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스라엘 코로나19 감염 5천명 육박…야외서 2인이상 기도 금지

    ... 야외에서 사람들이 모여서 기도하는 것이 금지되고 혼자서 개인적으로 기도해야 한다. 다만 유대교 성지인 동예루살렘의 '통곡의 벽'에서는 10명까지 단체기도를 허용하되, 개인 간 거리를 2m 이상 유지하도록 했다. 최근 유대교 회당(시너고그)들이 폐쇄된 데 이어 종교 모임을 차단하기 위한 강력한 조치다. 이는 단체기도가 코로나19 확산을 초래한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현지 방송은 지난 29일 이스라엘에서 코로나19로 입원한 환자 중 절반가량이 초정통파 유대교 ...

    한국경제 | 2020.03.31 17:32 | YONHAP

  • thumbnail
    이스라엘, 코로나19 확산에 "집 밖 100m 넘게 가지 마라"(종합)

    ... 헌혈, 결혼식 참석 등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하고는 집에서 100m 넘는 곳으로 이동이 금지된다. 가벼운 산책이나 조깅도 집 근처를 벗어날 수 없는 것이다. 또 정부는 유대교 신자들의 집단 예배를 차단하기 위해 유대교 회당(시너고그)의 문을 닫기로 결정했다. 대중교통 서비스도 평소의 25% 수준으로 대폭 줄어들고 택시는 운전기사 외에 승객 1명만 탈 수 있다. 식당의 경우 음식 배달은 허용되지만 테이크아웃(포장 음식)은 금지된다. 보건부는 60세가 넘는 국민은 ...

    한국경제 | 2020.03.25 23:11 | YONHAP

  • thumbnail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서 개보수한 유대교 회당 공개

    14세기 건설된 '엘리야후 하나비' 회당 이집트 정부는 10일(현지시간) 지중해 도시 알렉산드리아에서 3년간 개보수한 '엘리야후 하나비' 시너고그(유대교 회당)를 공개했다고 이집트 언론 알아흐람과 AP 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이 유대교 회당은 서기 1354년 건축됐고 1798년 이집트를 침공한 프랑스군의 폭격을 받았다가 1850년대 현재 모습으로 재건됐다. 이집트 정부는 2016년 이 건물의 지붕과 계단 등이 파손되자 폐쇄한 뒤 이듬해인 ...

    한국경제 | 2020.01.11 18:08 | YONHAP

  • thumbnail
    작센 왕조의 화려한 문화도시 드레스덴

    ... 15∼18세기 작품 750여점을 소장하고 있다. 올해 9월 드레스덴 왕궁의 스테이트 룸이 33년의 복원 작업 끝에 공개된 데 이어, 총 갤러리가 내년 5월에 다시 문을 열 채비를 하고 있다. 독일과 폴란드 국경에 있는 괴를리츠의 시너고그(유대교 회당)는 1938년 나치스 돌격대와 독일인이 유대인 상점과 시너고그를 공격했던 '수정의 밤' 당시 온전하게 살아남았다. 전쟁이 끝난 뒤 수리를 거쳐 2008년 이후 문화센터로 사용하고 있던 이곳도 새롭게 단장하고 다시 문을 ...

    한국경제 | 2019.10.30 10:21 | YONHAP

  • thumbnail
    獨 유대교회당 총격사건, 게임플랫폼 '트위치'로 생중계돼(종합)

    동영상 35분 분량…5명이 생중계 지켜보고 삭제 전까지 2천200명 시청 독일 동부 도시 할레의 유대교회당(시너고그) 인근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이 아마존이 운영하는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됐다고 경제매체 CNBC가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독일 경찰은 이 사건으로 최소 2명이 숨졌다고 발표했다. 트위치는 이날 이런 사실을 확인하며 "오늘 독일에서 발생한 비극적 사건에 놀랐고 비통하다"며 "피해자 모두에게 가장 ...

    한국경제 | 2019.10.10 09:32 | YONHAP

  • thumbnail
    독일 유대교회당 총격사건, 게임 플랫폼 '트위치'로 생중계돼

    독일 동부 도시 할레의 유대교회당(시너고그) 인근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이 아마존이 운영하는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트위치'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됐다고 경제매체 CNBC가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독일 경찰은 이 사건으로 최소 2명이 숨졌다고 발표했다. 트위치는 이날 이런 사실을 확인하며 "오늘 독일에서 발생한 비극적 사건에 놀랐고 비통하다"며 "피해자들에게 가장 깊은 위로를 건넨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우리는 증오 관련 행위에 대해 ...

    한국경제 | 2019.10.10 03:23 | YONHAP

  • thumbnail
    美 118년 된 유대교회당 방화로 소실…증오범죄 증거는 못찾아

    反유대주의 범죄 증가 속 발생…경찰, 방화범 체포해 조사중 미국 북부 미네소타 경찰이 이 지역 덜루스 유대교회당(시너고그)에 불을 지른 방화범을 체포했다고 일간 뉴욕타임스가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덜루스 시내에서는 지난 9일 새벽 118년 된 아다스 이스라엘 유대교회당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해 건물이 크게 파손됐다. 화재 당시 소방관들은 유대교의 율법서인 토라 등 종교적 유물들을 화재로부터 건지기 위해 연기가 치솟는 건물로 뛰어들었고 이 ...

    한국경제 | 2019.09.16 09:25 | YONHAP

  • thumbnail
    美텍사스주, 총기난사 몇시간 후 총기규제 완화법 잇달아 발효

    ... 재난, 자연재해 등으로 인한 주 비상사태 발효 상황에서 권총을 휴대하는 것을 금지하는 조항을 폐기했다. 비상사태 발효 후 대피 상황에서도 합법적 총기 소유자가 권총을 휴대할 수 있게 한 것이다. 교회·유대교 회당(시너고그) 등지에서 총기 휴대를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조항도 상당 부분 완화했다고 CNN은 전했다. 총기 소유자 권리 강화를 주창한 도나 캠벨 텍사스주 의원은 "좋은 사람들, 법을 준수하며 좋은 의도를 가진 사람들을 무장 해제하는 ...

    한국경제 | 2019.09.02 05:45 | YONHAP

  • thumbnail
    美경찰, '유대교회당 총격' 협박 혐의로 20대 체포

    "유대교회당서 총격사건…내가 범인" 동영상 올렸다가 체포 미국 오하이오주 영스타운에 있는 유대교 회당(시너고그)에 총격을 가하겠다고 협박한 혐의로 한 20대 남성이 체포됐다고 CNN 방송과 슬레이트 등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체포된 남성은 뉴미들타운에 사는 제임스 리아든(20)으로, 전날 머호닝카운티 교도소에 수감됐다. 그는 통신을 이용한 괴롭힘, 악성 협박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리아든은 인스타그램 계정에 비명과 사이렌이 ...

    한국경제 | 2019.08.19 10:10 | YONHAP

  • thumbnail
    필리핀, '총격범의 메가폰' 온라인 커뮤니티 에잇챈 수사

    ... 옹호하는 4페이지 분량의 성명서를 올렸다. 앞서 지난 3월 뉴질랜드 남섬 최대도시 크라이스트처치의 이슬람 사원 두 곳에서 총격을 벌인 브렌턴 태런트(28)와 지난 4월 미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인근 파웨이 소재 유대교회당(시너고그) 총격범 존 어니스트(19)도 범행 직전 온라인 선언문을 에잇챈에 개시했다. 지난 4월 미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인근 파웨이 소재 유대교회당(시너고그) 총격 사건 때도 용의자 존 어니스트(19)가 범행 1시간 전쯤 유대인을 살해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19.08.09 20: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