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1,6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놀면 뭐하니' 싹쓰리, 뮤비 촬영…이효리 "꼴보기싫어" 셀프디스

    ... 광희는 "형 감동이야. 땀까지 흘리면서 열심히 알려줘서"라고 말했다. 이어 멤버들은 열심히 춤 연습을 했고 뮤직비디오 촬영을 시작했다. 이효리는 "90년대에는 더듬이가 있어야 돼"라며 핑클 활동시절을 회상하며 스타일링했다. 이효리는 그 시절 그 느낌을 살려 애교있는 표정과 포즈를 지었다. 그는 "내 표정이 꼴 보기 싫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

    텐아시아 | 2020.07.04 18:49 | 신소원

  • thumbnail
    [TEN 이슈] AOA 지민은 왜 칼을 찾았나…그때도 지금도 '방관자'인 FNC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아이돌 활동 시절 지민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권민아는 멤버의 괴롭힘으로 인해 정신병을 얻고 수차례 반복한 극단적 선택으로 왼쪽 손목에 흉터까지 남았음을 고백했다. 소속 아티스트가 정신적 고통으로 자신을 갉아먹을 동안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뭘 하고 있었을까. 그때도 지금도 FNC엔터테인먼트는 방관자다. 지민이 민아를 괴롭힐 때도, 민아가 FNC를 떠나 고통을 호소할 때도 사과도 없고 공식입장조차 없다. ...

    텐아시아 | 2020.07.04 17:36 | 우빈

  • thumbnail
    AOA·모모랜드·볼빨간사춘기, 수면 위로 올라온 내막[종합]

    ... 너무 무서운 소설이다”라면서 왼쪽 손목 상처를 공개해 충격을 안겼다. 권민아의 저격글은 계속됐다. 그는 AOA 활동 당시 지민이 매니저들에게 '바보인 척하는 무서운 X'이라고 이간질을 했고, 연습생 시절에는 손찌검까지 했다고 폭로했다. 또한 "내 유서에는 항상 언니 이름이 있었다. 나중에 읽으면 죄책감이라도 느끼려나 싶어서"라면서 "수면제 200알 가까이 먹고 유서에 언니 이름 쓰고 엄마에게 미안하다고 ...

    텐아시아 | 2020.07.04 16:15 | 박창기

  • thumbnail
    AOA 불화 이틀째…권민아 "진심 못 느꼈지만 지민 사과받아"(종합)

    소속사 "권민아, 현재 안정 찾고 휴식 중" 걸그룹 AOA 활동 시절 리더 지민(29)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한 배우 권민아(27)가 폭로 직후 지민이 찾아와 사과했다고 밝혔다. 권민아는 4일 AOA의 모든 멤버들이 찾아와 대화를 나눴으며 지민이 자신에게 사과했다는 장문의 글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재했다. 그는 이 글에서 "지민 언니는 화가 난 상태로 들어와 어이가 없었다"며 "실랑이를 하다가 언니가 칼 어디있냐고 자기가 ...

    한국경제 | 2020.07.04 16:12 | YONHAP

  • thumbnail
    서부경남에 제2 진주의료원 들어선다…김경수 "약속 꼭 지킬 것"

    홍준표 전 경남지사 시절 폐업된 103년 전통의 진주의료원이 공공병원 형태로 신설될 것으로 보인다. 서부경남 공공의료 확충 공론화협의회는 4일 경남 진주시 경상남도농업기술원에서 '서부경남 공공의료 확충 공론화 도민참여단 제4차 도민토론회'를 열어 그동안 토론 과정을 거쳐 만든 합의안을 김경수 경남도지사에게 전달했다. 도민참여단은 진주·사천·남해·하동·산청 등 서부경남 5개 시·군 ...

    한국경제 | 2020.07.04 15:55 | YONHAP

  • thumbnail
    김호중, 상큼했던 어린 시절 공개…사과 머리한 '트바로티'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어린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김호중은 4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있잖아. 500cc잔에 얼음 7개 넣고 요구르트 5개랑 밀키스 조금 넣어서 오케이. 살찌겠지. 아냐 한잔은 괜찮아"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호중의 어린 시절이 담겨 있다. 그는 머리를 묶어올린 채 장난감에 올라타 있다. 이어 요구르트를 마시며 해맑게 웃었다. 특히 김호중의 진중하면서도 지적인 현재와 달리 ...

    텐아시아 | 2020.07.04 14:43 | 박창기

  • thumbnail
    '한국인의 노래' 유튜버 노래하는 제주 세댁, 힐링 음악 예능

    ... 시작하고 나서 나와는 상관없는 길이라는 생각에 노래를 듣지도 부르지도 않았다. 그렇게 10년을 보냈다”라고 말하며 씁쓸한 미소를 지었다. 이후 배달한 노래를 함께 듣기 위해 이동한 바닷가에서 김은혜 씨는 승무원 시절 겪었던 일화를 공개했다. “25시간이 딜레이된 비행기에서 근무하고 있었는데, 아빠 또래 되는 승객이 탑승하자마자 탑승권을 던지면서 ‘야 오늘 비행기 출발하긴 하냐’고 말했다. 그 자리에서 눈물이 엄청 쏟...

    스타엔 | 2020.07.04 13:47

  • thumbnail
    '트레인' 이항나X윤복인X차엽X남문철, 미스터리 불씨 당길 '명품 조연 군단'

    ... 외 모든 특징은 세계관에 따라 달라지게 되는 1인 2역으로 등장하는 것. 먼저 강함과 부드러움이 공존하는, 깊이 있는 연기 내공의 이항나는 베테랑 강력반 형사 출신 오미숙 역을 맡았다. 극중 오미숙은 서도원(윤시윤)과 어린 시절부터 알고 지낸 각별한 사이이자 서도원의 상사인 인물이다. 또한 탄탄한 연기력으로 매 작품마다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는 윤복인은 한서경(경수진)의 계모인 조영란 역으로 나선다. 알콜에만 의지하며 폐인 같은 삶을 살고 있는 조영란이 ...

    스타엔 | 2020.07.04 12:25

  • thumbnail
    '가족입니다' 현실적이라 더 깊게 파고드는 공감 명대사 넷

    ... 없었다. “기타를 잘 치고 노래를 잘해도 대학생이 아니면 나갈 수가 없잖아, 꿈이었지. 정말 저 멀리 있는 꿈”이라는 아빠의 소박한 꿈도 짐작해보지 못했다. 자식들에게는 너무나 당연한 것들이 먹고 살기도 힘든 시절 아버지에게는 잡을 수 없는 꿈이었다. ‘배우지 못한 것’에 유독 작아지던 김상식의 쓸쓸한 모습이 더 깊게 와 닿았던 대사였다. 다친 아버지를 대신해 가장 노릇을 했던 김은주는 그 시절 고맙다는 말 한마디 없었던 ...

    스타엔 | 2020.07.04 12:05

  • thumbnail
    권민아 "AOA 지민이 찾아와 사과…괴롭힌 것 기억 잘 못 해"

    걸그룹 AOA 활동 시절 리더 지민(29)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한 배우 권민아(27)가 폭로 직후 지민이 찾아와 사과했다고 밝혔다. 권민아는 4일 AOA의 모든 멤버들이 찾아와 대화를 나눴으며 지민이 자신에게 사과했다는 글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재했다. 그는 이 글에서 "지민 언니는 화가 난 상태로 들어와 어이가 없었다. (중략) 언니는 자기가 죽으면 되냐고 하다가 앉아서 이야기하게 됐다"며 "나는 계속해서 당한 것들을 ...

    한국경제 | 2020.07.04 11: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