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루다, 상장 첫날 장중 한때 '따상'

    ... 공모주의 ‘불패’ 행진이 이어지고 있다. 6일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미용의료기기업체 이루다는 공모가 대비 96.1% 뛰어오른 1만7650원에 거래를 마쳤다. 공모가의 두 배로 거래를 시작한 뒤 장중 한때 시초가 대비 가격제한폭(30%)까지 오르는 ‘따상’을 기록하기도 했다. 따상은 공모주가 가장 높은 시초가(공모가의 두 배)로 거래를 시작한 뒤 상한가로 치솟는 일을 뜻하는 은어다. 지난달에 이어 일반청약 때 뜨거운 ...

    한국경제 | 2020.08.06 17:00 | 전예진

  • thumbnail
    [특징주] 이루다, 코스닥 첫날 주가 '널뛰기'…공모가 상회(종합)

    상한가 후 -1.94% 마감 이루다가 코스닥 상장 첫날인 6일 소폭의 하락세로 마감했다. 이날 이루다는 시초가 대비 1.94% 내린 1만7천6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주가는 개장 직후 시초가 대비 가격제한폭(30.00%)까지 올라 상한가를 기록했으나 장중 상승 폭이 줄면서 결국 약세로 마무리했다. 다만 이날 종가는 공모가(9천원)와 비교하면 96.1% 상승한 수준이다. 지난 2006년 설립된 이루다는 흉터나 주름, 염증성 질환 등을 치료하는 ...

    한국경제 | 2020.08.06 16:11 | YONHAP

  • thumbnail
    LG이노텍 50년…'혁신의 시간들'

    ... 코스피지수가 불안한 모습을 보였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LG이노텍은 상장 일정을 늦추지 않았다. 자본금 확충을 통해 대대적인 투자를 단행해야 할 시점이라고 판단했다. LG이노텍이 유가증권시장에 데뷔한 날짜는 7월 24일이다. 시초가는 공모가보다 약 6% 상승한 4만3000원이었다. LG이노텍은 상장 과정에서 신주 340만 주를 발행해 600억원의 자본금과 1조원의 자산 규모를 갖추게 됐다. 회사 상장으로 직원들의 지갑도 두둑해졌다. 우리사주를 갖게 된 LG이노텍 ...

    한국경제 | 2020.08.06 15:22 | 송형석

  • thumbnail
    [특징주] 이루다, 코스닥 상장 첫날 급등…장중 상한가

    이루다가 코스닥 상장 첫날인 6일 장중 급등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45분 현재 이루다는 시초가 대비 18.33% 뛰어오른 2만1천300원에 거래됐다. 이는 공모가(9천원) 대비 136.67% 상승한 수준이다. 개장 직후 한때는 시초가 대비 가격제한폭(30.00%)까지 올라 상한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2006년 설립된 이루다는 흉터나 주름, 염증성 질환 등을 치료하는 피부미용 의료기기를 개발하는 업체다. 앞서 이 회사는 일반 투자자 ...

    한국경제 | 2020.08.06 09:52 | YONHAP

  • thumbnail
    [특징주] 이지스레지던스·미래에셋맵스리츠, 상장 첫날 약세(종합)

    이지스레지던스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리츠·REITs)와 미래에셋맵스제1호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리츠·REITs)가 상장 첫날인 5일 약세를 보였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이지스레지던스리츠는 시초가(4천500원)보다 6.89% 떨어진 4천190원에 거래를 마쳤다. 미래에셋맵스리츠는 시초가(4천500원)보다 3.33% 내린 4천350원에 마감했다. 두 종목 모두 공모가(5천원)를 밑돌았다. 이지스레지던스리츠는 이지스자산운용이 관리하는 임대주택 기반 ...

    한국경제 | 2020.08.05 15:38 | YONHAP

  • thumbnail
    [특징주] 이지스레지던스·미래에셋맵스리츠, 상장 첫날 약세

    이지스레지던스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리츠·REITs)와 미래에셋맵스제1호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리츠·REITs)가 상장 첫날인 5일 약세로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3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이지스레지던스리츠는 시초가(4천500원)보다 5.89% 내린 4천235원에 거래됐다. 같은 시간 미래에셋맵스리츠는 시초가(4천500원)보다 1.89% 내린 4천415원을 나타냈다. 두 종목 모두 공모가(5천원)를 밑돌고 있다. 이지스레지던스리츠는 이지스자산운용이 ...

    한국경제 | 2020.08.05 09:40 | YONHAP

  • thumbnail
    "폭풍 감량, 어렵지 않아"…★들의 슬기로운 다이어트 비법

    ... 조세호는 “아침에 공복일 때 먹고 나가면 에너지가 넘친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실제로 3개월 전 85.2kg이었 던 조세호는 3개월 뒤 약 16kg을 감량해 70kg 대의 몸무게를 유지하고 있다. ◆단마토 유행의 시초, 한혜연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은 12.5kg을 감량하고 나타나 화제를 모았다. 그는 다이어트 비결로 ‘단마토’를 꼽았다. 단마토는 스테비아 토마토의 일종이라고 말한다. 스테비아는 중남미 지역에서 자라는 ...

    텐아시아 | 2020.08.05 08:36 | 김예랑

  • thumbnail
    보험 팔고 타이어 렌털…편의점, 한계는 없다

    세계 최초의 편의점은 1927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미국 댈러스에서 사우스랜드제빙회사를 운영하던 조 톰슨이 직원의 제안으로 우유와 달걀 등을 팔기 시작한 게 시초다. 냉장고 보급으로 얼음 판매가 감소하자 제빙공장과 얼음창고는 자연스럽게 생필품과 식료품을 파는 가게로 변했다.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문을 열었던 이 가게는 1946년 세븐일레븐으로 이름을 바꾼다. 100여 년이 지난 현재 편의점은 소비자에게 가장 친숙한 유통 채널 중 하나로 ...

    한국경제 | 2020.08.04 17:21 | 김기만

  • thumbnail
    인덱스펀드의 창시자 존 보글이 ETF를 반대한 '진짜' 이유 [주코노미TV]

    ... 회장은 ETF를 반대한 것으로 알려져있다. ‘인덱스펀드는 평생을 보유하는 포트폴리오’라고 극찬한 존 보글 회장이 대표적 인덱스펀드인 ETF를 과연 정말 반대했을까. 반대했다면 이유는 무엇일까. 인덱스펀드의 시초는 뱅가드인데 인덱스펀드를 상장시킨 ETF는 왜 스테이트 스트리트 글로벌 어드바이저스(SSGA)에서 나왔을까. 최초의 ETF를 만든 사람은 미국증권거래소(AMEX) 파생상품 사업에서 신상품 개발 담당자로 일하는 네이트 모스트였다. 네이트 ...

    한국경제 | 2020.08.04 07:00 | 나수지

  • 경상원, 8월의 역사 속 이달의 상인에 '김광제 상인' 선정

    ... 갚자’는 국채보상운동을 제의했다. 이후 국채보상운동은 전국적·범국민적 운동으로 발전해 독립운동을 일으키는 중심이 됐다. 이 운동에는 상인들이 인천, 부산, 원산, 평양 등에서 상업회의소를 운영했고 이는 조국 광복의 시초가 됐다. 이홍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원장은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상인들은 들불처럼 일어나 위기를 극복해 대한민국 역사의 흐름을 이어나갔다”며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제적 위축도 이내 딛고 일어설 ...

    한국경제 | 2020.08.03 16:54 | 윤상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