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2,4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이엠, '톡톡 정보 브런치'서 중저음 매력 보이스+지적인 면모

    ... 거듭났다. 뿐만 아니라 수준급의 영어 실력과 순발력으로 몬스타엑스의 글로벌 활동을 이끄는 견인차 역할도 톡톡히 해냈다. 월드투어와 해외 스케줄 마다 각종 인터뷰를 도맡아 활약했고 미국 유명 경제지 '포브스', 일간지 ‘시카고 트리뷴’, 영국 BBC 라디오 등을 연이어 장식하며 글로벌 아티스트 몬스타엑스의 존재감을 더욱 확고하게 다졌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최근 미니앨범 ‘판타지아 엑스(FANTASIA X)’와 타이틀곡 ...

    스타엔 | 2020.07.03 18:50

  • thumbnail
    "원주민 경멸 팀명 바꿔라"…NFL 워싱턴, 스폰서 끊길 위기

    ... 웹사이트에서 워싱턴 구단과 관련된 상품 판매를 중단했다. 워싱턴 구단의 스폰서 기업을 압박한 투자회사들의 자산은 6천200억달러(약 744조원)에 달한다. 스폰서 기업들로서도 쉽게 무시할 수 없는 목소리라는 뜻이다. 한편 미국 프로스포츠 구단 중에서 워싱턴 외에도 미국프로야구(MLB)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애틀랜타 브레이브스,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시카고 블랙호크스 등도 인종차별적인 팀 명칭을 변경하라는 압력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3 15:28 | YONHAP

  • thumbnail
    미 대법, 낙태시술소 앞 시위 불허…'표현의 자유' 청원 기각

    보수 우위 재판부, 낙태 반대 운동가들 소송에 기각 판결 미국 연방대법원이 "낙태시술소 앞 반대 시위를 '표현의 자유'로 인정해달라"는 낙태 반대 운동가들의 청원을 기각했다. 연방대법원은 2일(현지시간) 시카고와 펜실베이니아 주도 해리스버그의 낙태 반대 운동가들이 진료소 인근의 집단행동을 제한한 소속 도시의 조례에 반발해 각각 제기한 소송에 대해 심리하지 않겠다며 기각 판결을 내렸다고 워싱턴포스트와 CBS방송 등 미국 주요 언론이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7.03 11:33 | YONHAP

  • 뉴욕증시, 코로나 부담에도 美 고용 깜짝 호조에 강세…다우, 0.36% 상승 마감

    ... 안도하면서도 앞으로 회복 속도가 유지될 수 있을지에는 의구심을 표했다. 캐피탈이코노믹스의 마이클 피어스 수석 미국 경제학자는 "경제 회복 초기 단계는 다수 투자자의 예상보다 강했다"면서 "하지만 바이러스가 다시 확산하는 상황에서지금부터의 회복은 더 평탄치 못할 것이며, 일자리 증가는 평균적으로 훨씬 느려질 것"이라고 말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3.28% 하락한 27.68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3 05:58 | YONHAP

  • thumbnail
    ML 올스타 오자 '대이동'…키움 경쟁 효과 낳나

    ... 돌아왔다. '시합을 더 많이 나갈 수 있으면 어느 위치든 시도해 보겠다'고 하더라`며 `멀티 포지션 소화가 스스로 이득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었다. 그래서 코치진이 얘기할 때도 수월했다`고 얘기했다. 시카고 컵스 시절 2016년 메이저리그 올스타 선정 경험이 있는 러셀은 주 포지션이 유격수다. 메이저리그에서 유격수로서 460경기를 뛰었다. 유격수 외 가능 포지션은 2루수이고 149경기 나왔다. 수비 면에서 활용 가치가 크다는 평가라 ...

    한국경제 | 2020.07.03 05:16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MLB 출신 내야수 러셀 합류 대비…김혜성, 좌익수로 선발 출전

    ... 베어스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오늘 김혜성이 7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한다"고 밝혔다. 김혜성은 2루수, 3루수, 유격수를 소화하는 다재다능한 내야수다. 그러나 러셀이 합류하면 출전 기회가 줄어들 수 있다. 러셀은 미국프로야구 시카고 컵스에서 뛰던 2016년 메이저리그 올스타에도 선정될 만큼 뛰어난 내야수다. 주 포지션은 유격수다. 러셀은 메이저리그에서 유격수로 460경기, 2루수로 149경기를 소화했다. 빅리그 통산 타격 성적은 타율 0.242, 60홈런, 253타점이다. ...

    한국경제 | 2020.07.02 16:38 | YONHAP

  • thumbnail
    '노예해방' 링컨까지 "인종주의자" 비판…美서 동상철거 요구

    미국의 인종차별 논란이 에이브러햄 링컨 대통령 동상에 대한 철거 요구 목소리로까지 이어지고 있다. 1일(현지시간) 시카고 트리뷴 등에 따르면 위스콘신대(매디슨) 흑인 학생단체 '블랙 스튜던트 유니언'과 '스튜던트 인클루전 커미티'는 캠퍼스 본관 앞에 114년째 자리를 지키고 있는 링컨 동상을 철거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블랙유니언은 링컨 동상이 캠퍼스 본관 앞에 세워진 것 자체가 백인 우월주의라는 입장이다. 날라 맥워터 ...

    한국경제 | 2020.07.02 11:58 | 이미경

  • thumbnail
    미 인종차별 논란, 링컨으로 확산…동상 철거 요구 이어져

    ... 대통령(1809~1865) 동상에 대한 철거 요구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16대 대통령인 링컨은 그동안 "노예제를 폐지하고 분열된 미국을 통합한, 미국인들로부터 가장 사랑받는 대통령"이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1일(현지시간) 시카고 트리뷴 등에 따르면 위스콘신대학(매디슨) 흑인 학생단체 '블랙 스튜던트 유니언'과 '스튜던트 인클루전 커미티'는 캠퍼스 본관 앞에 114년째 서 있는 링컨 동상의 철거운동을 벌이고 있다. 링컨 동상은 캠퍼스의 상징 중 하나로, ...

    한국경제 | 2020.07.02 11:36 | YONHAP

  • thumbnail
    MLB 뉴욕 메츠, 올해도 57세 보니야에게 연봉 14억원 입금

    ... 데이'를 맞아 각종 커뮤니티에선 관련 밈(meme·인터넷에서 유행하는 문화 콘텐츠 놀이)이 쏟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메츠가 보니야에게 매년 14억원이 넘는 돈을 입금하는 이유는 어처구니없이 맺은 계약서 한 장 때문이다. 1986년 시카고 화이트삭스에서 데뷔했던 보니야는 1996년 플로리다 말린스(현 마이애미)와 4년간 2천330만 달러에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맺었다. 보니야는 로스앤젤레스 다저스를 거쳐 1999년 메츠로 적을 옮겼고, 메츠는 이 계약을 승계했다. ...

    한국경제 | 2020.07.02 08:45 | YONHAP

  • thumbnail
    MLB '꿈의 구장' 매치, 화이트삭스-카디널스전으로 변경 추진

    ... 준비한 '꿈의 구장' 매치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에도 추진한다. NBC 스포츠는 오는 8월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아이오와주 다이어스빌 옥수수밭에 건립되는 임시 경기장에서 열리는 '꿈의 구장' 매치가 시카고 화이트삭스-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경기로 진행된다고 2일 보도했다. '꿈의 구장' 매치는 1989년 첫 상영된 영화 '꿈의 구장(Field of Dreams)'을 실현하기 위해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추진 중인 이벤트다. 영화 '꿈의 ...

    한국경제 | 2020.07.02 06: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