위인 대한항공은 장점인 강서브가 위력을 발휘하며 서브 싸움에서 8-1로 절대적인 우위를 보였다. 서브 리시브가 흔들린 한국전력은 세 세트 모두 20점 미만에 그치며 힘 한번 써보지 못하고 무너졌다. 대한항공은 정지석과 안드레스 비예나(등록명 비예나)가 나란히 14득점으로 쌍포를 이뤘다. 한국전력은 가빈 슈미트가 12득점으로 분전했지만 혼자 힘으로 연패를 끊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9 20:38 | YONHAP

  • thumbnail
    '선발 준비' 김광현, 첫 라이브피칭…마이컬러스는 재활 시작

    ... 지역지 세인트루이스 포스트 디스패치는 19일(한국시간) "한국에서 온 좌완 투수 김광현이 팀의 주요 타자를 상대로 첫 라이브피칭을 했다"고 전했다. 김광현은 이날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 로저 딘 스타디움 마운드에 올라 폴 골드슈미트, 야디에르 몰리나, 맷 카펜터를 상대했다. 3차례 불펜피칭으로 몸을 단련한 김광현은 실전에 가까운 라이브피칭으로 구위를 점검했다. 다음 단계는 실전 테스트다. 김광현은 23일 뉴욕 메츠와의 시범경기에 등판한다. 라이브피칭으로 ...

    한국경제 | 2020.02.19 08:21 | YONHAP

  • thumbnail
    구한말 조선 묘사한 사진 등 희귀자료 담은 저서 러시아서 발간

    ... 탐험대가 수집한 자료 고려인 역사학자가 편저 19세기 말~20세기 초 구한말 조선 사회의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는 희귀 사진과 자료 등을 담은 저서가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출간됐다. 러시아의 동물학자이자 어류학자, 여행가인 표트르 슈미트(1872~1949)가 구한말 한반도 지역 등을 탐험하며 수집한 자료를 모스크바의 고려인 역사학자 벨라 박 박사(러시아 동방학연구소 연구원)가 현지 고문서보관소들에서 찾아내 정리한 책이다. 올해 한-러 수교 30주년을 기념해 발간됐다. ...

    한국경제 | 2020.02.17 19:10 | YONHAP

  • thumbnail
    '봄배구 희망' 인삼공사, 선두 현대건설마저 잡고 5연승 질주(종합)

    ... 이번 시즌 최악의 부진 탓에 최다 연패 기록을 새로 쓰다가 이날 터널에서 빠져나왔다. 한국전력 역시 삼성화재를 제물로 연패 사슬을 끊으려 했지만, 조직력에서 밀려 무릎을 꿇었다. 한국전력의 연패는 '7'로 늘었다. 가빈 슈미트(등록명 가빈·18점)만 고군분투한 한국전력과 달리 삼성화재에선 안드레아 산탄젤로(등록명 산탄젤로·14점), 송희채(13점), 센터 손태훈(9점)과 박상하(6점), 레프트 고준용(6점) 등이 고루 터졌다. 1세트만 접전이었을 뿐 2∼3세트는 ...

    한국경제 | 2020.02.15 18: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