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8,4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기웅 "악역 아닌 올바른 목소리, 무게감 살리려 노력"

    ... 뿌듯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박기웅은 함께 호흡을 맞춘 차은우에 대해서는 "연기 경력이 길지는 않지만 예뻐할 수밖에 없는 친구다. 애교도 많고 먼저 다가온다"며 "은우는 옆에서 봐도 참 잘생겼더라"고 웃었다. 구해령 역 신세경에 대해서도 "호흡이 좋고 노련한 배우"라고 칭찬했다. 2005년 영화 '괴담'으로 데뷔한 그는 어느덧 데뷔 15년 차다. "전 작품마다 '재발견'이라는 얘길 듣는데, 그게 전혀 아쉽지 않고 오히려 감사해요. 배우가 될 때 첫 ...

    한국경제 | 2019.10.01 14:20 | YONHAP

  • thumbnail
    '신입사관 구해령' 공정환, 선 굵은 연기로 깊은 감동..."유종의 美"

    ... 제자리로 돌려놓기 위해 죽음을 무릅쓰고 폐주 이겸(윤종훈 분)의 밀서가 위조되었다는 사실과 그 모든 악행의 배후에 민익평(최덕문 분)이 있었다는 것을 밝혔다. 이 사건으로 인해 재경은 옥사에 갇히지만 자신을 찾아온 동생 구해령(신세경 분)에게 "오라버니는 죄책감 때문에 너와 살아온 게 아니다. 넌 내게, 언제나 내 동생이었어."라고 말하며 그동안의 세월동안 억눌려 있던 죄책감을 내려놓은 후련함과 더불어 해령을 향한 애정을 가득 담은 진심을 털어놓았다. 한편, 재경은 ...

    스타엔 | 2019.09.27 19:30

  • thumbnail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끝까지 빛난 사극 여신의 존재감

    배우 신세경이 ‘신입사관 구해령’을 떠나보내는 소감을 전했다.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이 지난 26일 막을 내렸다. 뜨거운 여름부터 선선한 가을까지 약 3개월의 대장정을 함께 해온 만큼 애청자들의 아쉬움도 최고조에 이른다. 극 중 신세경은 조선 최초의 여사(女史) 구해령으로 완벽 변신,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캐릭터로 큰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기존작들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해령이라는 ...

    스타엔 | 2019.09.27 15:25

  • thumbnail
    '구해령' 신세경 "조선 여성의 외침, 카타르시스 느꼈죠"

    ... 친구…참신함이 시너지 됐다" "여인이 목소리를 높이거나 보폭을 성큼성큼 걸어가는 것이 허락되지 않던 조선시대 때 자기 목소리를 내는 해령을 통해 묘한 카타르시스를 느꼈어요. " MBC TV 수목극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배우 신세경(29)은 혼례를 치르는 대신 역사를 기록하는 여사(女史)로 활약했다. 최근 작품 종영 후 강남구 논현동에서 만난 그는 "나는 사회에서 내 안의 불꽃들을 누르고 사는 게 있지만, 구해령은 달랐다"며 "단순히 성별의 문제만이 아니라 ...

    한국경제 | 2019.09.27 15:08 | YONHAP

  • thumbnail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행복했던 시간"

    배우 신세경이 ‘신입사관 구해령’을 떠나보내는 소감을 전했다.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안방극장을 확실하게 책임져온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이 지난 26일 막을 내렸다. 뜨거운 여름부터 선선한 가을까지 약 3개월의 대장정을 함께 해온 만큼 애청자들의 아쉬움도 최고조에 이른다. 극 중 신세경은 조선 최초의 여사(女史) 구해령으로 완벽 변신,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캐릭터로 큰 사랑을 한 ...

    HEI | 2019.09.27 14:22 | 김소연

  • thumbnail
    신세경 "유튜브 수익? 생각 만큼 나오지 않아...김장 콘텐츠 만들고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신세경./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신세경이 유튜브로 얻는 수익에 대해 밝혔다. 신세경은 지난 24일 오후 서울 논현동 한 카페에서 MBC '신입사관 구해령' 종영 인터뷰를 가졌다. 다음 작품 계획을 묻자 신세경은 “당분간은 작품 활동 없이 쉴 예정”이라며 “못 만났던 친구들도 만나고, 손 놓고 있던 유튜브도 다시 시작할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새로 만들고 싶은 콘텐츠가 ...

    텐아시아 | 2019.09.27 10:33

  • thumbnail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얼굴 천재' 차은우 덕분에 현장 분위기 화사해졌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신세경./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신세경이 “차은우 덕분에 현장 분위기가 좋았다”고 밝혔다. 신세경은 24일 오후 서울 논현동 한 카페에서 MBC '신입사관 구해령' 종영 인터뷰를 가졌다. 신세경은 “작품이 가지고 있는 색깔이 너무 좋았다. 폭력적이지 않고, 억지로 갈등을 만들지도 않았다. 전체적인 어우러짐을 생각했을 때 무해한 드라마라는 생각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차은우와의 ...

    텐아시아 | 2019.09.27 10:16

  • thumbnail
    트렌드 따랐지만 뒷심 아쉬운 '구해령' 6.6% 종영

    ... 유효했지만 뒷심이 부족했다. 2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55분 방송한 MBC TV '신입사관 구해령' 마지막 회 시청률은 4.5%-6.6%를 기록하며 수목극 2위로 마감했다. 최종회는 구해령(신세경 분)과 이림(차은우)이 스스로의 삶을 선택하며 다시 만나는 이야기로 끝을 맺었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조선의 첫 여자 사관이라는 독특한 소재를 내세웠다. 남녀가 유별한 시대, 여인의 입으로 불의를 꼬집고 정의를 외치는 모습은 ...

    한국경제 | 2019.09.27 09:19 | YONHAP

  • thumbnail
    종영 '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존재감X성장 가능성' 입증한 연기돌

    ... 실록. 극중 차은우는 궁궐에 갇혀 사는 고독한 모태솔로 왕자이지만 궁 밖에서는 인기 절정의 연애 소설가로 비밀스러운 이중생활을 하는 도원대군 이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차은우는 모든 것에 서툴렀던 왕자가 세책방에서 우연히 해령(신세경)과 만나게 되고, 이후 사관이 된 해령과 재회하며 시작된 왕자의 첫사랑을 천진난만한 소년의 매력으로 그려내며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냈다. 특히 ‘원컨대 내 사랑 오래오래 살아서 영원히 내 주인 되어주소서’와 ...

    스타엔 | 2019.09.27 09:11

  • thumbnail
    '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의 빛난 얼굴, 빛난 연기력

    ...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을 통해 배우로서 성장 가능성을 입증했다. 지난 26일 종영한 ‘신입사관 구해령’은 반전 모태솔로 왕자 이림(차은우 분)과 조선의 첫 문제적 여사(女史) 구해령(신세경 분)의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극중 차은우는 궁궐에 갇혀 사는 고독한 모태솔로 왕자이지만 궁 밖에서는 인기 절정의 연애 소설가로 비밀스러운 이중생활을 하는 도원대군 이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차은우는 모든 것에 서툴렀던 왕자가 ...

    텐아시아 | 2019.09.27 0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