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18,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백현동 녹지→주거지 용도변경 직접 서명"

    국힘 박수영, 성남시 도시주택국 문서 공개…"대장동과 유사"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성남시장 재임 시절 백현동 한국식품연구원 부지 용도변경 서류에도 직접 서명했다는 의혹이 20일 제기됐다. 국민의힘은 '대장동 개발 의혹'과 유사한 사례라고 주장하고 있다.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에 따르면 성남시 도시주택국은 2015년 4월 '한국식품연구원 부지 도시관리계획 변경 검토 보고'라는 제목의 서류를 보고했다. 보고서에는 "현재 용도지역은 개발이 ...

    한국경제 | 2021.10.20 08:45 | YONHAP

  • thumbnail
    방탄소년단 뷔·지민, 유닛곡 '친구' 마블 '이터널스' OST에 참여...3번째 OST

    ... 지민이는 끝나고 먹자로 싸움이 시작됐지만 이후 화해를 하고 둘 사이가 더 돈독해졌으며 이제 서로 잘 알게 돼 싸우지도 않는다”며 일화를 소개했다. 뷔는 '친구'에서 가사처럼 밝고 힘 있는 목소리로 어린 시절 현실 친구의 모습을 얘기하는 곡의 분위기에 맞게 경쾌하게 불렀다. 곡의 마지막 부분은 R&B 창법으로 깊고 소울풀한 목소리로 끝을 맺어 강한 인상을 남겼다. 방탄티비의 'ON' Commentary Film : ...

    텐아시아 | 2021.10.20 08:44 | 김순신

  • thumbnail
    윤영미, 아나운서 시절엔 날씬했는데…"60kg, 다이어트 시작"

    윤영미 전 아나운서가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윤영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나운서 경력이 37년인데 다이어트 경력이 40년"이라며 "남들은 안 쪄 보인다는데 배가 의상으로도 커버가 안 된다. 나이가 60세라고 체중도 60kg이면 어쩌라는 거냐. 나이는 못 줄여도 체중은 줄여야지"라며 다이어트 돌입 사실을 알렸다. 1962년생으로 올해 60대가 된 윤영미는 "인생은 60세부터라는 말을 실...

    연예 | 2021.10.20 08:33 | 김수영

  • thumbnail
    서장훈 "방송 수입, 농구보다 조금 낫다" ('찐경규')

    ... 출연 9년차로 고정 출연 프로그램만 6개에 달한다는 대세 방송인이 된 그는 그 어떤 방송보다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경규와 서장훈의 창과 방패 못지 않은 입담 전쟁이 참을 수 없는 웃음 폭탄을 선사한다. 이경규는 농구 선수 시절과 현재의 수입을 비교하면 언제가 더 나은지, 취중찐담에서만 가능한 더없이 솔직한 질문을 던지며 시청자들의 궁금증 해소를 위해 총대를 맨다. 예능 대선배 이경규의 거침없는 질문에 당황을 감추지 못하던 서장훈은 "거의 비슷한데, ...

    텐아시아 | 2021.10.20 08:27 | 노규민

  • thumbnail
    [공식] 김나영, 3년만 컴백…오는 31일 정규 앨범 'me' 발매

    ... 20일 소속사 네버랜드엔터테인먼트는 "김나영이 오는 31일 세 번째 정규 앨범 'me(미)'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김나영은 지난 4월 싱글 '봄 내음보다 너를'을 통해 봄 내음보다 더 설렜던 시절을 추억하는 발라드를 선보였다. 6개월 만에 가요계에 돌아오는 김나영은 2018년 발매한 두 번째 정규 앨범 'inner(이너)' 이후 3년 만에 세 번째 정규 앨범을 발매하게 됐다. 그동안 꾸준한 앨범 발매 ...

