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0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희나 vs 한솔수북…'구름빵' 계약 진실은 뭘까?

    저작권 소송 2심까지 한솔수북 승소…백희나 '청와대청원' 독려 백희나 작가가 아동문학계 최대 금 규모를 자랑하는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을 받으면서 대표작 '구름빵' 저작권을 둘러싼 해묵은 논쟁이 수면 위로 재부상했다. 백 ... 이런 것들을 제외하면 우리 회사가 가져간 수익은 지금까지 2억여 원 정도"라고 밝혔다. 백 작가는 2003년 신인 시절 저작권을 인정받지 못하는 '매절(買切)' 계약을 하는 바람에 인센티브 등을 포함해 모두 1천850만원을 받았다. ...

    한국경제 | 2020.04.08 18:47 | YONHAP

  • thumbnail
    전략공천 희비…與 신인 선전, 野 자객 고전

    ... 미래통합당은 ‘우선추천’한 지역에서 기대에 못 미치는 중간 성적표를 받았다. 민주당 현역을 대로 한 ‘자객공천’도 아직 큰 효과를 내지 못하고 있다는 평가다. 부동층의 막판 표심 결집이 ... 민주당으로선 성공적인 세대교체가 가능하다. 통합당 중진 의원을 대상으로 ‘도전장’을 던진 정치 신인들도 예 밖 선전 중이다. 통합당 원내대표를 지낸 4선의 나경원 의원 지역구(서울 동작을)에 나선 이수진 민주당 ...

    한국경제 | 2020.04.08 17:15 | 고은이

  • thumbnail
    K리그 200경기 이 '원클럽맨' 35명…최고는 '성남 신태용'

    외국인 선수 중 '200경기 이'은 서울 아디가 유일 40년에 가까운 역사의 프로축구 K리그에서 200경기 이 한 팀에만 몸담으며 징적인 존재로 빛난 '원클럽맨'은 35명뿐인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프로축구연맹 자료에 ... 감독으로, 1992년 프로 데뷔부터 2004년까지 성남 유니폼만 입고 무려 401경기에 나섰다. '400경기 이'은 신 감독이 유일하다. 총 99골 68도움을 남긴 신 감독은 1992년 신인상, 1995년과 2001년 최우수선수(MVP), ...

    한국경제 | 2020.04.08 16:35 | YONHAP

  • thumbnail
    병역 비리 뭐길래…'사람이 좋다' 손헌수 "재입대 둘째 날 공황 왔다"

    ... 창피하지 않습니다. 당당해요”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손헌수는 허무개그로 데뷔 첫해 신인상을 수상하며 화려하게 등장했다. 그러나 허무개그 이후 이렇다 할 히트작이 없었던 그는 인기도 사라지고 존재감도 사라졌다. ... 번 다녀온 연예인’ 1호인 손헌수다. 손헌수는 "재입대 때 너무 힘들었다. 둘째 날 공황 태가 왔다. 훈련소에서 4주 동안 너무 힘들잖나. 훈련소 냄새까지도 맡기 싫었다. 둘째 날 점호 끝나고 화장실로 갔던 ...

    텐아시아 | 2020.04.08 09:52 | 태유나

  • thumbnail
    '베테랑 같은 신인' 김은혜 "부업처럼 국회의원하지 않겠다"

    ... 서현역 인근의 선거사무소에서 그를 만났을 때 기자는 두 번 놀랐다. 하나는 냉철하고 차가울 것이라는 선입견과 달리 냥하고 밝은 이미지를 가지고 있었다. 두 번째는 악수할 때 잡았던 김 후보의 손이 퉁퉁 붓고 딱딱했다. 으레 정치인들은 ... 기업 임원을 거쳤고 다양한 분야에서 쌓아왔던 경험들과 강력한 네트워크가 주민들에게 힘을 실어드릴 수 있다. 정치 신인이지만 힘 있게 추진할 수 있다. 이 지역에 오래살아도 주민을 위해 한 것이 없다면 저 같은 신인에게 기회를 줬으면 ...

