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7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화당의 배신? 반란?…트럼프, 주요 경합주 뒤집기 패배 '쓴맛'

    ... 불사하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친정'인 공화당 인사들의 '소신 행보'로 인해 경합주들에서 잇따라 '불의의 습격'을 당했다. 20일(현지시간) 재검표를 진행한 조지아주에서 공화당 소속 주지사가 조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공식 ... 매케인 전 상원의원의 정치적 근거지인 피닉스가 속한 지역이기도 하다. 네바다주에서도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는 우파단체인 '선거 진실성 프로젝트'가 제기한 선거 결과 승인 중지 가처분 신청이 이날 법원에서 기각됐다. 이에 따라 마감 ...

    한국경제 | 2020.11.21 16:10 | YONHAP

  • thumbnail
    '자유조선' 활동 재개…"北은 봉기와 혁명밖에는 답 없어"

    옛이름인 ‘천리마민방위’로 더 잘 알려진 반북(反北) 단체 ‘자유조선’이 활동을 재개했다. 자유조선의 수장 에이드리언 홍 창(홍으뜸)은 “북한 정권은 봉기와 혁명밖에 답이... “김정은 정권을 폐지시키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홍 창은 지난해 주스페인 북한대사관을 습격한 이후 미 사법당국에 의해 지명 수배 중이다. 홍 창의 육성 인터뷰는 이번이 처음으로 16일 뉴요커 온라인판에 공개됐다. ...

    한국경제 | 2020.11.17 18:36 | 송영찬

  • thumbnail
    2015년 말리 테러범에 사형 선고…범인 "무함마드 풍자 보복"

    ... 공격과 관련, 28일(현지시간) 모리타니 출신의 주모자에 대해 사형을 선고했다고 AFP통신 등이 전했다. 세간의 이목을 끄는 이슬람 테러단체 알카에다 대원이 말리에서 유죄 인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파와즈 울드 아흐메드는 5년 전 알카에다 산하 알무라비툰 소속 무장대원들을 이끌고 바마코의 래디슨블루 호텔을 습격해 170명을 인질로 삼은 범행을 인정했다. 인질극 와중에 러시아, 중국, 미국인, 호텔 직원 등 22명이 숨졌다. 앞서 아흐메드는 ...

    한국경제 | 2020.10.29 23:53 | YONHAP

  • thumbnail
    일본 '곰 습격' 골머리…다섯달간 출몰신고 1만건 돌파

    ... 공격하는 일이 잇따르고 있다. 25일 현지 공영방송 NHK의 보도에 의하면 올해 4월 이후 일본 열도 전역에서 곰의 습격으로 다친 이들이 123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재작년에 1년 동안 157명이 공격당한 것을 제외하면 최근 ... 숲이 우거지면서 곰의 활동 반경이 확대한 것도 사람과 야생 곰이 자주 마주치게 되는 이유라고 꼽았다. 지방자치단체들은 곰을 조심하라며 특별 경보나 출몰 경계경보를 발령하고 있고 일본 정부는 대책을 검토 중이다. 환경성은 곰이 ...

    한국경제 | 2020.10.25 20:46 | YONHAP

  • thumbnail
    피지 택시에서 발견된 휴대폰, 그속엔 세상을 경악시킨 영상

    ... 사람들에 대해서도 영상을 통한 확인이 어려웠다. 당초 피해자들은 소말리아 해상 부근에서 활동하는 해적일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해적들이 배를 습격했다가 실패해 바다에 버려진 뒤 사살된 것이라는 주장이다. 대만 수산청과 피지 출신 공무원 등도 피해자들이 해적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하지만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가 반박 의견을 내놓으면서 분위기가 반전됐다. 그린피스는 피해자들의 배가 해적들이 주로 사용하는 종류와는 달리 크기가 매우 작은 나룻배 ...

