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에 얼어붙는 日고용시장…'덜 뽑고 내보내고'

    ... 꺼리고 있는 것이다. 대신 기업들은 업계에서 지식이나 경력을 쌓은 경력직 채용을 방안으로 내놓고 있다. 채용은 커녕 있는 사람들을 내보내는 사례도 있다. 금융권이 특히 부각된다.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에 따르면 미쓰이스미토모(三井住友)파이낸셜그룹은 2022년도까지 본부 인력의 약 30%를 줄일 계획이다. 해당 그룹은 서류 작업을 디지털로 전환하고 인터넷 뱅킹 등을 활용해 창구를 줄여 8000명분의 업무를 줄인다는 방침이다. 리소나홀딩스도 디지털화 ...

    한국경제 | 2020.05.17 11:22 | 이송렬

  • thumbnail
    日주요기업, 코로나 충격에 신규채용 축소…금융권은 감원

    ... 코로나19가 금년도 대졸 신입사원 채용에 영향을 주고 있다고 답했다. 영향이 있다고 답한 기업 중 51.8%는 채용을 중단하거나 연기했다고 반응했다. 금융권은 감원에 나서고 있다. 17일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에 따르면 미쓰이스미토모(三井住友)파이낸셜그룹은 2022년도까지 본부 인력의 약 30%를 줄일 계획이다. 미쓰이스미토모파이낸셜그룹은 서류 작업을 디지털로 전환하고 인터넷 뱅킹 등을 활용해 창구를 줄여 8천명분의 업무를 줄인다는 방침이라고 NHK는 ...

    한국경제 | 2020.05.17 10:51 | YONHAP

  • thumbnail
    일본 금융사, 석탄화력 발전에 대출 중단 움직임 확산

    ... 대지 않으려는 움직임이 일본 금융업계에서 확산하고 있다. 15일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에 따르면 일본 3대 금융그룹에 속하는 미즈호파이낸셜그룹(FG)은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많은 석탄화력 발전소의 신규 건설사업에 올 6월부터 대출을 ... 12조엔(약 135조원)을 투융자 방식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앞서 일본 최대 은행을 거느린 미쓰비시(三菱)UFJ파이낸셜그룹이 석탄화력 분야의 신규 투융자를 원칙적으로 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밝혔고, 미쓰이스미토모(三井住友)FG도 조만간 ...

    한국경제 | 2020.04.15 10:22 | YONHAP

  • thumbnail
    외교 갈등 중 2년만에 만난 한일 재계…"미래지향적 협력 지속"(종합)

    ... 풍산 회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장용호 SK머티리얼즈 사장 등 13명이 참석했다. 일본 최대 경제단체인 게이단렌에서는 나카니시 히로아키(中西宏明) 회장과 고가 노부유키(古賀信行) 노무라홀딩스 회장, 구니베 다케시(國部毅) 미쓰이스미토모금융그룹 회장, 사토 야스히로(佐藤康博) 미즈호파이낸셜그룹 회장, 쓰쓰이 요시노부(筒井義信) 일본생명보험 회장 등 10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지난해에는 일본 측 구성원 변경 등을 감안해 대담형식으로 대체했기 때문에 정식 재계회의는 ...

    한국경제 | 2019.11.15 11:03 | YONHAP

  • thumbnail
    외교 갈등 중 2년만에 만난 한일 재계…"미래지향적 협력 지속"

    ... 풍산 회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장용호 SK머티리얼즈 사장 등 13명이 참석했다. 일본 최대 경제단체인 게이단렌에서는 나카니시 히로아키(中西宏明) 회장과 고가 노부유키(古賀信行) 노무라홀딩스 회장, 구니베 다케시(國部毅) 미쓰이스미토모금융그룹 회장, 사토 야스히로(佐藤康博) 미즈호파이낸셜그룹 회장, 쓰쓰이 요시노부(筒井義信) 일본생명보험 회장 등 10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지난해에는 일본 측 구성원 변경 등을 감안해 대담형식으로 대체했기 때문에 정식 재계회의는 ...

