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3,9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보건당국 "중국산 백신 효과 낮아" 처음으로 시인

    중국 보건당국이 처음으로 자국산 코로나19 백신의 효과가 낮다는 점을 인정했다. 중국에서 아직 승인이 나지 않은 메신저리보핵산(mRNA) 백신이 필요하다는 입장도 내놨다. 11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가오푸 중국질병예방통제센터 소장은 전날 쓰촨성 청두에서 열린 전국백신건강컨퍼런스에서 "현존하는 백신 효과가 높지 않은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다른 백신을 혼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 보건당국에서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4.11 13:38 | 강현우

  • thumbnail
    "LG-SK 합의금 2조 추정"…`K-배터리`에 순풍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전쟁`이 미국 행정부의 거부권 행사 시한을 하루 앞두고 전격 합의로 막을 내리는 모습이다. 양사는 11일 각각 긴급이사회를 소집했으며, 이사회에서 합의를 승인한 뒤 오후에 공동 합의문을 작성해 발표할 예정이다.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양사가 합의하기로 했으며, 이에 따라 SK이노베이션이 조지아주 공장 건설 등 미국에서 배터리 사업을 계속 영위할 것이라고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

    한국경제TV | 2021.04.11 13:20

  • thumbnail
    대법, 경영권 장악 못한 前옵티머스 대주주에 무죄 판결(종합)

    이혁진과 경영권 분쟁 밀려…"영향력 없으면 승인대상 대주주 아냐" 이혁진 전 옵티머스자산운용(이하 옵티머스) 대표와 경영권 분쟁을 벌이다가 밀려난 투자자가 금융당국의 '대주주 변경 승인'을 받지 않아 재판에 넘겨졌다가 대법원에서 무죄 취지의 판결을 받았다. 금융투자사의 지분을 많이 확보했더라도 경영권을 완전히 장악하지 못했다면 금융당국으로부터 승인을 받을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대법원 3부(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

    한국경제 | 2021.04.11 13:09 | YONHAP

  • thumbnail
    LG에너지·SK이노 "배터리 분쟁 전격 합의…오늘 중 공식 발표"(종합)

    ... 성공했다. 양사 관계자는 11일 "주말 사이 전격적으로 합의했다"며 "합의 내용을 구체적으로 파악한 뒤 공식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은 이날 각각 긴급이사회를 소집했으며, 이사회에서 합의를 승인한 뒤 오후에 공동 합의문을 작성해 발표할 예정이다.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양사가 합의하기로 했으며, 이에 따라 SK이노베이션이 조지아주 공장 건설 등 미국에서 배터리 사업을 계속 영위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4.11 13:06 | YONHAP

  • thumbnail
    '1년 전 광우병 발생' 아일랜드 소고기 국내 들여온다는 정부 [강진규의 농식품+]

    ... 7단계에 해당하는 것으로 사실상 마무리 단계로 풀이된다. 농식품부는 행정예고 기한이 경과하는대로 '가축전염병 예방법'에 따라 수입위생조건안을 국회에 제출해 심의를 요청할 계획이다. 심의를 통과하면 위생조건이 확정되고 수출작업장을 승인하는 절차를 마친 후 본격적으로 두 나라의 소고기가 국내에 들어오게 된다. 축산업계는 정부의 이같은 조치에 반발하고 있다. 유럽산 소고기에 대한 광우병 위협이 여전하다는 게 이들의 주장이다. 전국한우협회는 아일랜드와 프랑스 소고기 ...

    한국경제 | 2021.04.11 11:31 | 강진규

  • thumbnail
    막 내린 LG·SK 배터리 분쟁…합의금·소송비용 얼마일까?

    ... 대통령의 '거부권 시한'을 하루 앞두고 양사가 전격 합의한 것이다. 이에 SK가 LG에 배상하는 금액이 얼마가 될 지 관심이 집중된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LG와 SK는 이날 오후 이사회를 열고 양측 합의금에 대한 승인을 받을 예정이다. 양 사는 아직 합의금을 공개하지 않고 있지만 업계에서는 2조원 정도에서 합의가 이뤄졌을 것으로 추정하고 잇다. 마지막 협상에서 LG가 3조원, SK가 1조원을 주장해왔기 때문이다. 이번 합의로 델라웨어 재판부에 ...

    한국경제 | 2021.04.11 10:48 | 신현보

  • thumbnail
    2년 만에 막 내린 LG-SK 배터리 분쟁…업계 "합의금 2조원 추정"

    ... 지낸 어니스트 모니즈로부터 조언을 받고 다른 내부 인사들을 통해 거부권 방어에 나섰다. ◇ 한미 정부 '합의' 압박에 백기 든 듯…거부권 없으면 SK 부담도 작용 LG와 SK는 이날 오후 이사회를 열고 양측 합의금에 대한 승인을 받을 예정이다. 양 사는 아직 합의금을 공개하지 않고 있으나 마지막 협상에서 LG가 3조원, SK가 1조원을 주장해온 만큼 중간선이 2조원 정도에서 합의가 이뤄졌을 것으로 업계는 추정하고 있다. 현재 SK이노베이션 김준 사장이 ...

    한국경제 | 2021.04.11 10:00 | YONHAP

  • thumbnail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12~15세 긴급 사용 승인 신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백신 중 화이자가 12~15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미국 식품의약국에 긴급 사용 승인을 신청했다.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각으로 지난 9일 이러한 내용을 보도하며 이르면 올해 하반기부터 해당 연령대의 어린이들도 화이자 백신 접종이 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화이자가 미국 12~15세 2260명에게 3상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 효과가 100%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이후 미국 외에 다른 국가에도 12~15세 백신 ...

    키즈맘 | 2021.04.11 09:30 | 김경림

  • thumbnail
    "지분 많아도 경영장악 못하면 '승인대상 대주주' 아냐"

    대법 "기존 대주주 견제로 경영에 영향력 행사 못해" 금융투자사의 지분을 많이 확보했더라도 경영권을 완전히 장악하지 못했다면 금융당국으로부터 '대주주 변경 승인'을 받아둘 필요가 없다는 취지의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노태악 대법관)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의 상고심에서 벌금 5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무죄 취지로 깨고 사건을 수원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2013년 7월 ...

    한국경제 | 2021.04.11 09:00 | YONHAP

  • thumbnail
    현대차금융 3사 각자대표 전환에 '정태영 보호막' 등 해석 분분

    ... 현대캐피탈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목진원 캐피탈부문 대표(전무)를, 현대커머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이병휘 커머셜부문 대표(전무)를 각각 새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세 회사는 이달 28일 이사회를 열어 대표이사 선임안을 승인할 예정이다. 현대카드에 따르면 각사의 새 대표이사는 인사, 재무, 영업, 리스크 관리 등 회사 관리·운영 전반을 이끌고, 정 부회장은 중장기 전략 수립, 경쟁력 강화방안 모색, 미래사업 발굴 등을 맡게 된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1.04.11 07: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