    한국경제 | 2020.10.24 10:53 | 신현아

  • thumbnail
    탄자니아, 모잠비크 국경 근처서 IS 조직 공격받아

    아프리카 모잠비크의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이 지난주 인접한 탄자니아를 습격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AFP통신이 탄자니아 당국을 인용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앞서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와 연계된 이슬람국가... 신정일치 지도자)가 다스리는 나라를 세우는 것이 목표라고 밝힌 바 있다. 알샤바브는 소말리아의 동명 이슬람 테러단체와 무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IS는 지난해 3월 근거지 시리아에서 사실상 소멸된 후 아프리카에서 세력을 키우고 있지만 ...

    한국경제 | 2020.10.23 18:47 | YONHAP

  • thumbnail
    혼돈의 나이지리아…군, 평화시위대에 발포·죄수 2천명 탈옥(종합)

    경찰 가혹행위에 2주 넘게 국정쇄신 시위 통행금지령 확산…무장군중 교도소 습격 인권단체 우려…정부 "시위 빙자해 범죄자·악한 활개" 나이지리아의 최대 도시 라고스에서 경찰의 가혹행위에 항의해 평화 시위를 벌이던 시위대에 보안군이 ... 5일부터 2주 넘게 수천 명이 항의 시위를 벌이고 있다. 시위가 시작된 이후 적어도 18명이 사망했다고 국제인권단체 앰네스티 인터내셔널은 집계했다. 시위는 경찰의 대(對)강도특수부대(SARS)가 벌여온 고문과 살인 등 가혹행위에 ...

    한국경제 | 2020.10.21 10:58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IS 격퇴' 자화자찬하는데…아프리카서 부활 움직임

    ... 고려하고 있어 사실상 IS의 부활을 방치하고 있다는 비판도 제기된다. 최근 2년간 아프리카 전역에선 IS 연관 단체들의 습격이 급증했다고 WP는 전했다. 지난 8월 5일에는 IS 국기를 든 무장단체가 모잠비크 북부 도시인 모심보아다프라이아를 ... 도시 전체를 점령했다. 이들은 이곳을 새로운 이슬람 통치지역으로 선포했다. 며칠 후에는 또 다른 이슬람 무장단체가 니제르의 유명 기린 서식지에 침범해 구호작업에 참여하던 프랑스인 6명을 포함한 8명을 총으로 사살했다. WP는 ...

    한국경제 | 2020.10.19 16:25 | YONHAP

  • thumbnail
    남아공 대통령까지 진화 나선 백인 농장주 피살 파장

    ... 있다고 항의하는 가운데 일어나 백인들이 과격시위에 나섰다. 100여명의 백인 시위대는 프리스테이트주의 세네칼 경찰서를 습격하고 경찰차를 불태운 데 이어 지난 6일 살해 용의자 흑인 2명에 대한 심리가 열리는 법원까지 난입해 소동을 벌여 백인 주동자가 테러 혐의로 구금되기까지 했다. 남아공 인구의 9%를 차지하는 백인들의 권리를 옹호하는 단체는 흑인인 라마포사 대통령이 백인 농장주 피살 사건에 충분히 대응하지 않고 있다면서 이에 대해 백인들에 대한 '집단학살'이라고 비난했다. ...

    한국경제 | 2020.10.13 06:00 | YONHAP

  • thumbnail
    美 주 의회 습격하려던 '황당' 테러범…주지사 "트럼프가 선동"

    미국 미시간주에서 민주당 소속 주지사를 납치하려는 반정부단체의 음모가 적발된 가운데 납치 표적이었던 그레천 휘트머 미시간주 주지사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이를 선동했다고 지적했다. 8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민주당 소속 휘트머 주지사는 성명을 통해 "공화당 소속 대통령(트럼프)은 과학을 부정하고, 보건 전문가들을 무시하고, 불신을 불어넣고, 분노를 조장하고, 공포와 증오 분열을 전파하는 이들에게 위안을 주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0.10.09 13:14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