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9,0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용진·유경 남매, 내야할 증여세만 3000억원

    정용진 신세계 그룹 부회장과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이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으로부터 이마트와 신세계 보유 지분 가운데 일부를 증여 받았다. 이들이 내야할 증여세만 30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신세계그룹에 따르면 이명희 회장은 정용진 부회장에게 이마트 지분 8.22%, 정유경 총괄사장에게 신세계 지분 8.22%를 각각 증여했다. 증여 이후 정용진 부회장의 이마트 지분은 18.55%, 정유경 총괄사장의 신세계 지분은 18.56%로 ...

    한국경제 | 2020.09.29 21:16 | 이송렬

  • thumbnail
    29일,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상위에 화학 업종 5종목

    외국인 투자자는 29일 거래소에서 LG화학, KODEX 200, SK하이닉스 등을 중점적으로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투자자의 순매수 상위 20개 종목은 LG화학, KODEX 200, SK하이닉스, 현대차, KODEX 레버리지, LG화학우, 셀트리온, SK케미칼, 호텔신라, 코스맥스등이다. 이중에 화학 업종에 속한 종목이 5개 포함되어 있다. LG화학, KODEX 200, SK하이닉스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고, NAVER, ...

    한국경제 | 2020.09.29 18:35 | 한경로보뉴스

  • [표] 주간 거래소 외국인 순매수도 상위종목

    ... ├────┼──────┼─────┼─────┼─────┼─────┤ │한솔케미│66.1 │4.6 │넷마블 │93.1 │5.5 │ │칼 │ │ │ │ │ │ ├────┼──────┼─────┼─────┼─────┼─────┤ │신세계 │59.5 │2.8 │한국금융지│81.1 │11.5 │ │ │ │ │주 │ │ │ ├────┼──────┼─────┼─────┼─────┼─────┤ │LG유플러│58.0 │50.7 │LG │80.4 │10.8 │ │스 ...

    한국경제 | 2020.09.29 18:19 | YONHAP

  • thumbnail
    이마트, 올해 대졸 신입 안 뽑는다…코로나로 실적 악화

    이마트가 올해 대졸 신입사원을 안 뽑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실적이 악화했고, 신규 점포 개설도 사실상 없어서다. 신세계그룹은 29일부터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모집회사는 신세계(백화점)와 SSG닷컴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푸드 스타벅스코리아 신세계프라퍼티 등 11개 계열사다. 내달 12일까지 신세계그룹 채용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서류를 접수한다. 이마트와 이마트24 등 일부 계열사는 이번 공채에 ...

    한국경제 | 2020.09.29 18:04 | 이송렬

  • thumbnail
    이마트 올해 대졸 신입 공채 안 한다…창사 이후 처음

    국내 대형마트 1위인 이마트가 올해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하지 않는다. 신세계그룹은 29일부터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모집회사는 신세계(백화점)와 SSG닷컴, 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푸드, 스타벅스코리아, 신세계프라퍼티 등 11개 계열사다. 10월 12일까지 신세계그룹 채용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서류를 접수한다. 이마트와 이마트24 등 일부 계열사는 이번 공채에 참여하지 않는다. 특히 이마트가 신입 공채를 하지 ...

    한국경제 | 2020.09.29 17:55 | YONHAP

  • thumbnail
    LG·롯데 이어 신세계도 '증여세 폭탄'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의 지분을 증여받은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과 정유경 신세계백화점부문 총괄사장이 내야 할 세금이 증여액의 60%에 달하는 3000억원 안팎에 이를 전망이다. 현행 상속세 및 증여세법에 따라 최고 세율(50%)이 매겨진 데다 최대주주 보유 주식이란 이유로 20% 할증률이 추가됐기 때문이다. 경제계에선 기업인에게 부과하는 상속·증여세가 지나치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증여액의 60%가 세금 29일 신세계에 따르면 이 ...

    한국경제 | 2020.09.29 16:07 | 송형석/ 박동휘

  • thumbnail
    '업계 1위' 이마트 대졸 신입공채 안 뽑는다…유통가 '얼음'

    ... 이마트가 창사 후 처음으로 대졸 공채 신입직원을 뽑지 않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오프라인 점포들이 직격탄을 맞은데다 전망이 불투명한 상황을 반영한 조치란 분석이다. 2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신세계그룹은 이날부터 다음달 12일까지 그룹 대졸 신입사원 공채를 진행한다. 신세계(백화점)·신세계인터내셔날·SSG닷컴· 신세계푸드·신세계건설·신세계사이먼&middo...

    한국경제 | 2020.09.29 15:49 | 오정민

  • thumbnail
    '신세계 승계' 정용진·유경 남매, 증여세만 3천억원 내야

    현금 납부 무게…"이마트-신세계백화점 각자 책임경영 강화"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이 이마트와 신세계 보유 지분 중 일부를 자녀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과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에게 증여하면서 이들 남매가 내야 할 증여세와 납부 방법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9일 신세계그룹에 따르면 이명희 회장은 정용진 부회장에게 이마트 지분 8.22%, 정유경 사장에게 신세계 지분 8.22%를 각각 증여했다. 증여 이후 정용진 부회장의 이마트 지분은 18.55%, ...

    한국경제 | 2020.09.29 14:59 | YONHAP

  • thumbnail
    정용진·정유경, 4900억 증여에 세금 3000억이나 내는 이유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이 자녀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과 정유경 신세계 백화점부문 총괄사장에게 총 4932억원 상당의 이마트와 신세계 지분을 증여한다. 재계에서는 증여세 규모가 총 3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증여 세금으로 내야할 돈이 증여받는 돈의 60%에 달하는 이유는 뭘까. 현행 상속세 및 증여세법 그리고 정용진 정유경 남매가 최대주주라는 경우의 수가 복합 작용한 결과다. 29일 재계와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이 회장은 지난 ...

    한국경제 | 2020.09.29 11:07 | 오정민

  • thumbnail
    4900억 증여받은 정용진·정유경…증여세 3000억 낼 듯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이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과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 남매에게 약 3,200억원과 1680억원 상당의 이마트·신세계 지분을 증여하기로 했다. 정 부회장과 정 총괄사장이 각각 이마트와 신세계의 최대주주로 올라서면서 최고세율 외에도 최대주주 할증 등이 증여세 계산에 포함돼 총 증여세액이 3000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이 회장은 자신이 가진 이마트 지분 중 8.22%를 정 부회장 측에 증여하기로 했다. 이 회장의 이마트 지분은 ...

    한국경제TV | 2020.09.29 1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