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217,5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스포츠(쉼표가 필요했던 류현진, 목 통증으로 부상…)

    ... 부상은 아니다. MLB닷컴은 "류현진이 목에 뻐근함을 호소했다"며 "로스 앳킨스 단장은 류현진이 한차례 선발을 거르고 복귀하길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13승을 기록 중인 류현진은 1승만 더하면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시절 세 차례 기록했던 개인 한 시즌 최다승과 타이를 이룬다. 예정대로라면 23일 탬파베이 레이스전에 선발 등판해야 하지만 부상자 명단에 오르며 선발 로테이션을 한차례 거르게 됐다. 류현진이 별 탈 없이 돌아온다면 29일 뉴욕 양키스전이 ...

    한국경제 | 2021.09.20 09:05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역대 최다 득점자 '전설' 그리브스 별세

    ... 잉글랜드축구협회(FA)가 국제축구연맹(FIFA)을 설득해 결승전 후보 선수들에게도 2009년 뒤늦게 메달이 수여됐는데, 그리브스는 2014년 이를 4만4천파운드(약 7천150만원)에 경매로 팔아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그리브스는 선수 시절부터 알코올중독으로 고통받았다. 이 때문에 불과 서른한 살에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서 은퇴했다. 은퇴 4년 뒤인 1975년부터 5년간 하부 리그 팀을 전전하며 다시 선수 생활을 이어갔지만, 활약은 미미했다. 완전히 현역에서 은퇴한 ...

    한국경제 | 2021.09.20 08:06 | YONHAP

  • thumbnail
    [단독] 김현종 "이재명 불안하지 않아, 리더로서 탁월”

    ... 일면식 없으나 멀리서 보는 게 더 정확한 경우도 많다”며 “이 지사는 파이를 키울 줄 아는 시장주의자이자 절차를 중시하는 민주주의자”라고 강조했다. 김 특보는 이 지사가 리더십을 발휘한 사례로 경기지사 시절 코로나19 대응과 계곡정비, 성남시장 시절 청년배당 등을 꼽았다. 그는 “코로나19발 골목경제 위기에서 빠른 돌파구를 찾고 계곡을 시민들에게 돌려주고 과일도시락 배달로 아이들에게 행복을 줬다”며 “성남시장 ...

    한국경제 | 2021.09.20 08:04 | 오형주

  • thumbnail
    첫 솔로 정규앨범 양요섭 "어떤맛 꺼낼지 모를 초콜릿 상자같죠"

    ... 프라이머리가 참여한 '척', 민서와 부른 '느려도 괜찮아', 쏠(SOLE)과 호흡을 맞춘 '체인지'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지원사격에 나섰다. 양요섭은 '꽃샘'을 비롯해 5곡의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특히 '꽃샘'은 의무경찰 복무 시절 양요섭이 개인적으로 느꼈던 감정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추운 겨울에 온몸을 덜덜 떨면서 근무를 서고 있자면 온갖 생각이 다 떠올랐고 힘들었어요. 연예인으로서, 아티스트로서 나는 이제 어떤 행보를 걸어야 할까, 대중들은 나를 잊은 ...

    한국경제 | 2021.09.20 08:02 | YONHAP

  • thumbnail
    쉼표가 필요했던 류현진, 목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행

    ... 부상은 아니다. MLB닷컴은 "류현진이 목에 뻐근함을 호소했다"며 "로스 앳킨스 단장은 류현진이 한차례 선발을 거르고 복귀하길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13승을 기록 중인 류현진은 1승만 더하면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시절 세 차례 기록했던 개인 한 시즌 최다승과 타이를 이룬다. 예정대로라면 23일 탬파베이 레이스전에 선발 등판해야 하지만 부상자 명단에 오르며 선발 로테이션을 한차례 거르게 됐다. 류현진이 별 탈 없이 돌아온다면 29일 뉴욕 양키스전이 ...

    한국경제 | 2021.09.20 08:0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재임 시절 김정은을 한때 미치광이라고 불러"

    워싱턴포스트 기자 신간…말폭탄 주고받다 '러브레터' 교환하며 끈끈함 형성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재임 시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미치광이'(lunatic)라고 지칭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미 언론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워싱턴포스트 부편집자인 밥 우드워드와 로버트 코스타 기자가 조만간 발간할 저서 '위기'(Peril)에 이런 내용이 담겼다고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책에 따르면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을 따랐던 군 장성 출신인 ...

    한국경제 | 2021.09.20 07:28 | YONHAP

  • thumbnail
    "네이버·카카오만 맞는 게 아니었네"…플랫폼 때리는 국가권력

    ... 제도가 이를 뒤따르지 못한다고 지적하면서 유명세를 탔다. 칸 위원장 임명에 앞서서는 그의 동료인 팀 우 컬럼비아대 교수가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대통령 기술·경쟁정책 특별보좌관으로 임명되기도 했다. 우 보좌관은 학자 시절 빅테크 기업을 분할해야 할 필요성을 주장해왔다. 미국 국가권력이 플랫폼 견제에 성공할지 여부는 ‘독점’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지가 가를 전망이다. 독점 기업이라는 굴레를 씌우게 되면 강한 제재를 할 수 있어서다. 이미 ...

    한국경제 | 2021.09.20 07:00 | 한경우

  • thumbnail
    윤석열 "석열이형으로 불러달라"…`집사부일체` 출연

    ... 아니다"라며 "어떤 일이라든지 간에 일이라면 성공시키는 건 자신 있다"고 강조했다. 서울 서초구 자택에서 촬영된 이 프로그램에서 윤 전 총장은 부엌에서 김치찌개·달걀말이·불고기를 만들어 출연진들에게 대접했다. 그는 "(검사 시절) 지방에 쫓겨났을 때 퇴근하고 마트 가서 후배들 불러서 관사에서 음식을 해 먹으며 요리실력이 늘었다"며 "이렇게 해야 (부인에게) 안 쫓겨나고 살지 않겠나"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출연진에게는 "그냥 형이라고 해요. 나는 지금 ...

    한국경제TV | 2021.09.19 22:23

  • thumbnail
    TV예능 출연한 윤석열 "지금은 백수…석열이형으로 불러달라"

    ... 건 자신 있다"고 강조했다. 서울 서초구 자택에서 촬영된 이 프로그램에서는 윤 전 총장의 인간적인 모습도 자주 엿보였다. 윤 전 총장은 부엌에서 김치찌개·달걀말이·불고기를 능숙하게 만들어 출연진들에게 대접했다. 그는 "(검사 시절) 지방에 쫓겨났을 때 퇴근하고 마트 가서 후배들 불러서 관사에서 음식을 해 먹으며 요리실력이 늘었다"며 "이렇게 해야 (부인에게) 안 쫓겨나고 살지 않겠나"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출연진에게는 "그냥 형이라고 해요. 나는 지금 ...

    한국경제 | 2021.09.19 21:56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첫 예능 나들이…추미애 질문에 거짓말 탐지기까지?

    ... 솔직히 답했다. '두 주자에게 배울점이 있냐'는 질문엔 "이낙연의 '꼼꼼함', 이재명의 '깡'을 배우고 싶다"고 말했다. 나아가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재임 시절 검찰총장이었는데, 스트레스 받지 않았냐'고 묻자 "스트레스 받을 일이 뭐 있겠냐"고 했다. 윤 전 총장 답변에 멤버들은 '거짓말 탐지기'를 이용해 판단하겠다고 했다. 이승기가 '추 전 ...

    한국경제 | 2021.09.19 20:39 | 류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