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580,7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홍순철의 글로벌 북 트렌드] 격리의 시대, 더욱 커지는 '음악의 힘'

    ...로나19로 집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귀로 듣는 ‘오디오 콘텐츠’가 주목받고 있다. 스포티파이 같은 기존 오디오콘텐츠서비스 플랫폼은 물론이고 애플, 아마존, 구글 같은 글로벌 테크기업들도 오디오 콘텐츠 시장을 놓고 치열한 경쟁에 속속 뛰어들고 있다. 볼거리가 넘쳐나는 동영상 시대에 사람들이 다시 귀를 열고 있는 이유가 무엇일까. 인간에게 소리는 어떤 의미일까. 음악과 소리는 인간의 몸과 마음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지난 1일 영국에서 ...

    한국경제 | 2021.04.22 17:22

  • '편향성 논란' 선관위, 뒤늦게 "선거법 고치자"

    4·7 재·보궐선거 당시 ‘서울시장 보궐선거 왜 하죠’ ‘내로남불·위선·무능’ 등의 선거용 문구를 제한한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22일 정치적 표현과 선거운동의 자유를 확대하는 내용의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선관위가 편향성 논란에 휩싸이자 ‘뒷북 개정’에 나섰다는 비판의 목소리도 나온다. 선관위는 이날 “최근...

    한국경제 | 2021.04.22 17:22 | 조미현

  • thumbnail
    "삼성전자·SK이노가 고객"…'매출 2배' 대박난 중소기업

    ...리·디스플레이 공장용 항온·청정·제습 기술을 활용해 사업 다각화에 나섰다. 코로나19 이후 주목받는 제약기업들의 바이오 클린룸과 빅테크 기업 증가에 따른 인터넷 데이터센터(IDC) 건설 시장이다. 이미 보유한 기술에 살균 기능을 강화하고, 동선 설계에서 사람과 사물이 엇갈리지 않게 함으로써 교차 감염을 막는다면 바이오클린룸 시장 진출이 충분히 가능하다는 게 원방테크 측의 판단이다. 아울러 데이터센터 시장을 겨냥해 최소한의 ...

    한국경제 | 2021.04.22 17:21 | 김진원

  • 패션 플랫폼 입점업체 60% "효과 대비 수수료 비싸"

    ... 5억원 이상 10억원 미만이 12.4%, 10억원 이상 30억원 미만이 16.2%로 조사됐다. 입점 업체는 연 매출의 평균 29.1%를 플랫폼에 의존했다. 추문갑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입점 업체 대부분이 소규모 업체인 패션 플랫폼 특성상 수수료 부담은 시장의 안정성을 해칠 수 있으며, 이들 입점 업체의 부담은 결국 소비자에게 전가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안대규 기자 powerzanic@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22 17:19 | 안대규

  • thumbnail
    '뜨거운 감자' 종부세법 논의 미룬 與 기재위원들

    ... 지금은 (종부세법에 대해) 논의할 게 없다는 식으로 나왔다"며 "남은 시간이 많지 않은데 다음달에 본인들 안이 나오면 그 때서야 논의할 수 있다는 식"이라고 했다. 민주당 기재위원들은 종부세 등 부동산 시장에 영향을 주는 민감한 안건이 당론이 정해지지 않은 상태에서 논의에 돌입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조세소위원장인 고용진 민주당 의원은 "종부세 안건은 기재위원들 사이에서도 의견이 갈리고 있어 한 방향으로 당장 결정되기 어렵다"며 ...

    한국경제 | 2021.04.22 17:18 | 고은이

  • thumbnail
    EU "비도덕적 AI 내놓는 기업, 매출 6% 벌금"

    ... 빅테크 기업으로부터 ‘플랫폼 지배를 받지 않겠다’는 의견을 담았다는 것이다. 한 법조계 관계자는 “지난해 EU가 초안을 내놓은 ‘디지털서비스법안(DSA)’과 ‘디지털시장법안(DMA)’의 연장선으로 볼 수 있다”며 “EU의 전략은 자체적인 플랫폼회사를 키우기보다는 외국 기업의 침입을 막는 데 집중돼 있다”고 했다. EU의 이번 규제안이 한국 기업에까지 ...

    한국경제 | 2021.04.22 17:17 | 이시은

  • thumbnail
    현대차, 2021년 1분기 매출 27조원…8.2%↑

    -영업이익 1조6,566억원, 91.8%↑ 현대자동차가 22일 서울 본사에서 컨퍼런스콜을 통해 2021년 1분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판매는 100만281대를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10.7% 증가했다. 내수 시장에서는 산업수요 회복과 함께 투싼, GV70 등 신차 판매 호조로 전년 동기 대비 16.6% 증가한 18만 5,413대를 출고했다. 해외에서는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유럽 등 일부 시장 판매 약세에도 불구하고 인도, 중남미 등 신흥시장의 ...

    오토타임즈 | 2021.04.22 17:17

  • thumbnail
    코로나 확산에…e커머스 스타트업 '폭풍성장'

    ... 영업이익은 248억원으로 작년보다 22.1% 늘었다. 컬리, 레진코믹스, 비바리퍼블리카 등 상당수 스타트업은 투자 확대로 지난해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암호화폐거래소 빗썸을 운영하는 빗썸코리아는 지난해 다시 활기를 띤 암호화폐 시장 덕분에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늘었다. 매출은 2019년 1446억원에서 작년 2185억원으로 증가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677억원에서 1492억원으로 늘었다. 숙박플랫폼업체 야놀자는 코로나19 여파를 뚫고 성장세를 이어갔다는 ...

    한국경제 | 2021.04.22 17:16 | 김주완

  • 캐나다, 경기 회복 자신감…세계 첫 테이퍼링 나섰다

    ... 예정보다 앞당길 수 있다고 했다. 다만 경기 회복 및 2% 수준의 물가상승률을 전제로 한다고 설명했다. BOC는 내년 하반기에 기대한 만큼 경기가 회복될 것이란 전망을 내놓으면서 금리 인상이 이때 가능할 수도 있다고 시사했다. 시장에선 캐나다의 경기 회복 자신감이 BOC 결정으로 나타났다고 평가했다. 매클럼 총재도 테이퍼링을 결정한 이유로 “예상보다 경기 회복세가 좋다”고 했다. BOC는 올해 캐나다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보다 2%포인트 ...

    한국경제 | 2021.04.22 17:11 | 이고운

  • thumbnail
    포항시 '환경 드림시티'로 거듭난다…2050년까지 탄소중립

    경북 포항시가 생태환경도시 도약을 선포했다. 시는 22일 시청에서 이강덕 시장과 시의원, 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환경 드림시티 포항' 선포식을 하고 지속가능한 도시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환경을 시민에게 드리고 푸른 도심, 깨끗한 공기, 맑은 물 등 시민이 꿈(드림)꾸는 환경도시로 도약하겠다는 내용이다. 시는 2017년 기준 3천700만t인 온실가스 배출량을 2030년 25%, 2040년 55%를 줄이고 2050년에 ...

    한국경제 | 2021.04.22 17:0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