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5,3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무도 몰랐다, 伊 선수가 금메달 딸 줄은

    ... 황제’ 우사인 볼트(자메이카)가 은퇴한 뒤 처음 열리는 올림픽에서 치열한 경쟁이 예고됐고, 제이컵스라는 깜짝 스타가 탄생했다. 제이컵스는 “꿈을 꾸는 것 같다”며 “올림픽 금메달을 어린 시절부터 꿈꿔왔지만 (금메달 획득을) 해냈다는 게 믿어지지 않는다”고 말했다. 지난 며칠 사이 급격히 단축한 기록이 말해주듯 제이컵스의 ‘성장 속도’는 남달랐다. 미국인 아버지, 이탈리아인 어머니 사이에서 ...

    한국경제 | 2021.08.02 18:03

  • thumbnail
    최재형 후원회장에 '업어서 등하교시킨 친구' 강명훈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50년 지기' 강명훈 변호사를 후원회장으로 2일 선임했다. 강 변호사는 최 전 원장과는 경기고, 서울대 법대, 사법시험 동기다. 최 전 원장이 고교 시절 소아마비로 거동을 못하는 그를 업어서 등하교시킨 일화가 유명하다. 최 전 원장은 이날 '명훈이에게'라는 제목의 페이스북 글에서 "50여년 함께 살아오면서 내게 많은 힘이 되어주었는데 제일 힘들 때 앞장서줬구나"라고 적었다. 이어 "국민 여러분, 이제 ...

    한국경제 | 2021.08.02 17:55 | YONHAP

  • thumbnail
    경기도 '100% 재난지원금' 파장…與추격자들 강력반발(종합)

    ... 논란이 좀 있으니 진행 상황을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강'인 이 지사와 이 전 대표 측은 이날도 거친 설전을 이어갔다. 이 지사 캠프의 현근택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이 전 대표 캠프의 윤영찬 정무실장이 동아일보 기자 시절 작성한 기사를 재차 거론,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탄핵 당시 찬반 표결 여부에 대한 정확한 입장 표명을 거듭 압박했다. 이 전 대표 캠프의 배재정 대변인은 논평에서 이 지사의 과거 음주운전 경력을 거론, 이 지사 측이 내놓은 ...

    한국경제 | 2021.08.02 17:54 | YONHAP

  • thumbnail
    [사설] 문체부도 "과도하다"는 언론 징벌적 손배법 철회해야

    ... 문체위와 과기정통위 전문위원들조차 언론중재법이 헌법상 과잉금지 원칙에 위반될 소지가 있다고 지적했다. 한국기자협회 등 언론단체들과 언론노조까지 “표현의 자유에 도전하는 반민주적인 악법”이라고 지적한 대로 군사정권 시절 보도지침과 다를 바 없다. 사방에서 이런 비판이 쏟아지면 책임있는 정당이라면 적어도 듣는 척이라도 해야 정상이다. 그러나 여당은 ‘육참골단(肉斬骨斷·살을 내주고 뼈를 끊는다) 각오’ 운운하며 오는 ...

    한국경제 | 2021.08.02 17:43

  • thumbnail
    "ㄱ나니 그때 그 시절"…싸이월드서 10년 전 그 사진 맛보기(종합)

    싸이월드 "사진·동영상·글 복구 완료"…본 서비스 재개 일정은 미정 "ㄱ(기억)나니 그때 그 시절" 싸이월드가 기존 회원의 사진·동영상·글 등 복구를 마치고 2일 오후 4시 20분부터 맛보기 서비스를 개시했다. 시간에 맞춰 싸이월드 홈페이지를 찾아 실명 인증을 하니 지금은 존재하지 않는 포털 주소가 붙은 가입 이메일 아이디가 나왔다. 남아 있는 도토리, BGM, 게시물, 동영상, 사진의 숫자도 알 수 있었다. 이전에 올렸던 사진 한 장과 ...