    한국경제 | 2019.11.15 09:30 | YONHAP

  • thumbnail
    일본계은행 대출 23조원…"대기업 비중 63%"

    ... 따르면 올해 6월 말 기준 일본계 은행의 국내 여신은 23조4000억원이다. 5월 말 24조7000억원과 비교해 1조3000억원(5.4%)이 줄어든 수치다. 미즈호은행이 10조9000억원(46.8%)으로 가장 많았고 미쓰비시UFJ파이낸셜그룹(7조7000억원), 미쓰이스미토모은행은 4조7000억원, 야마구찌은행은 1000억원 등이다. 대출자 주소가 해외로 나오는 이들이 빌린 2조6000억원을 제외하면 대부분의 대출이 기업에 몰렸다. 전체 여신의 64.7%인...

    한국경제 | 2019.08.20 08:13 | 윤진우

  • thumbnail
    일본계은행 국내여신 63%는 대기업대출…"회수하면 고용에 영향"

    ... 은행의 여신은 총 23조4천억원이다. 이는 5월 말 수치인 24조7천억원보다 약 1조3천억원(5.4%) 줄어든 규모다. 은행별로 보면 미즈호은행이 10조9천억원(46.8%)을 국내 기업과 기관 등에 빌려줬다. 미쓰비시UFJ파이낸셜그룹(MUFG)의 한국 내 여신은 7조7천억원, 미쓰이스미토모은행은 4조7천억원, 야마구찌은행은 1천억원이다. 일본계 은행 여신 가운데 대출자 주소가 한국이 아닌 이들이 빌린 2조6천억원을 제외하면 자금을 빌린 주체는 대부분 기업이었다. ...

    한국경제 | 2019.08.20 06:15 | YONHAP

  • thumbnail
    5월 일본계은행 국내대출 24.7조…"日 금융보복 대비해야"(종합)

    ... 달한다. 이는 중국(33.6%·32조9천억원)에 이어 국가별로 두 번째로 큰 규모다. 특히 일본계인 미즈호은행의 여신은 11조7천억원으로 국내에서 영업 중인 외국계은행 지점 중 가장 많다. 역시 일본계인 미쓰비시UFJ파이낸셜그룹(MUFG)은 8조2천억원, 미쓰이스미토모 은행 4조6천억원, 야마구찌은행은 1천억원의 여신을 국내에 운용 중이다. 6월말 기준 일본 투자자들이 보유 중인 국내 상장증권은 2억9천600만주로 금액으로 따지면 13조원에 달한다. ...

    한국경제 | 2019.07.16 15:10 | YONHAP

  • thumbnail
    5월 일본계은행 국내대출 24.7조…"日 금융보복 대비해야"

    ... 달한다. 이는 중국(33.6%·32조9천억원)에 이어 국가별로 두 번째로 큰 규모다. 특히 일본계인 미즈호은행의 여신은 11조7천억원으로 국내에서 영업 중인 외국계은행 지점 중 가장 많다. 역시 일본계인 미쓰비시UFJ파이낸셜그룹(MUFG)은 8조2천억원, 미쓰이스미토모 은행 4조6천억원, 야마구찌은행은 1천억원의 여신을 국내에 운용 중이다. 6월말 기준 일본 투자자들이 보유 중인 국내 상장증권은 2억9천600만주로 금액으로 따지면 13조원에 달한다. ...

    한국경제 | 2019.07.16 09:21 | YONHAP

  • thumbnail
    최종구 "日 금융 보복해도 영향없다"지만…해외공장 돈줄 죄면 '타격'

    ... 일본계 신용평가회사들이 한국 관련 채권의 신용평점을 떨어뜨리면 한국 기업의 자금 조달이 불리해질 가능성도 있다. 국내 금융시장에선 이미 지난해 하반기부터 일본 대형 은행들의 자금 회수가 시작됐다. 4대 일본계 은행(미쓰비시파이낸셜그룹·미쓰이스미토모·미즈호·야마구치)의 한국 내 총여신은 지난 3월 말 기준 18조2995억원이다. 지난해 9월 말 21조817억원, 12월 말 19조5196억원에 이어 계속 줄고 있다. 세계적으로 ...

    한국경제 | 2019.07.07 17:51 | 임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