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5,3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봐주기 판례 적용"…은수미 파기환송 공판서 대법 비판한 검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은수미 성남시장의 파기환송심에서 검찰이 대법원 판단을 직접적으로 비판했다. 수원고법 형사2부(심담 부장판사) 심리로 18일 오후 열린 파기환송심 첫 공판에서 검찰은 "이 사건(피고인)은 ... 다해 임해왔고 진실은 밝혀지리라 생각한다"며 "다만 어떤 이유로든 법정에 선 것은 저를 뽑아주신 시민들께 더없이 죄송한 일로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선고 공판은 다음달 16일 열린다. 은수미 시장은 ...

    한국경제 | 2020.09.18 17:16 | 김명일

  • thumbnail
    학교 집단감염에 보령 40개 초중고 다음 달 4일까지 원격수업

    ... 것이다. 추석 연휴 기간(9월 30∼10월 4일) 사람 간 접촉이 잦을 경우 감염병이 걷잡을 수 없이 확산할 것이란 판단도 작용했다. 시는 먼저 밀집도가 낮은 섬과 농촌 학교를 제외한 40개 초·중·고교 수업을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기로 ... 지역 학교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매우 우려스럽다"며 "지역사회 감염병 차단을 위한 선제 대책인 만큼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보령에서는 지난달 22일 대천여중 1학년생(보령 1번)이 코로나19에 ...

    한국경제 | 2020.09.18 17:16 | YONHAP

  • thumbnail
    검찰, 은수미 파기환송심서 "봐주기 판례 적용해선 안돼" 반박(종합)

    대법 판단에 돌직구…"범죄사실 전체에 대해 양형부당 항소했던 것" 발에 깁스한 은 시장 "어떤 이유로든 법정에 선 것 시민에게 죄송"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당선무효 위기에 몰렸다가 대법원의 원심파기 판결로 기사회생한 은수미 성남시장의 파기환송심에서 검찰이 대법 판단을 직접적으로 비판했다. 수원고법 형사2부(심담 부장판사) 심리로 18일 오후 열린 이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검찰은 "이 사건(피고인)은 상상적 경합범(한 개의 행위가 여러 ...

    한국경제 | 2020.09.18 17:15 | YONHAP

  • thumbnail
    검찰, 은수미 파기환송심서 "봐주기 판례 적용해선 안돼" 반박

    대법 판단에 돌직구…"범죄사실 전체에 대해 양형부당 항소했던 것" 발에 깁스한 은 시장 "어떤 이유로든 법정에 선 것 시민에게 죄송"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당선무효 위기에 몰렸다가 대법원의 원심파기 판결로 기사회생한 은수미 성남시장의 파기환송심에서 검찰이 대법 판단을 직접적으로 비판했다. 수원고법 형사2부(심담 부장판사) 심리로 18일 오후 열린 이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검찰은 "이 사건(피고인)은 상상적 경합범(한 개의 행위가 여러 ...

    한국경제 | 2020.09.18 16:28 | YONHAP

  • thumbnail
    징역 22년 받은 여행가방 감금 살인 '의붓엄마' 항소

    ... 부장판사)에 항소장을 냈다. 자세한 항소 이유는 전해지지 않았으나, 1심에서 다퉜던 살인 고의성 여부에 대해 다시 판단을 받겠다는 취지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6월 1일 정오께 동거남의 아들 B(9)군을 가로 50㎝·세로 ... 피해자 인격과 생명을 철저히 경시했다"며 "사회와 영원히 격리해야 한다"는 주장과 함께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검찰시민위원회(13명) 역시 만장일치로 살인 고의성을 인정하고 엄벌을 요구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날 피고인 측에서 항소장을 ...

