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깡통 모양 스페이스X 화성 우주선 첫 시험비행 성공

    152m 상공으로 솟아오른 뒤 수직 착륙…45초 비행 미국의 민간 우주 탐사기업 스페이스X가 화성 이주를 목표로 한 우주선 시제품의 1차 시험 비행에 성공했다. 스페이스X는 화성 우주선 '스타십'(Starship) 시제품의 첫 번째 수직 이착륙 시험 비행을 무사히 마쳤다고 5일(현지시간)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스타십 시제품 'SN5'는 전날 텍사스주 보카치카 발사시설에서 500피트(152.4m) 상공으로 ...

    한국경제 | 2020.08.06 05:27 | YONHAP

  • thumbnail
    "드래건(용)이 살아나고, 주변 소음은 동물이 내는 소리 같았다"

    스페이스X 유인캡슐 '크루 드래건' 시험비행 우주비행사 기자회견 "대기권에 진입하자마자 드래건(용)은 정말로 살아났다. …주변에서 들리는 소음은 기계 소리가 아니라 동물이 내는 소리 같았다. " 미국 민간 우주기업 스페이스X의 첫 유인 캡슐 '크루 드래건'의 시험 비행을 성공적으로 마친 미국 항공우주국(NASA) 우주비행사 더그 헐리(53)와 로버트 벤켄(50)이 4일(미국 현지시간) 민간 우주 운송시대를 열 크루 드래건 탑승 소감을 털어놓았다. ...

    한국경제 | 2020.08.05 11:15 | YONHAP

  • thumbnail
    꼬리 내린 머스크 "피라미드는 인류 최고 건축물"

    ... 소셜미디어(SNS)에 "이집트 피라미드는 외계인 작품"이라는 글을 올렸다가 국가적 논란을 일으켰던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자신의 말을 번복하며 슬쩍 꼬리를 내린 모습이다. 민간 기업 최초로 유인 우주선 왕복에 성공한 스페이스X의 창업자이기도 한 일론 머스크는 지난달 31일 논란의 첫 트윗을 올린 날 자정께 "피라미드는 인류가 3천800년 전 건설한 최고(最高) 건축물"이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이어 다음날 오후 트위터에서는 다시 "영국 BBC 방송이 ...

    한국경제 | 2020.08.05 09:38 | YONHAP

  • thumbnail
    '우주여행 시대' 성큼…민간 주도 왕복 첫 성공

    ... 2만8000㎞ 속도로 대기권에 진입했다. 외부 온도가 2000도 가까이 치솟는 고비였다. 이후 지구 상공에서 대형 낙하산 4개를 펴고 시속을 25㎞까지 줄인 뒤 바다에 내려앉았다. 헐리와 벤켄은 5월 30일 플로리다 케네디우주센터에서 스페이스X의 우주선 크루 드래건을 타고 우주로 날아갔다. 이후 ISS에 머물며 우주 유영, 과학 실험 등의 임무를 두 달간 수행했다. 헐리와 벤켄이 무사 귀환한 것은 사상 첫 ‘민간우주선 우주 왕복’에 성공했다는 의미가 ...

    한국경제 | 2020.08.03 17:11 | 이해성

  • thumbnail
    머스크 "피라미드는 외계인 작품"…이집트 "와서 봐라"

    ... 이에 이집트 라니아 알마샤트 국제협력부 장관은 이튿날 머스크에게 답장하는 형식으로 피라미드가 어떻게 지어졌는지와 피라미드를 만든 사람들의 무덤을 확인하러 이집트에 오라고 응수했다. 알마샤트 장관은 머스크가 설립한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를 치켜세우며 "당신의 업적을 매우 존경하고 있다"고 말한 뒤 "당신과 스페이스X를 이집트에 초청한다"고 적었다. 이집트 고고학자 자히 하와스도 SNS에 글을 올려 "피라미드 건설자들은 이집트인들로, ...

