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8,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현수, 4년 연속 150안타 달성 '역대 8호' [잠실:온에어]

    ... LG 트윈스 김현수가 4년 연속 150안타의 금자탑을 쌓았다. 김현수는 1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와 LG의 팀 간 10차전에서 4번타자 및 좌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경기 전까지 시즌 148안타를 기록 중이던 김현수는 롯데 선발 아드리안 샘슨을 상대로 3회 두 번째 타석에서 선취점을 올리는 1타점 적시타를 쳤고, 5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도 샘슨 상대로 중전안타를 기록하면서 시즌 150안타를 완성했다. 김현수의 ...

    한국경제 | 2020.09.18 20:04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LG 양석환, 샘슨 상대 달아나는 솔로포 '시즌 2호' [잠실:온에어]

    [엑스포츠뉴스 잠실, 조은혜 기자] 군 전역 후 8월 말 팀에 합류한 LG 트윈스 양석환이 시즌 2호 홈런을 터뜨렸다. 양석환은 1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와 LG의 팀 간 10차전에서 3루수 및 7번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양석환은 팀이 1-0으로 앞서있던 4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 롯데 선발 아드리안 샘슨의 공을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좌측 폴 상단을 때리는 양석환의 ...

    한국경제 | 2020.09.18 19:40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샘슨 '시즌 6승 도전'[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LG 트윈스의 경기, 1회말 롯데 선발투수 샘슨이 역투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8 18:50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화이트·이용규 부상…하위 팀 SK·한화, 부상 악재

    SK 화이트, 중수골 골절로 8주 진단 시즌 아웃 한화 이용규, 내복사근 찢어져 4주 진단 사실상 포스트시즌 진출이 좌절된 SK 와이번스와 한화 이글스에 부상 악재까지 겹쳤다. 9위 SK의 외국인 타자 타일러 화이트(30)는 손가락 골절로 8주 진단이 나왔고, 10위 한화 이글스 베테랑 외야수 이용규(35)는 옆구리 부상으로 4주 재활이 필요하다. SK 관계자는 18일 "화이트가 왼손 다섯 번째 손가락 중수골 골절로 8주 진단을 받았다"고 ...

    한국경제 | 2020.09.18 18:46 | YONHAP

  • thumbnail
    정찬헌 '시즌 7승 정조준'[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8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LG 트윈스의 경기, 1회초 LG 선발투수 정찬헌이 역투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8 18:44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만루서 7할? 그러라고 돈 많이 주는거지" [현장:톡]

    ... 조은혜 기자] `그래 치라고 돈 많이 주는거예요`. 류중일 감독이 이끄는 LG 트윈스는 지난 17일 잠실 롯데전에서 9-1 대승을 거뒀다. 이미 5-0으로 앞선 상황에서 7회 나온 김현수의 만루홈런이 결정적이었다. 김현수는 올 시즌 주자 만루시 타율이 0.727에 달한다. 누군가는 커리어 내내 치지 못하는 만루홈런을 올 시즌에만 3번을 쳤다. 득점권 타율 역시 0.510으로 리그에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하고 있다. 김현수의 만루시 타율 이야기를 들은 류중일 ...

    한국경제 | 2020.09.18 18:31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황새 떠난 대전, 감독대행에 조민국 전력강화실장 선임

    황선홍(52) 감독이 사령탑에서 물러난 프로축구 K리그2 대전하나시티즌이 조민국(57) 전력강화실장을 감독대행으로 선임했다. 대전은 18일 조 감독대행의 선임을 발표했다. 조 감독은 이번 시즌 남은 8경기에서 전력강화실장과 감독대행을 겸임한다. 이달 8일 황 감독이 경기력 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한 뒤 강철 수석코치가 팀을 이끌어 왔지만, 대전은 효율적인 팀 운영을 위해 조 감독대행에게 지휘봉을 맡기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시즌 후반까지 ...

    한국경제 | 2020.09.18 18:22 | YONHAP

  • thumbnail
    2020-2021시즌 프로농구, SK-현대모비스 맞대결로 10월 9일 개막

    월요일 경기 신설…'농구영신 매치'는 안양 KGC-원주 DB 2020-2021시즌 프로농구 정규리그가 10월 9일 서울 SK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맞대결로 막을 올린다. 18일 KBL 발표에 따르면 새 시즌 프로농구 정규리그는 다음 달 9일 SK와 현대모비스의 개막전으로 문을 열어 내년 4월 6일까지 진행된다. 총 270경기가 열린다. 이번 시즌 정규리그는 지난 시즌과 달리 월요일에도 경기를 치른다. 평일(월요일∼금요일) 1경기, 토요일에 ...

    한국경제 | 2020.09.18 17:52 | YONHAP

  • thumbnail
    허문회 감독 "이승헌 올라오고 서준원 불펜 가면 팀 강해져"

    ... 중간으로 들어갈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빨리 교체했다"고 설명했다. 롯데는 20일에 선두 NC 다이노스와 더블헤더를 치른다. 서준원이 빠진 선발 자리는 이승헌으로 채울 참이다. 허 감독은 "이승헌이 올라오고 서준원이 불펜으로 가면 팀이 강해진다"며 "이렇게 선수가 보강되고 전력이 강화되면 승리할 확률도 높아진다"고 강조했다. 허 감독은 "시즌 판도는 5경기에서 10경기를 남겨둔 시점에 결론이 나지 않을까 싶다"고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8 17:45 | YONHAP

  • thumbnail
    EA '피파21', 축구선수 황희찬 앰버서더 선정

    일렉트로닉 아츠 코리아(EA Korea, 대표이사 유휘동)는 축구 게임 '피파 21(FIFA 21)'의 앰버서더로 황희찬 선수를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황희찬 선수는 저돌적이고 적극적인 플레이로 19/20 시즌 40경기에 출전하며 16골, 20어시스트라는 대기록을 달성하는 등 큰 활약상과 기대감이 맞물려 'FIFA21' 앰버서더로 발탁됐다. 그의 활약은 게임 내 능력치 상향으로 반영됐으며, 20/21 시즌 첫 경기에서도 좋은 시작을 알렸다 ...

    게임톡 | 2020.09.18 1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