    텐아시아 | 2021.10.20 08:16 | 서예진

  • thumbnail
    고현정, 신현빈과 첫 만남 공개…'미친 미술교사'는 어디에 ('너를 닮은 사람')

    ... 시댁 식구들에게 무시당하는 와중에 어린 딸 리사마저 해외로 유학을 보내며 허무감에 빠져 있던 희주가 독일문화원을 찾아 독일어를 배우기 시작한다. 공개된 스틸 컷에서는 독일어 교실에서 수강생으로 처음 만나게 된 희주와 미대생 시절 해원의 모습을 볼 수 있다. 희주는 단아한 정장에 고상한 아름다움을 자랑하지만, 생소한 독일어 수업을 앞두고 긴장한 모습이다. 하지만 독일 유학을 꿈꾸던 해원은 수수한 차림새에도 넘치는 자신감으로 가득하다. 그리고 그런 해원을 부러운 ...

    텐아시아 | 2021.10.20 08:12 | 서예진

  • thumbnail
    붐→초아, 취미에만 4천만 원 쓴 취미 부자 남친에 '분노' ('끝내주는 연애')

    ... 미루고 혼자 취미를 향유했던 것. 그중에서도 취미인 자동차 튜닝에 4천만 원 정도를 들였다고 말하는 그의 발언에 스튜디오가 일순간 침묵에 휩싸이기도 했다. 그러나 남자친구의 취미를 향한 집착에는 남다른 아픔이 숨겨져 있었다. 젊은 시절부터 성공을 위해 열심히 달려온 그가 번아웃을 겪으며 참아왔던 취미를 즐기게 되었던 것이다. 스튜디오에 등장해 직접 아픔을 고백하는 남자친구를 보며 초아는 “번아웃이 오면 그럴 수 있다. 나는 이를 건강한 소비라고 생각한다. ...

    텐아시아 | 2021.10.20 08:04 | 차혜영

  • thumbnail
    신동엽, 김완선 발라드 듣더니 '눈물 펑펑'…"완전 내 얘기" ('랄라랜드')

    ... 신동엽의 극찬에, “열일곱 살에 데뷔하다 보니 또래인 10대들에게 인기가 많았던 것 같다”며 웃었다. 이어 “당시엔 가수가 직접 스타일링, 메이크업을 준비해 활동해야 했다”면서, 그 시절 히트곡을 메들리로 들려줬다. 김완선의 라이브를 직관한 랄라 멤버들은 “가창력이 외모에 가려진 것 같다. 선생님의 노래가 막상 부르려면 너무나 어렵다”고 입을 모았다. 본격적인 수업에서 김완선은 자신의 첫 번째 ...

    텐아시아 | 2021.10.20 08:01 | 서예진

  • thumbnail
    박은빈, 세밀한 감정선으로 그려가는 애절한 로맨스 서사 눈길 ('연모')

    ... 어느 때보다 열성적으로 회강에 임했지만, 결과는 예상과 다른 방향으로 흘러갔다. 불자생을 들며 ‘연꽃의 의미’를 설명하는 지운에게서 그의 아비인 정석조(배수빈)와는 전혀 다른, 휘가 기억하는 순수하고도 선한 어린 시절의 지운이 떠오른 것이다. 애써 지운을 위험인물로 규정하며 과거의 연을 끊으려 했지만 여전히 자신이 좋아했던 모습 그대로 성장한 지운을 바라보는 휘의 눈동자에선 내면의 벽이 흔들리고 무너지는 것만 같은 복잡함이 그대로 투영되는 듯했다. ...

    텐아시아 | 2021.10.20 07:48 | 차혜영

  • thumbnail
    페이스북, 외국노동자 고용했다가 미국인 역차별로 거액 벌금

    트럼프 행정부 시절 소송 제기…벌금 등 169억원 납부 합의 페이스북이 외국인 노동자를 고용, 미국 노동자를 역차별했다는 이유로 거액의 벌금을 물게 됐다. 19일(현지시간) 블룸버그 등 외신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수천 명의 외국인 노동자를 고용해 자국 노동자를 차별했다는 연방 정부의 기소와 관련, 미 법무부 및 노동부에 모두 1천430만 달러(한화 약 169억 원)를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이 가운데 475만 달러는 벌금으로 정부에 납부하며, 이와 ...

    한국경제 | 2021.10.20 07: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