    한국경제 | 2020.04.08 08:49 | 강경주/최혁

  • thumbnail
    '사람이 좋다' 손헌수, 개그맨X영화감독X콘텐츠 기획X트로트가수까지 초긍정 무한도전의 삶 조명

    ... 주인공 개그맨 손헌수는 2000년, 남녀노소 누구나 따라 했던 유행어 ‘어, 그래’를 탄생시키며 그해 신인상과 인기상을 휩쓸었다. 이후 그는 이렇다 할 유행어 없이 자신의 개그처럼 허무하게 잊혀졌다. 그러나 손헌수는 어려움 속에서도 영화감독, 가수 등 다양한 활동을 했으며. 기획사를 차려 개그맨들의 공연 무대나 영 콘텐츠 제작자로 나서기도 했다. 뚜렷한 성과 없이 실패한 도전이 많고, 심지어 영화 제작비로 사채를 써 억대의 빚을 지고 ...

    스타엔 | 2020.04.07 21:46

  • thumbnail
    '파수꾼' 윤성현 감독의 차기작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 단독 공개

    ... 계획한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 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다. 윤성현 감독은 2011년 첫 장편 '파수꾼'으로 사춘기 청소년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포착해 제15회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수상은 물론 그해 국내 신인감독상을 휩쓸었고, 해외 유수의 영화제에도 초청되며 세계가 주목하는 감독으로 이름을 알렸다. '파수꾼'에 이은 윤성현 감독의 차기작 '사냥의 시간'은 “현재를 사는 젊은이들의 ‘생존’에 ...

    스타엔 | 2020.04.07 18:42

  • thumbnail
    눈으로 보고 소리로 듣는 권미강 시집 '소리다방' 출간

    ... 근현대사를 개인적 경험과 인연을 통해 시로 풀어놓기도 했다. 3·1운동과 관련된 '딜쿠샤 궁전', 평화의 소녀상을 그린 '평화로 돌아온 누이', 4·3항쟁 아픔을 담은 '동백으로 우는 섬' 등이 그것이다. 권 시인은 추계예술대 문예창작학과와 영남대 조형대학원 예술행정학과를 나왔다. 2011년 '시와 에세이' 신인상을 받았고, 경북 칠곡군, 구미시, 경주세계문화엑스포, 대전문화재단 등에서 근무했다. 현재 경기 여주시에서 근무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7 13:59 | YONHAP

  • thumbnail
    '사냥의 시간'으로 돌아온 윤성현 감독…세계가 인정한 '비주얼텔러'

    ...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 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다. 윤성현 감독은 2011년 첫 장편 <파수꾼>으로 사춘기 청소년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포착해 제15회 부산국제영화제 뉴 커런츠 수상은 물론 그해 국내 신인감독상을 휩쓸었고, 해외 유수의 영화제에도 초청되며 세계가 주목하는 감독으로 이름을 알렸다. '파수꾼'에 이은 윤성현 감독의 차기작 '사냥의 시간'은 “현재를 사는 젊은이들의 ...

    텐아시아 | 2020.04.07 09:50 | 김지원

  • thumbnail
    (여자)아이들 "나 자신 믿는 것만으로도 당당해질 수 있어요"

    ... 월드투어가 연기된 게 아쉬웠지만 모든 분의 건강이 최우선이라 생각해요. 전 세계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 얼른 황이 나아져서 팬들을 만나고 싶어요. "(미연) 이번 앨범 수록곡은 소연이 전곡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녹음실에서는 ... 지치거나 기분이 다운되면 그때마다 장난을 쳐서 부담 없이 편하게 마칠 수 있었어요. "(우기) 데뷔와 동시에 신인상 7관왕에 오르고 발표하는 곡이 모두 화제가 된 아이들이지만, 의외로 공중파 방송 프로그램에서 아직 1위를 한 경험이 ...

    한국경제 | 2020.04.06 19: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