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8,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다단계판매 숨긴 과천 11번 환자, 인천·고양서 15명 감염시켜"

    ... 수원중앙침례교회 신도인 수원 97번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했을 뿐 다른 감염경로를 파악하지 못했다. 그러나 역학조사 결과 과천 11번 확진자는 최근 나흘 동안 인천에서 7명, 고양에서 8명 등 총 15명을 감염시킨 시초가 되는 '지표환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과천 11번 확진자는 조사 초기에 방문판매업과 관련된 일을 하거나, 인천의 가정집에서 방문판매 설명회를 했다는 사실을 일절 밝히지 않았다가 최근 보건당국의 정밀 역학조사로 동선이 ...

    한국경제 | 2020.07.08 16:07 | YONHAP

  • thumbnail
    [특징주] SK바이오팜, 5거래일만에 하락…20만원 '위태'

    ... 시작했다. 그러나 '팔자'세가 유입되며 장중 한때 20만원 선이 깨지는 등 하락 폭이 커지고 있다. 상장 이후 급등으로 차익을 실현하려는 매물이 대거 나오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SK바이오팜의 공모가는 4만9천원이었으나 상장 첫날 공모가 200% 금액에 시초가를 형성한 뒤 3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다. 지난 7일에는 급등세가 한풀 꺾이긴 했지만 0.93% 소폭 올라 4거래일만에 주가는 21만6천500원으로 공모가의 4배를 넘어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8 09:27 | YONHAP

  • thumbnail
    대전 집단감염 첫 전파자 찾았다…51번·60번 매개 57명 감염

    ... 확진자'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7일 대전시에 따르면 위치정보시스템(GPS)·신용카드 등 사용 기록을 토대로 대전 방문판매업 집단 감염 전파 경로를 추적한 결과 51번 확진자와 60번 확진자가 각각 양축의 지표 환자(감염 시초가 된 환자)로 파악됐다. 이들은 다단계 방문판매업에 연관된 것으로 당국은 추정하고 있다. 집단 감염의 한 축인 51번 확진자는 서구 만년동 거주 50대 여성으로, 6월 16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당시에는 지역 내 재감염이 ...

    한국경제 | 2020.07.07 17:32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때문에 이탈리아 전당포 '르네상스'

    ... 주민들의 재정 문제가 더 심해질 것"이라며 더 큰 성수기를 내다봤다. 이탈리아의 전당포 체계는 수백 년 전부터 있었다. 가톨릭교회가 15세기에 고리대금업을 뿌리 뽑으려고 부자들의 자산을 모아 빈자들에게 무이자로 빌려주던 것이 시초였다. 현재 전당포는 이탈리아 공식 금융 체계의 일부로 자리 잡았다. 대다수 주요 은행에도 전당포 업무를 전담하는 부서가 있다. 업계 관계자들은 전당포에 맡겨진 물품 중 실제 경매까지 가는 것은 약 5%밖에 되지 않으며, 전당포는 ...

    한국경제 | 2020.07.07 16:18 | YONHAP

  • thumbnail
    SK바이오팜, 모회사 SK·SK텔레콤 시총 '턱밑'

    ... 22만5천원으로 마감돼 지난 1일 종가(22만2천원)보다는 올랐으나 소폭 상승에 그쳤다. SK바이오팜의 현 기세라면 SK와 SK텔레콤의 시총을 따라잡는 것은 시간문제. 그러나 상장 이후 단기 급등은 부담이다. 상장 첫날 공모가 두 배 가격에 시초가를 형성한 뒤 3일 연속 상한가를 기록한 것은 SK바이오팜이 처음이다. 증권가에서는 적정 주가를 10만~11만원으로 분석했는데 이미 주가는 20만원을 넘어섰다. 특히 SK의 시총을 넘기는 쉽지 않다는 분석도 나온다. 증권업계 한 ...

    한국경제 | 2020.07.07 06:07 | YONHAP

  • thumbnail
    SK바이오팜 3연속 상한가 마감…코스피 거래대금 1위(종합2보)

    ... SK바이오팜 공모가 대비 수익률 338%…코스피 시총 16위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SK바이오팜은 전 거래일 대비 가격제한폭(30.00%)까지 뛰어오른 21만4천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공모가의 2배 가격으로 시초가가 결정된 후 3거래일 연속 상한가(가격제한폭 ±30% 기준)를 기록한 종목은 SK바이오팜이 처음이다. 이에 따라 이날 SK바이오팜의 종가는 공모가(4만9천원)의 4배를 웃도는 수준으로 뛰어올랐다. 앞서 공모주를 배정받은 투자자라면 ...

    한국경제 | 2020.07.06 16:14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구급차 막는 '어깃장 사회'

    구급차(救急車, ambulance)는 원래 ‘걸어 다니는(ambl) 야전병원’을 뜻했다. 시초는 나폴레옹 시절인 18세기 말, 프랑스 군의관 도미니크 장 라레가 부상병들을 치료하기 위해 개발한 ‘구급 마차’다. 이 구급 마차가 ‘병사들의 구세주’로 각광받으면서 점차 민간으로 확산됐다. 자동차로 환자를 이송하는 체계는 1899년 미국 시카고에서 시작됐다. 우리나라에는 1938년에 첫 ...

    한국경제 | 2020.07.05 18:10 | 고두현

  • thumbnail
    SK바이오팜 '따상+상한가'는 코스피 역대 처음

    ... 유가증권시장에서 상장과 함께 이틀 연속 상한가를 기록, 상승세가 언제까지 지속할지 관심을 끈다. 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가격제한폭이 ±30%로 확대된 2015년 6월 15일 이후 코스피에서 상장 첫날 '따상'(공모가 2배 가격 시초가 후 상한가)에 이르고 다음 날에도 상한가를 기록한 것은 SK바이오팜이 처음이다. SK바이오팜은 상장일이었던 지난 2일 '따상'으로 12만7천원까지 치솟으며 단 하루 만에 공모가(4만9천원) 대비 159.1%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0.07.05 06:09 | YONHAP

  • thumbnail
    SK바이오팜, 단숨에 시총 3배로…한전도 추월

    ... 셀트리온은 상장 당시 수백억원의 흑자를 내고 있었다. “추가 상한가 가능성 높아” 추가 상한가가 나올 가능성에 대해 전문가들의 전망은 긍정적인 편이다. 정인지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SK바이오팜의 상장 시초가가 9만8000원이었는데 이전에 장외 거래에서 20만원 정도에 거래됐다”며 “최소한 이 정도 수준까지는 주가가 한 번에 오른다고 봐야 한다”고 말했다. SK바이오팜이 6일에도 상한가를 기록하면 21만4500원으로 ...

    한국경제 | 2020.07.03 16:46 | 양병훈

  • thumbnail
    [특징주] 위더스제약, 코스닥 상장 첫날 강세…공모가 대비 116%↑(종합)

    위더스제약이 코스닥시장 상장 첫날인 3일 강세로 마감했다. 이날 위더스제약은 시초가 대비 8.18% 오른 3만4천4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공모가(1만5천900원) 대비 116.35%나 뛰어오른 수준이다. 시초가는 가격 형성 범위(공모가의 90∼200%) 최상단인 3만1천800원으로 결정됐다. 장중 한때는 시초가 대비 28.46%나 뛰어오른 4만850원에 시세가 형성되기도 했다. 지난 2004년 설립된 위더스제약은 노인성 질환에 특화된 ...

    한국경제 | 2020.07.03 16: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