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6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얀마 군경 총격에 최소 18명 사망"…피의 일요일 재연(종합3보)

    '폭력자제' 아세안 성명 하루도 안 돼 양곤·만달레이 등서 유혈진압 최소 18명 사망 지난달 28일 '피의 일요일' 이후 사망자 최대 될 듯 미얀마 군경이 3일 반(反) 쿠데타 시위대에 또다시 실탄 사격을 가해 10명 넘게 숨졌다 한 시민단체는 이날 하루 만달레이 등 미얀마 전역에서 18명이 총격으로 사망했다고 주장했다. 지난달 28일 미얀마 전역에서 경찰의 무차별 발포로 18명이 숨진 '피의 일요일'과 같은 유혈사태가 재연됐다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3.03 23:22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인권단체 주장, 시위대 총격 최소 18명 사망

    ... 시위 관련 외신 보도에서 사망자 수는 계속 늘고 있다. 로이터는 앞서 당초 6명으로 알려졌던 사망자 수가 최소한 13명으로 늘어난 상태라고 알려졌다. 앞서 미얀마 경찰이 전날 북서부 깔라이 타운에서 군부 쿠데타에 항의하는 시위대를 향해 실탄을 발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3명이 중상을 입었다고 AFP통신이 의료진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통신은 현지에 있는 한 의사가 이 같은 사실을 확인했고, 한 구조대원도 사람들이 실탄과 고무탄에 맞아 부상을 입었다고 ...

    한국경제 | 2021.03.03 23:13 | 김정호

  • thumbnail
    "미얀마 군경 총격으로 또 10여명 사망"…교황, 우려 표명(종합2보)

    '폭력자제' 아세안 성명 하루도 안 돼 양곤·만달레이 등서 유혈진압 최소 18명 사망 지난달 28일 '피의 일요일' 이후 사망자 최대 될 듯 미얀마 군경이 3일 반(反) 쿠데타 시위대에 또다시 실탄 사격을 가해 10명 넘게 숨졌다. 지난달 28일 미얀마 전역에서 경찰의 무차별 발포로 최소 18명이 숨진 '피의 일요일' 이후 사흘 만에 대규모 유혈 사태가 발생하면서 다시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로이터통신은 이날 밍잔(Myingyan)에서 10대 ...

    한국경제 | 2021.03.03 22:22 | YONHAP

  • thumbnail
    교황 "미얀마 국민의 염원, 폭력으로 꺾일 수 없어"

    쿠데타 반대 시위 폭력 진압한 군부 규탄 5∼8일 예정된 이라크 방문 의지도 재확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미얀마 유혈 사태에 깊은 우려를 표하며 시위대를 강경 진압하는 군부를 강하게 규탄했다. 바티칸 뉴스 등에 따르면 교황은 3일(현지시간) 수요 일반 알현 말미에 미얀마 사태를 언급하며 "억압보다 대화가, 불화보다는 화합이 우선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교황은 또 "미얀마 국민의 염원이 폭력으로 꺾일 수는 없다"면서 더 이상의 무고한 희생을 막기 ...

    한국경제 | 2021.03.03 20:35 | YONHAP

  • thumbnail
    네덜란드 코로나19 진단검사센터 앞에서 폭발물 '펑'

    ... "무엇이 폭발했는지 명확하지 않아 전문가들이 조사 중"이라고 설명했다. 네덜란드에서 진단검사센터 관련 이 같은 사건이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앞서 지난 1월 네덜란드 우르크에서는 야간 통행금지조처에 항의하던 시위대가 코로나19 진단검사센터에 불을 지른 사건이 발생한 바 있다. 한편, 보벤카스펠은 네덜란드에서 코로나19가 가장 급격히 확산하는 지역 중 하나다. 인구 10만명당 신규 확진자수는 181명에 달하고, 이는 전국 평균 27명보다 훨씬 ...

    한국경제 | 2021.03.03 19:25 | 이보배

  • thumbnail
    네덜란드 코로나19 진단검사센터 앞서 폭발물 터져

    ... 터진 게 아니고 누군가가 의도적으로 설치했을 것"이라며 "정확히 무엇이 폭발했는지는 명확하지 않다. 전문가들이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보벤카스펠은 네덜란드에서 코로나19가 가장 급격히 확산하는 지역 중 하나다. 인구 10만명당 신규 확진자수는 181명에 달해 전국 평균 27명보다 훨씬 많다. 앞서 지난 1월 네덜란드 우르크에서는 야간 통행금지조처에 항의하던 시위대가 코로나19 진단검사센터에 불을 지른 사건이 발생한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3 18:58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군경 총격으로 최소 9명 사망"…아세안 비웃는 군부(종합)

    ... 아세안 성명 하루도 안돼 양곤·만달레이 등서 유혈진압 최소 18명 사망 지난달 28일 '피의 일요일' 이후 사망자 최대 될 듯 미얀마 사태 해결을 위한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의 노력이 무위로 돌아간 가운데 미얀마 군경이 3일 시위대에 또 다시 실탄 사격을 가해 최소한 9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지는 등 사태가 또 다시 악화하고 있다. AFP 통신은 이날 의사의 말을 인용, "중부 사가잉시에서 4명이 총에 맞아 숨졌다"고 보도했고, 다른 의사도 이를 확인했다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3.03 18:38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군경 총격으로 최소 9명 사망"…아세안 비웃는 군부

    ... 양곤·만달레이 등서 유혈진압 최소 18명 사망 지난달 28일 '피의 일요일' 이후 사망자 최대 될 듯 미얀마 사태 해결을 위한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의 노력이 무위로 돌아간 가운데 미얀마 군경이 3일 시위대에 또 다시 실탄 사격을 가해 최소한 9명이 숨진 것으로 알려지는 등 사태가 또 다시 악화하고 있다. AFP 통신은 이날 의사의 말을 인용, "중부 사가잉시에서 4명이 총에 맞아 숨졌다"고 보도했고, 다른 의사도 ...

    한국경제 | 2021.03.03 17:45 | YONHAP

  • thumbnail
    심리검사 결과…양모 "정인이 밟은 적 없다" 주장은 '거짓' [종합]

    ... 좋아서가 아니라 걸으라고 해서 걸은 것"이라고 반박했다. 양부 측은 "(관계자가) '아빠라서 좋아해서 걷는구나'라고 말했다"고 재반박했다. 이날도 법원 앞에는 정인이 양부모 엄벌을 촉구하는 시위대가 몰려들어 큰 혼잡을 빚었다. 법정 앞 시위대는 경찰에 협조하며 비교적 차분한 분위기로 시위를 진행했다. 하지만 양모 장씨를 태운 것으로 추정되는 호송차가 나타나자 일부 시민은 "장OO 사형" 등의 구호를 외치며 ...

    한국경제 | 2021.03.03 17:43 | 김명일

  • thumbnail
    [속보] "의료진 '미얀마 군경 총격으로 시위대 총 6명 사망"

    [속보] "의료진 '미얀마 군경 총격으로 시위대 총 6명 사망"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03 17:17 | 조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