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25,0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명문 MBA 와튼스쿨, 기부받은 비트코인 바로 팔아치운 이유 [임현우의 비트코인 나우]

    한국경제신문의 암호화폐 투자 뉴스레터 '코알라'를 만나보세요! ▶무료 구독하기 hankyung.com/newsletter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경영대학원(MBA) 와튼스쿨은 지난 5월 20일 "익명의 기부자가 500만달러(약 57억원)를 쾌척했다"고 발표했다. 500만달러, 적은 돈은 아니지만 명문대 기부금으론 많다고 하기도 어려운 금액이다. 하지만 펜실베이니아대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 사실을 꽤나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

    한국경제 | 2021.08.01 02:36 | 임현우

  • thumbnail
    文정부 비판한 최재형, 최저임금 '지역별 차등적용' 주장

    ... "문재인 정부의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 정책은 역설적으로 최저임금을 받지 못하는 근로자를 양산했다"고 문 정부의 최저임금 인상 정책을 비판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기자들에게 메세지를 보내 “한 경제신문을 읽다가 오늘날 우리나라의 현실, 문재인 정부의 실정을 말해 주는 기사 한 꼭지에 가슴이 먹먹해졌다”고 “일자리를 없애는 최저임금 인상은 범죄와 다름없다"고 밝혔다. 앞서 본지는 7월31일자 1면과 ...

    한국경제 | 2021.07.31 18:04 | 양길성

  • thumbnail
    日 금메달 최다 기록…올림픽 성과에도 웃을 수 없는 스가 [글로벌+]

    ... 민심을 살필 수 있는 이달 초 도쿄도 의회 선거에성적도 이같은 흐름을 반영한다. 도쿄도 의회 선거에서 자민당은 제1당 지위를 회복했으나 전체 127석 중 33석(26%)을 확보하는 데 그쳤다. 이 가운데 스가 총리의 자민당 총재 임기도 오는 9월 말로 만료된다. 연임 여부가 정국 변수로 꼽히는 이유다. 산케이신문에 따르면 자민당은 조만간 총재선거를 위한 선거관리위원회를 발족할 예정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31 16:33 | 오정민

  • thumbnail
    일본 코로나 급확산 속 돌파 감염자도 석달간 67명 나와

    ... 약 80%가 20∼40대였으며 이들 가운데 중증자는 없었다. 도쿄도(東京都) 미나토(港)구 보건소의 분석에 따르면 6월 16일∼7월 21일 코로나19 확진이 보고된 1천478명 가운데 15명은 백신 2회 접종을 마치고 2주 정도가 지난 이들이었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전했다. 1회 접종 후 감염된 이들은 111명, 2회 접종 후 감염된 이들은 20명이었다. 백신을 한 차례라도 맞은 후 감염된 131명 가운데 92%가 경증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31 14:22 | YONHAP

  • [부고] 강한승(쿠팡 대표이사)씨 부친상

    ▲강신옥 전 국회의원 별세, 강한승(쿠팡 대표이사)·강동승(연세힐 피부과 원장)·강정은 부친상, 홍윤오(대한전문건설신문 주간) 빙부상 ▲빈소 :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0호실 (서울 송파구 풍납동, 02-3010-2000) ▲발인 : 8월 3일 오전 7시 10분 / 장지 : 경기 광주시 오포읍 오포안로 17 시안 가족추모공원 박승완기자 pswan@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7.31 13:39

  • thumbnail
    [올림픽] "훔친 메달" 중국 누른 日선수 비방…번역기까지 동원

    ... 어려워 특별취재단 = 도쿄올림픽에서 중국 선수를 누르고 금메달을 딴 일본 선수를 겨냥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상의 비방이 이어지자 당국이 판정이 공정했다는 성명을 내는 이례적 상황이 펼쳐졌다. 31일 요미우리(讀賣)신문의 보도에 의하면 체조 남자 개인 종합에 출전한 일본 하시모토 다이키(橋本大輝)가 중국 샤오뤄텅(肖若騰)을 누르고 금메달을 딴 것이 중국 누리꾼들의 반발을 샀다. 28일 열린 결승에서 하시모토는 0.4점 차이로 샤오뤄텅을 앞섰는데 ...

    한국경제 | 2021.07.31 12:45 | YONHAP

  • thumbnail
    日 올림픽金 최다기록 '선전'…스가는 코로나 최악기록에 '고전'

    ... 긴급사태에 주민들이 익숙해져서 별 효과가 없을 것이라는 지적이 여권에서도 나온다. 각료를 지낸 집권 자민당의 한 인사는 "이제 선언은 의미가 없다. 이렇게 해서는 다들 감염 대책을 지킬 마음이 들지 않는다"며 한탄했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은 분위기를 전했다. 코로나19 확산이 전례 없이 심각한 상황에서 올림픽을 계속하는 것이 적절하냐는 의문도 고개를 들고 있다. 스가 총리는 대회 입국자에 대한 방역 조치나 무관중 경기 등을 거론하며 올림픽이 감염 확산의 "원인이 ...

    한국경제 | 2021.07.31 11:00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노출 유니폼이 더 편한 선수도 있다…중요한 것은 자율성

    ... 이미지를 지나치게 성적으로 대상화하는 부분을 없애겠다"고 밝혔다. 비치발리볼, 체조, 수영, 육상 등의 종목은 비교적 노출이 심한 유니폼 때문에 TV 중계 영상이나 사진에 선정적인 모습으로 비쳐질 때가 많았다. 미국 신문 USA투데이는 31일 '왜 일부 여자 선수들은 아직도 올림픽에서 노출이 심한 유니폼을 입는가'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노출의 많고 적음이 문제가 아니라고 지적했다. 이 신문은 "비치발리볼의 경우 (비키니가 ...

    한국경제 | 2021.07.31 09:35 | YONHAP

  • thumbnail
    시민단체, 8월부터 간토대지진 진상 요구 릴레이 시위

    ... 사건의 진상공개와 공식 사과를 요구하는 1인 릴레이 시위를 연다고 31일 밝혔다. 간토대지진 학살사건은 '조선인이 우물에 독을 풀었다, '방화한다' 등의 유언비어가 퍼져 자경단, 경찰, 군인에 의해 재일 조선인 6천661명(독립신문 기록)이 희생된 참사다. 학생, 직장인, 자영업자 등 일반 시민들이 자원해 참가하는 1인 시위로 매일 정오부터 오후 1시까지 피켓시위를 진행한다. 8월 2일 첫 시위에는 김경민 한국YMCA전국연맹 사무총장과 이재선 천도교청년회장이 ...

    한국경제 | 2021.07.31 09:00 | YONHAP

  • thumbnail
    북한 "지역별 교육수준 하나같지 않아"…격차 심각성 지적

    노동신문 "교육, 책임비서들 역할…당조직 사업평가 시금석" 북한이 지역별 교육 격차가 심하다며 지역당 조직에 사업 지도를 강화하라고 요구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31일 "지역별 교육 발전 수준을 보면 하나와 같지 않다"며 "지역의 교육 발전을 당과 혁명 앞에 책임진 해당 지역당 조직들의 역할에서의 차이이고, 교육 사업에 대한 당적 지도력의 차이"라고 밝혔다. 이는 지역별 교육 격차 해소와 지방 교육 발전을 위해 지역당 조직의 분발을 촉구한 ...

    한국경제 | 2021.07.31 08: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