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9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모가 밑도는 리츠株…"투자 매력 충분"

    ... 창출력과 계약 구조 등을 살펴보고 안정적인 배당을 지급할 수 있는 종목을 선별 투자하면 승산이 있다고 강조한다. NH프라임리츠는 27일 유가증권시장에서 3.37% 상승한 4760원에 마감했다. 이날 소폭 올랐지만 지난해 12월 상장 당시 시초가(6500원)는 물론 공모가(5000원)조차 밑돈다. 청약 당시 31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공모리츠 열풍을 이끌었던 당시를 무색하게 한다는 평가다. 지난해 말까지 급등세를 탔던 다른 상장 리츠들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국내에 ...

    한국경제 | 2020.03.29 15:42 | 전범진

  • thumbnail
    "서울 구로·전남 무안 만민중앙교회 감염 연관성 확인 중"

    ...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부본부장은 28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서울 구로 만민중앙교회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방대본에 따르면 서울 구로구 만민중앙교회에서는 지난 25일 감염의 시초가 되는 '지표환자'가 확진된 후 이날 0시까지 총 7명의 확진자가 확인됐다. 이후 서울·경기 등에서 각각 1명이 추가 확인돼 최소 9명의 확진자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 방대본은 지표환자와 그의 가족, 직장동료이자 교인 ...

    한국경제 | 2020.03.28 15:30 | YONHAP

  • thumbnail
    '석유화학 산업의 시초' SK 울산 NCC공장, 48년 만에 문 닫는다

    국내 첫 석유화학공장이 역사 속으로 사라진다. 경제성 악화와 설비 노후화로 더 이상 유지가 어려워졌기 때문이다. SK종합화학은 올 12월부터 울산의 나프타분해공정(NCC) 시설을 가동 중단키로 했다고 26일 발표했다. 공장이 세워진 1972년부터 한 번도 쉬지 않고 매년 20만t씩 고무 플라스틱 소재로 쓰이는 올레핀을 생산한 곳이다. 제조업의 가장 근본이 되는 시설이다. 이 공장은 정유회사가 원유를 정제해 만든 나프타를 가져다 올레핀을 생산했...

    한국경제 | 2020.03.26 17:12 | 김재후

  • thumbnail
    [오춘호의 디지털 프런티어] 코로나 극복에 돋보이는 '3D 프린팅'

    ... 시스템을 마련해 시제품 생산에 들어갔다. 제너럴일렉트릭(GE) 등도 마스크 제작에 나섰다. 인공호흡기는 3D프린팅의 대표 상품으로 인정받았다. 이탈리아의 병원에서 인공호흡기에 사용되는 밸브가 없자 3D프린터를 이용해 제작한 게 시초다. 이 밸브로 환자 10명의 생명을 구했다고 한다. 중국에선 응급 의사들의 보안경 제작에 3D프린터를 활용했다. 물론 3D프린팅에 문제점도 많다. 의료에 쓸 만큼 안전하고 정교하냐가 관건이다. 하지만 신기술이 개발되기까지 기존 ...

    한국경제 | 2020.03.26 17:06 | 오춘호

  • thumbnail
    갓갓의 'n번방' 계승자 '켈리' 항소심 공판 4월 22일로 연기

    ... 이 중 2천590여개를 텔레그램을 통해 판매해 2천500만원의 부당 이익을 챙긴 혐의로 기소됐다. 신씨는 1심에서 징역 1년 및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과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등에 각 3년간 취업 제한을 명령받았다. 음란물 판매로 얻은 이익금 2천397만원도 추징당했다. 텔레그램 닉네임 '켈리'로 활동한 신씨는 미성년자 등의 성 착취 영상 텔레그램 공유방의 시초인 '갓갓'으로부터 'n번방'을 물려받아 운영한 계승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6 11:45 | YONHAP

  • thumbnail
    'n번방' 물려받은 '켈리' 2심 선고 연기될 듯…檢 변론재개 신청(종합2보)

    2천500여만원 이득 챙겨…작년 9월 경찰에 구속돼 1심서 징역 1년 갓갓 모방해 '제2 n번방' 운영 '로리대장태범' 31일 춘천지법서 재판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이뤄진 성 착취 영상 공유방의 시초인 'n번방'을 갓갓으로부터 물려받아 재판매해 이득을 챙긴 운영자는 일명 '켈리'인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해 11월 춘천지법에서 열린 1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은 켈리는 오는 27일 항소심 선고 공판을 앞두고 있었으나 검찰이 변론 재개를 신청해 ...

    한국경제 | 2020.03.25 17:57 | YONHAP

  • thumbnail
    'n번방' 물려받은 '켈리' 1심 징역1년…검찰 왜 항소하지 않았나

    수사에 협조하고 또 다른 운영자 검거에 기여한 점 고려한 듯 피고인만 항소 '불이익변경 금지' 적용…징역 1년 이상 선고 불가능 성 착취 영상 공유방의 시초인 'n번방'을 '갓갓'으로부터 물려받은 인터넷 텔레그램 닉네임 '켈리'의 항소심 선고 공판이 오는 27일로 예정된 가운데 검찰이 항소하지 않은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25일 법조계 등에 따르면 갓갓의 'n번방'을 물려받아 음란물을 재판매해 2천500만원의 이익을 챙긴 혐의로 기소된 ...

    한국경제 | 2020.03.25 15:11 | YONHAP

  • thumbnail
    갓갓의 'n번방' 물려받은 운영자는 '켈리'…27일 2심 선고공판(종합)

    2천500여만원 이득 챙겨…작년 9월 경찰에 구속돼 1심서 징역 1년 갓갓 모방해 '제2 n번방' 운영 '로리대장태범' 31일 춘천지법서 재판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이뤄진 성 착취 영상 공유방의 시초인 'n번방'을 갓갓으로부터 물려받아 재판매해 이득을 챙긴 운영자는 일명 '켈리'인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해 11월 춘천지법에서 열린 1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은 켈리는 오는 27일 항소심 선고공판을 앞두고 있어 형량이 어떻게 나올지도 관심이다. ...

    한국경제 | 2020.03.25 10:56 | YONHAP

  • thumbnail
    갓갓의 'n번방' 물려받은 운영자는 '켈리'…2천500만원 이득챙겨

    작년 9월 경찰에 구속돼 1심서 징역 1년 선고받고 2심 진행 중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이뤄진 성 착취 영상 공유방의 시초인 'n번방'을 갓갓으로부터 물려받아 재판매해 이득을 챙긴 운영자는 일명 '켈리'인 것으로 드러났다. 켈리는 지난해 11월 춘천지법에서 열린 1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고 항소심이 진행 중이다. 25일 강원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갓갓의 'n번방'을 물려받아 음란물을 재판매해 2천500만원의 ...

    한국경제 | 2020.03.25 10:09 | YONHAP

  • thumbnail
    '갓갓' 모방 '제2n번방' 운영자 또 있다…닉네임 '로리대장태범'(종합)

    ... 수사도 가장 먼저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와치맨으로 알려진 전모(38)씨의 혐의를 수사한 뒤 경기남부경찰청과 함께 수원지검으로 사건을 송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전씨는 음란물 유포는 물론 n번방 회원을 유치하고 홍보하는 역할도 했다"며 "해외 메신저인 텔레그램을 통한 음란물 유포의 시초격"이라고 말했다. 한편 강원경찰은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텔레그램을 이용해 음란물을 유포한 운영자 11명을 붙잡아 이 중 5명을 구속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3.24 19: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