    한국경제 | 2020.08.03 10:58 | YONHAP

  • thumbnail
    우주택시시대 '성큼'…민간우주선 첫 정거장 왕복 이정표

    사람 태운 민간우주선 궤도왕복 '무결점 성공' 평가 다음 과제는 정기운항…나사도 빌려타는 시대 개막 스페이스X 최종목표 '화성이주'…이미 운송·여행 사업 중 민간 우주기업 스페이스X의 우주선 '크루 드래건'이 국제우주정거장(ISS) ... '200㎏에 1백만달러(약 11억9천만원)'이며, 200㎏을 넘으면 1㎏당 5천달러(약 597만원)씩 더 받는다. 스페이스X는 우주여행 상품도 이미 내놨다. 지난 2월 스페이스X는 '스페이스 어드벤처'라는 우주여행사와 손잡고 내년 또는 ...

    한국경제 | 2020.08.03 10:50 | YONHAP

  • thumbnail
    1900도 고열 견딘 캡슐 바다에 첨벙…무사귀환에 트럼프도 환영(종합)

    45년 만에 바다 통한 우주 귀환…민간 유인 우주여행 새 역사 스페이스X의 머스크, 민간 우주경쟁 또 한발 앞서가 상공에서 속도를 줄이며 하강하던 캡슐이 보조 낙하산 2개를 펼쳤다. 곧이어 4개의 메인 낙하산을 펼쳐 시속 25㎞ 미만까지 속도를 더 낮춘 캡슐은 1분여를 더 내려와 미국 플로리다주 멕시코만 바다 위에 안착했다. 캡슐이 바다에 '첨벙'하며 내려앉아 흰 물살이 튀어 오르자 모니터로 이를 지켜보던 미 항공우주국(NASA)과 스페이스X ...

    한국경제 | 2020.08.03 08:35 | YONHAP

  • thumbnail
    미 우주인 스페이스X 캡슐로 해상귀환…민간주도 우주왕복 성공(종합2보)

    ... 워싱턴포스트(WP)는 이번 해상 귀환에 대해 "역사적인 것"이라며 미 우주비행사들이 바다로 귀환한 것은 1975년 이후 처음이며 멕시코만에 내린 것도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헐리와 벤켄은 지난 5월 30일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의 크루 드래건에 탑승해 우주로 날아갔으며, 62일 동안 ISS에 머물며 우주유영, 과학실험 등의 임무를 수행했다. 이들은 민간 우주탐사 시대의 문을 연 우주비행사들이며 이들의 귀환은 2011년 미 우주왕복선 퇴역 이후 9년 만에 ...

    한국경제 | 2020.08.03 08:04 | YONHAP

  • thumbnail
    美우주인 2명 탄 스페이스X 캡슐, 45년 만의 해상 귀환

    ... 해상에 착수(着水)했다. 이번처럼 미 우주비행사가 육지가 아닌 바다를 통해 귀환하는 '스플래시 다운' 방식은 1975년 이후 45년 만에 이뤄졌다. 헐리와 벤켄은 지난 5월 30일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의 크루 드래건에 탑승해 우주로 날아갔으며, 62일 동안 ISS에 머물며 우주유영, 과학실험 등의 임무를 수행했다. 이들은 민간 우주탐사 시대의 문을 연 우주비행사들이며 이들의 귀환은 2011년 미 우주왕복선 퇴역 이후 9년 만에 ...

    한국경제 | 2020.08.03 07:05 | 조아라

  • thumbnail
    바다에 캡슐 '첨벙'…우주인 무사귀환에 트럼프·머스크도 환영

    45년 만에 바다 통한 우주 귀환…민간 유인 우주여행 새 역사 스페이스X의 머스크, 민간 우주경쟁 또 한발 앞서가 상공에서 속도를 줄이며 하강하던 캡슐이 보조 낙하산 2개를 펼쳤다. 곧이어 4개의 메인 낙하산을 펼쳐 시속 25㎞ 미만까지 속도를 더 낮춘 캡슐은 1분여를 더 내려와 미국 플로리다주 멕시코만 바다 위에 안착했다. 캡슐이 바다에 '첨벙'하며 내려앉아 흰 물살이 튀어 오르자 모니터로 이를 지켜보던 미 ...

    한국경제 | 2020.08.03 06:1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