    한국경제 | 2020.09.18 15:35 | YONHAP

  • thumbnail
    대전 노래방·유흥주점 21일부터 새벽에도 문 연다(종합)

    ... 지난달 14일 이후에만 183명이 확진됐는데, 지난주 하루 평균 7.1명으로 정점을 찍고 이번 주에는 1.8명으로 급감했다. 감염의 지속 여부를 판단할 수 있는 감염재생산지수(확진자 1명이 감염시키는 인원)도 지난주 1.2에서 이번 주 0.1로 떨어졌다. 정해교 대전시 보건복지국장은 "시민 모두가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조치에 협조해준 덕분에 우리 지역의 코로나19가 점차 안정돼 가고 있다"며 "다가오는 추석 연휴가 또 다른 확산의 기폭제가 ...

    한국경제 | 2020.09.18 15:07 | YONHAP

  • thumbnail
    "진짜 여우인가" 백화점 모피 매장에 모형 여우가죽 소품 논란

    ... 입점할 2015년부터 전시해 왔다. 천연 모피를 파는 매장에 동물 가죽을 연상시키는 인조 모피가 전시된 것을 두고 시민들은 그간 불쾌감을 느껴왔다. 백화점을 찾은 한 시민은 "개인 매장도 아니고 다른 브랜드를 찾는 소비자가 볼 수 ... 측이나 진열 담당자부터 인식 개선이 필요해 보인다"고 말했다. 논란이 불거지자 백화점 측은 해당 소품이 문제가 있다고 판단해 매장에 소품을 철거할 것을 요청했다. 해당 매장은 현재는 소품을 전시하고 있지 않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8 13:47 | YONHAP

  • thumbnail
    독일 술집서 코로나 퍼트려…美20대 최고 10년형 전망

    ... 독일로 돌아온 후 인후통 증상이 나타나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직후인 지난 3∼4일 검사 결과가 나오지도 않았는데 독일 바이에른주 가르미슈파르텐키르헨의 술집 두 곳을 방문했다. 야스민이 바이러스 전파 위험을 인지했다고 판단되면 독일 형법에 따라 시민의 신체적 위험을 초래한 혐의로 최소 6월에서 최대 10년의 징역형을 받을 수 있다. 마르쿠스 죄더 바이에른주 총리는 이번 집단감염을 두고 "어리석음의 전형적인 사례다. 무모한 행위에 대한 대가를 ...

    한국경제 | 2020.09.18 11:37 | 조아라

  • thumbnail
    독일 술집에서 코로나 퍼트린 미국 20대 최고 10년형 전망

    ... 근무지인 독일로 돌아온 후 인후통 증상이 나타나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직후인 지난 3∼4일 검사 결과가 나오지도 않았는데 독일 바이에른주 가르미슈파르텐키르헨의 술집 두 곳을 방문했다. 야스민이 바이러스 전파 위험을 인지했다고 판단되면 독일 형법에 따라 시민의 신체적 위험을 초래한 혐의로 최소 6월에서 최대 10년의 징역형을 받을 수 있다. 마르쿠스 죄더 바이에른주 총리는 이번 집단감염을 두고 "어리석음의 전형적인 사례다. 무모한 행위에 대한 대가를 치러야 ...

    한국경제 | 2020.09.18 11:30 | YONHAP

  • thumbnail
    [신간] 홀로 선 자본주의·베를린&자동차

    ... 있음을 주목한다. 이와 함께 자유자본주의 역시 발전의 가능성이 있음을 논증하는데, 이를 위해서는 정치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한다. 예컨대 사회적 불평등을 완화하기 위한 조세 정책의 조정, 공립학교의 질 향상, 이주자의 시민권 향상 등은 모두 정치적 영역의 판단이 필요한 사안들이다. 자유자본주의는 대중적 자본주의로 진화할 가능성이 있지만, 금권주의적 성향을 띠게 된다면 궁극적으로 국가자본주의의 방향으로 흘러가게 될 것이라고 저자는 진단한다. 세종. 480쪽. ...

    한국경제 | 2020.09.18 09: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