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9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호전기, 신주인수권 행사가액 5111원→5000원 조정

    금호전기는 제31회 국내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공모 분리형 신주인수권부사채의 신주인수권 행사가액을 조정전 5111원에서 조정후 5000원으로 변경했다고 15일 공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7.15 11:39 | 이소은

  • 금호전기 신주인수권 행사가액 5천111원→5천원 조정

    금호전기는 제31회 국내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공모 분리형 신주인수권부사채의 신주인수권 행사가액을 5천111원에서 5천원으로 조정한다고 15일 공시했다. 행사 가능 주식 수는 391만3천115주에서 399만9천986주로 변경됐다. 회사 측은 "시가 하락에 따른 행사가액 조정"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7.15 11:01 | YONHAP

  • thumbnail
    상반기 주식 관련 사채 권리행사, 전 반기보다 42% 증가

    한국예탁결제원은 올해 상반기 예탁원을 통한 주식 관련 사채의 권리행사는 1천275건으로 작년 하반기(895건)보다 42.4%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행사금액도 7천626억원으로 작년 하반기(4천415억원)보다 72.7% 늘었다. ... 행사건수가 996건, 행사금액은 5천970억원으로 각각 110.5%, 91.4% 증가했다. 교환사채(EB)도 행사건수 63건, 행사금액 1천387억원으로 각각 50.0%, 286.3% 늘었다. 반면 신주인수권부사채(BW)는 행사건수 ...

    한국경제 | 2019.07.09 11:03 | YONHAP

  • [유가증권 메모] (21일) 일반공모청약=국동 등

    ◇일반공모청약=국동 ◇보통주추가상장=에이프로젠KIC(BW 행사) 두산건설(신주인수권 행사) 나노메딕스 대유플러스 에이프로젠KIC 필룩스(이상 전환)

    한국경제 | 2019.06.21 02:38

  • 대법, 증여세 과세와 관련 '인수인 요건' 구체적 제시

    ... 되기 위해서는, 전환사채 등의 발행 법인을 위하여 제3자에게 취득의 청약을 권유해 전환사채 등을 취득시킬 목적으로 이를 취득해야 한다고 판결했다. 구 상증세법 제40조 제1항은 회사의 대주주가 회사가 발행하는 신주인수권부사채(신주인수권증권이 분리된 경우 그 신주인수권증권을 포함)를 지분비율을 초과해 인수·취득한 후 그 초과분의 신주인수권행사하여 얻은 시세 차익에 대하여 증여세를 과세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다만, 위 법률조항은 과거 회사의 대주주가 ...

    조세일보 | 2019.06.19 10:06

  • thumbnail
    "유바이오로직스, 2분기도 호실적 기대"

    ... 예상했다. 실적과 반대로 주가는 하락했다. 고점 대비 16% 빠졌다. 선 연구원은 "지난해 발행된 전환우선주의 전환청구권이 행사되면서 전체 주식의 3.83%에 해당하는 98만주 물량이 나왔고, 그 이후에도 2대 주주인 녹십자가 2.88%에 해당하는 50만주를 장내 매도했다"고 했다. 여기에 2018년 발행한 전환사채와 신주인수권부사채 고려 시 490만주의 잠재 매도물량이 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6.18 08:11 | 한민수

  • thumbnail
    대법, "최대주주가 금융기관의 신주인수권 받아 생긴 이익→증여세 부과 위법"

    ◆…서울 서초구 대법원 청사 전경. 최대주주가 신주인수권부사채를 취득한 금융기관으로부터 분리된 신주인수권을 취득해 주식으로 전환하면서 이익을 얻었더라도 이에 대해 증여세를 부과할 수 없다는 대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신주인수권부사채는 ... 신주인수권부사채를 발행한 회사의 최대주주가 구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자본시장법)상 '인수인'으로부터 신주인수권을 취득한 뒤 주식으로 전환하면서 이익이 발생한 경우 그 행사이익에 대해 과세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

    조세일보 | 2019.06.14 16:47

  • thumbnail
    [투자 썰쩐] (22) "가치투자 7년 만에 치과의사 40년 소득 벌었다"

    ... 일정 기간 이후 미리 정해놓은 가격에 주식을 취득할 수 있는 권리가 부여된 회사채다. 이자에다가, 기업의 주가가 행사가격보다 상승하면 주식으로 교환해 추가 차익도 올릴 수 있다. 당시 발행된 교환사채는 400억원 규모였다. 만기보장수익률인 ... 와중에 비용은 감소하고 가격이 인상되는 조짐을 보이기 시작한 것이다. 김씨는 "성신양회는 많은 공모 신주인수권부사채(BW)를 찍으면서 액면가 밑으로 내려왔을 정도로 나빠진 상태였다"며 "과거 발행했던 ...

    한국경제 | 2019.05.29 09:06 | 고은빛

  • thumbnail
    확 넓어진 코스닥 특례상장…올해 700社 기업공개 도전 '사상 최대'

    ... 맡는 증권사에도 기회가 되기 때문이다. DB금융투자는 2017년 1월 셀리버리와 대표 주관 계약을 맺은 뒤 지난해 11월 첫 성장성 특례 상장을 이끌어냈다. DB금융투자는 이 IPO 한 건으로 100억원 이상을 벌었다. 수수료 및 신주인수권 행사 등으로 80억원가량 차익을 실현했고, 프리IPO(기업공개 전 투자) 투자(약 18만 주)로 수십억원의 평가차익을 올리고 있다. 김대용 DB금융투자 이사는 사례 발표에서 “성장성 특례는 주관사가 환매청구권(풋백옵션) ...

    한국경제 | 2019.05.27 17:42 | 김동현/고윤상

  • thumbnail
    콜옵션 CB 발행 상장사 '우후죽순'

    행사가 지정한 제3자, 혹은 발행사 스스로 되사갈 수 있는 조건(콜옵션)이 붙은 전환사채(CB)를 발행하는 상장사가 늘고 있다. 지배구조의 안정성을 유지하면서 자금 조달을 하려는 목적이지만, 대규모 CB 발행으로 기존 주주들이 ... 받아 곧바로 다른 투자자들에게 넘겨버리기도 한다”고 말했다. 대주주가 콜옵션이 있는 CB를 되산 후 신주로 전환해 경영권 강화 목적으로 활용하고 있다는 비판도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다. 2013년 상장사가 신주인수권만을 ...

    한국경제 | 2019.05.22 17:38 | 김동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