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68,1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덕환 서강대 명예교수, 유미과학문화상 수상

    화학 분야 연구과 대중과학 저술과 칼럼 등 다양한 활동으로 과학문화 발전을 위한 힘써온 이덕환 서강대 명예교수가 제6회 유미과학문화상을 수상했다. 유미과학문화재단(이사장 송만호)은 26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국지식재산센터에서 시상식을 열고 이 명예교수에게 상패와 부상 3천만원을 수여했다. 이 명예교수는 서강대 화학과에 재직하며 2천460여 편의 칼럼과 논문을 발표하고, 화학 분야뿐 아니라 과학커뮤니케이션 전문가로서 인문사회와 과학기술의 융합연구를 활성화하기 ...

    한국경제 | 2020.06.26 18:01 | YONHAP

  • thumbnail
    하동군 "2020 토지문학제 작품 공모합니다"

    ... 능력 있는 기성작가로, 심사를 거쳐 소설은 상패 및 상금 1천만원, 시·수필·동화는 각각 상패 및 상금 500만원이 주어진다. 분야별 당선작은 심사위원의 심사평과 함께 10월 9∼11일 2020 토지문학제 기간 행사장에서 발표하고 시상식이 열린다. 토지문학제운영위원회(경남 하동군 하동읍 군청로 23)로 직접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토지문학제운영위원회는 2001년부터 작품 공모를 시작해 올해 20년째 운영 중이며, 지난해까지 60여명의 신인 작가를 배출해 한국문학 발전에 ...

    한국경제 | 2020.06.26 16:46 | YONHAP

  • thumbnail
    '뉴스브리핑' 이적 '당연한 것들' 숨은 에피소드 밝혀

    ... 완성했다. 왠지 이날은 처음으로 날것의 상태로 공유하고 싶었다. 그 순간 이 노래를 듣고 저와 공감하고, 이 곡이 위로가 된다면 그게 가장 노래를 만드는 사람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적은 해당 곡이 백상예술대상의 시상식을 통해 재조명 받게 된 것에 대해 "시상식 끝나고 영상을 보게 됐다. 제가 쓰고 만든 노래인데 아이들의 목소리로 들으니까 나역시 울컥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주영진은 "노래를 잘 부르는 것도 중요하지만 ...

    HEI | 2020.06.25 21:04 | 장지민

  • thumbnail
    주영진 앵커 만난 이적...“백상 '당연한 것들' 듣고 나도 울컥해”

    ... “곡에 어떤 가사를 붙일까 하다가 나를 포함한 모든 분들이 굉장히 의연한 척, 희망적인 척하지만 조금씩 무너져가는 듯한 기분을 많이 느끼실 텐데 그 마음으로 노래를 쓰고 싶었다”며 '당연한 것들' 작곡 비화를 밝혔다. 또한, “시상식 끝나고 영상을 보게 됐다. 내가 쓰고 만든 노래인데 아이들의 목소리로 들으니까 나도 굉장히 울컥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끝으로 이적은 “어떤 창작자로 기억 되고 싶은가?”라는 질문에 “계속 현역이였으면 좋겠다. 현역으로 계속 좋은 노래를 ...

    bntnews | 2020.06.25 18:09

  • thumbnail
    이적, '뉴스브리핑' 출연... "자작곡 '당연한 것들' 가사 10분만에 완성"

    ... 완성했다. 왠지 이날은 처음으로 날것의 상태로 공유하고 싶었다. 그 순간 이 노래를 듣고 저와 공감하고, 이 곡이 위로가 된다면 그게 가장 노래를 만드는 사람의 역할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적은 최근 백상예술대상의 시상식을 통해 재조명 받게 된 것에 대해 "시상식 끝나고 영상을 보게 됐다. 제가 쓰고 만든 노래인데 아이들의 목소리로 들으니까 저도 굉장히 울컥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주영진은 "노래를 잘 부르는 것도 중요하지만 노래 속의 가사를, ...

    스타엔 | 2020.06.25 17:57

  • thumbnail
    방시혁 기부, '포니정 혁신상' 수상 상금 2억원 사회에 쾌척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이 제14회 ‘포니정 혁신상’을 수상하고 상금을 기부하기로 했다. 포니정재단은 25일 오전 11시 서울 삼성동 포니정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혁신적 매니지먼트를 통해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성공을 이끌어 세계 음악 산업에서 한국의 위상을 드높였다”며 “앞으로도 방시혁 의장이 뛰어난 인문학적 감성을 가진 아티스트이자, 수평적 리더십으로 조직을 이끄는 혁신 기업가로서 그간의 ...

    HEI | 2020.06.25 17:41 | 장지민

  • thumbnail
    최성순 소방위, 소방안전봉사상 대상

    소방청은 최성순 강원 동해소방서 소방위(54·사진)가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대상을 받는다고 25일 발표했다. 최 소방위는 지난 1월 동해 펜션 가스폭발 화재사고와 작년 4월 강원 산불 화재진압의 공적을 인정받았다. 시상식은 26일 서울 여의도동 한국화재보험협회에서 열린다.

    한국경제 | 2020.06.25 17:25

  • thumbnail
    '뉴스브리핑' 이적 "백상 시상식서 아이들이 '당연한 것들' 불러 울컥"

    ... 이날은 처음으로 날것의 상태로 공유하고 싶었다. 그 순간 이 노래를 듣고 저와 공감하고, 이 곡이 위로가 된다면 그게 가장 노래를 만드는 사람의 역할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적은 최근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을 통해 재조명 받게 된 것에 대해 "시상식 끝나고 영상을 보게 됐다. 제가 쓰고 만든 노래인데 아이들의 목소리로 들으니까 저도 굉장히 울컥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회자 주영진은 "노래를 잘 부르는 ...

    텐아시아 | 2020.06.25 16:27 | 정태건

  • thumbnail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경고 영상' 달고 TV 복귀

    ... 애정 어린 시선은 인종차별과 노예제도의 참혹상을 제대로 묘사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스튜어트는 또 영화 속에서 흑인 하녀로 출연한 해티 맥대니얼은 흑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아카데미상을 받았지만, 흑백 분리라는 당시 관습 탓에 시상식에서 다른 백인 출연자들과 다른 자리에 앉았다는 사실도 지적했다. 1939년에 공개된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는 흑인에 대한 고정 관념을 고착화하고 백인 노예주를 영웅적으로 묘사했다는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이에 따라 HBO ...

    한국경제 | 2020.06.25 15:55 | YONHAP

  • thumbnail
    최성순 강원 동해소방서 소방위,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대상

    ... 강원 동해소방서 소방위(54·사진)가 제47회 소방안전봉사상 대상을 수상한다고 25일 발표했다. 최 소방위는 지난 1윌 동해 펜션 가스폭발 화재사고와 지난해 4월 강원 산불 화재진압 당시 공적을 높이 인정받았다. 1974년 처음 시작된 소방안전봉사상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헌신한 모범 소방공무원을 선발해 표창하는 제도다. 시상식은 26일 서울 여의도동 한국화재보험협회에서 열린다. 박종관 기자 pjk@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25 15:36 | 박종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