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35,0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성장 기대되는 전기가 배터리 시장...관련주에 관심 높여갈 때

    ...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활용할 수 있는 스탁론으로 눈길을 돌리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미수/신용 이용 중 주가급락으로 반대매매 위기를 맞이하더라도 추가 담보나 종목 매도 없이 간단히 갈아탄 후 반등 시점을 기다릴 수 있다는 것도 스탁론의 장점 중 하나다. ◆ 하이스탁론, 월 0.2%대 최저금리(선취 수수료 0%)로 주식자금 ...

    한국경제 | 2020.09.28 13:15

  • thumbnail
    리스·할부 등 여신금융사, 상반기 순이익 22.2% 증가

    올해 상반기 신용카드사를 제외한 여신전문금융회사(여전사)의 당기순이익과 총자산이 모두 늘어났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여전사 110개사의 순이익은 1조3,306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조894억 원)보다 22.2%(2,412억 원) 증가했다. 같은 기간 대손비용이 19.7%(1,638억 원) 감소한 것이 순이익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 연체율 하락·일부 여전사의 신용위험관리시스템 변경 등과 같은 일시적 요인에 의해 대손비용이 크게 ...

    한국경제TV | 2020.09.28 13:04

  • thumbnail
    서울시, 식당·노래방 등 최대 1억 융자…유흥주점은 제외

    ...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을 경우 지원한도 심사를 생략한다. 매출액이 없거나 이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긴급자금 융자를 받았더라도 중복해서 지원할 수 있다. 이번 특별융자를 신청하기 위해서는 업력 6개월 이상, 신용등급 7등급 이상이어야 하며 연체가 없어야 한다. 콜라텍과 유흥주점은 정부 방침에 따라 지원받을 수 없다. 이 두 업종이 신용보증재단중앙회의 재보증 제한대상으로 지정돼 있기 때문이다. 서울시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 콜라텍과 유흥주점업에 ...

    한국경제 | 2020.09.28 12:15 | 김기운

  • thumbnail
    보험계약대출은 줄었는데 보험사 주택담보대출은 늘어

    2분기 보험사 주택담보대출 7천억원↑…보험계약대출 1.9조 ↓ 올해 2분기 가계가 보험사로부터 받은 보험계약대출(약관대출)과 신용대출 규모가 줄어든 반면 주택담보대출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보험회사 대출채권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6월 말 기준 보험회사의 가계대출 채권 잔액은 120조1천억원으로 1분기 말보다 1조2천억원 줄었다. 보험계약대출(63조1천억원)과 신용대출(6조9천억원)이 각각 1조9천억원, 4천억원씩 ...

    한국경제 | 2020.09.28 12:00 | YONHAP

  • thumbnail
    리스·할부 등 상반기 순이익 22.2% 증가…대손비용 감소 영향

    올해 상반기 신용카드사를 제외한 여신전문금융회사(여전사)의 당기순이익과 총자산이 모두 늘어났다. 28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여전사 110개사의 순이익은 1조3천306억원으로 전년 상반기(1조894억원) 대비 22.2%(2천412억원) 증가했다. 대손비용이 전년 동기 대비 19.7%(1천638억원) 감소한 것이 순이익 증가에 큰 영향을 미쳤다. 연체율 하락 및 일부 여전사의 신용위험관리시스템 변경 등과 같은 일시적 요인에 의해 대손비용이 ...

    한국경제 | 2020.09.28 12:00 | YONHAP

  • thumbnail
    악재 속 흔들리는 증시...대응 가능한 종목은?

    ... 유효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 모처럼 잡은 투자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투자자들이 주식매입을 위해 더 많은 자금을 활용할 수 있는 스탁론으로 눈길을 돌리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미수/신용 이용 중 주가급락으로 반대매매 위기를 맞이하더라도 추가 담보나 종목 매도 없이 간단히 갈아탄 후 반등 시점을 기다릴 수 있다는 것도 스탁론의 장점 중 하나다. ◆ 하이스탁론, 월 0.2%대 최저금리(선취 수수료 0%)로 주식자금 ...

    한국경제 | 2020.09.28 11:35

  • thumbnail
    SK이노 "ITC 의견서에 자사의견 반영 안돼"

    ... SK이노베이션이 2차전지 영업비밀을 침해했다며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이후 관련 내용을 두고 양사는 국내·외에서 특허 및 명예훼손 등의 소송전을 이어가고 있다. ITC의 `2차전지 영업비밀 침해` 소송 최종 판결은 다음 달 26일 진행될 예정이다. 최종 판결이 나기까지 약 한 달여 기간 양측의 의혹 제기와 신경전은 지속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신용훈기자 syh@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0.09.28 11:20

  • thumbnail
    산지 중간 복구 명령 안 듣고 전력 거래하면 6개월간 사업 정지

    ... 태양광 설비 등에 대한 사후 관리도 강화된다. 지자체 등 시행기관의 장은 매년 사후 관리계획을 수립·시행해야 하고, 설치 후 3년 이내 설비는 시공자가 연 1회 의무적으로 사후관리를 시행토록 했다. 그린뉴딜 투자 활성화를 위해 신용도와 담보능력이 낮은 영세업자에 보증 등 금융지원을 할 수 있는 근거도 마련했다. 신재생에너지 보급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을 완화하는 방안도 보완했다. 산림청장이 태양광 등 발전사업자에게 산지 중간 복구를 명했는데도 이를 ...

    한국경제 | 2020.09.28 11:07 | YONHAP

  • "목표치 넘어서"…서울시, 소상공인 신용공급 또 확대

    '1년 이내 고용보험 가입' 자영업자에게도 자금지원 서울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위기를 맞은 소상공인들에 대한 신용공급 목표치를 지난해보다 2배 이상인 7조2천50억원으로 확대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목표치를 지난 4월 3조8천50억원에서 5조900억원으로 증액한 데 이은 두 번째 긴급 조치다. 서울시는 9월 현재 소상공인 대상 신용공급 액수가 6조2천646억원으로, 이미 4월에 1차로 증액한 목표치를 훨씬 넘어섰다며 ...

    한국경제 | 2020.09.28 11:01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음식점·PC방 등에 0%대 초저금리 융자지원…3천억원 규모

    ... 초저금리로, 모바일·온라인을 통해 방문 없이 약식심사로 신속하게 지원받을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3,000만 원 한도까지는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는 한 지원한도에 대한 심사를 과감하게 생략한 사실상 `無심사`로 처리된다. 신용등급 7등급까지는 매출액이 없어도, 이미 보증을 받아 융자를 받았어도 지원을 받을 수 있고, 코로나19 긴급자금 융자를 받았더라도 추가로 지원해 효과를 확대한다. 대상에는 노래연습장, 실내스탠딩공연장, 실내체육시설, 방문판매업(다단계 ...

    한국경제TV | 2020.09.28 1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