    한국경제 | 2021.08.02 17:20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측 "음주운전, 대리비 아끼려는 서민의 고뇌" 발언 파문

    ... 고뇌"라는 취지의 발언을 해 파문이 일고 있다. 최근 박 대변인은 본인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음주운전 범죄 경력자의 공직 기회 박탈'을 주장한 정세균 전 국무총리의 보도를 공유하면서 "젊은 시절부터 출세해서 승용차 뒷자리에 앉아 다니던 사람은 모르는 서민의 고뇌가 있다"며 "힘든 하루를 마치고 소주 한잔하고픈 유혹과 몇만 원의 대리비도 아끼고 싶은 마음을 모르고 하는 소리"라고 적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8.02 16:34 | 홍민성

  • thumbnail
    더보이즈 주연-뉴, EBS '경청' 빅마마 이영현과 찰떡 케미 '레전드 게스트'

    ... 게스트' 코너에 빅마마 이영현이 출연하자 뉴는 “선배님 무대를 보고 가수를 결심했다. 팬분들을 다 알고 있다”며 기쁜 마음으로 첫인사를 나눴다. 이어 이영현은 남녀노소 세대 격차를 줄이기 위해 경청에 출연을 결심했다며 학창 시절과 데뷔 스토리, 슬럼프 등 다양한 토크를 전했다. 주연과 뉴는 팬심과 함께 훈훈한 선후배의 모습을 보이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위트 있는 멘트로 이영현을 응원하는 청취자들과 매끄러운 소통을 이어가며 '프로 DJ'다운 면모를 ...

    한국경제TV | 2021.08.02 16:31

  • thumbnail
    [TEN이슈] 박수홍, 노마스크 파티 논란→데이트 폭행 의혹…결혼 발표 후폭풍

    ... 안 되는 친절함과 다정함에 착한 오빠라고 생각하고 만남을 이어갔다. 제보자는 "스파 펜션에서 트라우마가 생겼다. 술에 취한 박수홍의 눈빛은 정말 무서웠다. 갑자기 천사가 악마로 변한 듯한 눈으로 본인의 힘들었던 어린 시절을 이야기했다. 그냥 '열등감 덩어리'라고 하면 잘 표현할 수 있는 단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말 사람이 사이코패스처럼 180도 달랐다는 느낌과 두려움이 들었다. 나는 밤새도록 그 무서운 눈빛과 분위기에 ...

    텐아시아 | 2021.08.02 15:52 | 박창기

  • thumbnail
    대양서 자라는 바다거북, 플라스틱 쓰레기로 '진화의 덫'에 갇혀

    해류 타고 포식자 적은 대양으로 가게 진화했지만 플라스틱 쓰레기도 해류따라 흘러들어 바다거북은 알에서 부화해 해류를 타고 포식자가 적은 대양으로 가 어린 시절을 보내며 성장하도록 진화해 왔는데, 플라스틱 쓰레기가 해류를 따라 주변 서식지로 흘러들면서 '진화의 덫'(evolutionary trap)이 되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엑서터대학교에 따르면 펜런캠퍼스 생태보전센터의 에밀리 던컨 박사 등이 참여한 연구팀은 호주 동해안(태평양)과 ...

    한국경제 | 2021.08.02 15:41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금빛 우정' 이소희-신승찬 "계속 같은 조로 뛰고 싶다"

    ... 붉혔다. 신승찬은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정경은(31·김천시청)과 여자복식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짝꿍인 이소희만 메달이 없다는 것이 마음에 걸렸다. 1994년 개띠 동갑인 이소희와 신승찬은 주니어 국가대표 시절인 중학교 1학년에 처음 복식조를 이룬 14년 지기 친구다. 2011년, 2012년 세계 주니어 배드민턴 선수권대회에서 연속으로 여자복식 우승을 거머쥔 최고의 유망주였다. 성인 무대에서도 호흡을 맞췄지만, 첫 올림픽은 선배인 정경은, ...

    한국경제 | 2021.08.02 15: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