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드컵] 신태용호 '무관심과 전쟁'… 스웨덴전 대박 노린다

    북미 정상회담-지방선거 등 이슈 겹쳐 월드컵 관심도 떨어져 "지방선거와 북미 정상회담 등 국내에 다른 이슈가 너무 많다. 국민의 월드컵에 대한 관심이 떨어지지만, 스웨덴전을 잘하면 관심은 훨씬 높아질 것이다."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은 12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전지훈련을 마감하는 결산하는 인터뷰를 하면서 '역대 가장 관심 없는 월드컵이라는 평가가 있다'는 지적에 오는 18일 열리는 스웨덴과의 2018 러시...

    한국경제 | 2018.06.12 15:51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신태용호 '부상 경계령'… 이용 출전 가능에 안도

    이용, 심각한 부상 우려됐지만 2, 3일 치료하면 출전 가능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엿새 앞둔 신태용호에 '부상 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세네갈과 평가전에서 다친 수비수 이용(전북)은 심각한 부상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이용은 12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그뢰디히 다스골트베르크 슈타디온에서 열린 세네갈과의 비공개 평가전에서 전반 37분 상대 선수의 팔꿈치에 얻어맞은 이마가 찢어져 고요한(FC서울)으로 교체됐다. 그러나 ...

    한국경제 | 2018.06.12 15:0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하나은행, 대표팀에 '행운의 2달러' 200장 선물

    축구대표팀의 공식 후원 은행인 KEB하나은행이 신태용호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선전을 기원하는 의미를 담아 '행운의 2달러' 200장을 선물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12일(한국시간) "함영주 행장이 한국과 세네갈의 비공개 평가전이 열린 경기장을 찾아 경기 후 신태용 감독과 최영일 선수단장에게 미화 2달러짜리 지폐 200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2달러짜리 지폐는 '행운을 가져다준다'는 속설이 있다. ...

    한국경제 | 2018.06.12 13:11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비공개' 세네갈전에서 0-2 패

    ...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가진 마지막 평가전에서 패했다. 한국은 12일(이하 한국시간) 오스트리아 그뢰디히 다스골트베르크 슈타디온에서 열린 세네갈과 비공개 평가전에서 후반 두 골을 내주며 0-2로 졌다. ‘신태용호’는 오스트리아 전지훈련 캠프에서 두 차례 평가전을 1무 1패로 마감했다. 신 감독은 국제축구연맹(FIFA)랭킹 27위로 한국(57위)보다 30계단 높은 세네갈을 상대로 김신욱(전북)-손흥민(토트넘) 투톱을 내세웠다. 당초 선발이 ...

    한국경제 | 2018.06.12 08:59 | 조희찬

  • thumbnail
    [월드컵개막] ② 16강 특명 태극전사, 최강 멤버로 '통쾌한 반란'

    ...;장현수가 막는다. ' 마침내 주사위는 던져졌다. 이제 더는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에 나설 '베스트 11'을 놓고 고민할 시간이 없다. 최종명단 23명 결정을 앞두고 선수들의 줄부상이 이어졌지만, 신태용호는 주어진 조건에서 '베스트 11'을 앞세워 통쾌한 반란을 꿈꾼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오스트리아 레오강 전지훈련을 끝내고 한국 시간으로 12일 '결전의 땅'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베이스캠프에 ...

    한국경제 | 2018.06.12 07:4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개막] ① '축구 제전' 15일 킥오프…우승 경쟁 시작

    ... 사상 역대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타진한다. 1954년 스위스 대회를 시작으로 통산 열 번째이자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은 한국은 원정 무대에서는 2010년 남아공 대회 16강 진출이 최고 성적이었다. 그러나 신태용호가 16강에 오르려면 험난한 가시밭길을 통과해야 한다. F조 조별리그 상대가 우승 후보 독일과 북중미의 '강호' 멕시코,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으로 객관적인 전력에서 한국을 앞서기 때문이다. 신태용호는 불행 중 ...

    한국경제 | 2018.06.12 07:44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스웨덴의 포백 수비진 '막강 방패' 약점 없나?

    아우구스틴손-그란크비스트-린델로프-루스티 철벽 방어 제공권 우세에도 '느린 발'…빠른 공격으로 기회 만들어야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신태용호와 맞붙는 '바이킹군단' 스웨덴이 믿는 구석은 수비진의 견고한 방패다. 스웨덴은 끈끈한 수비 조직력을 앞세워 월드컵 유럽예선에서 네덜란드를 따돌린 뒤 플레이오프에서도 이탈리아를 제치고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유럽예선 A조에 묶였던 스웨덴은 6승 ...

    한국경제 | 2018.06.11 07:0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황희찬 빠진' 신태용호, 손흥민-김신욱 듀오 뜰까?

    황희찬 허벅지 부상으로 세네갈전 결장…김신욱 원톱-투톱 관심 이승우 역할은?…공격형 미드필더 또는 처진 스트라이커 전망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코앞에 둔 신태용호가 황희찬(잘츠부르크)의 부상으로 '플랜A 공격조합' 가동이 어렵게 되면서 11일 마지막 비공개 모의고사에 어떤 카드를 쓸지 관심을 끌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1일(한국시간) 밤 10시 30분 오스트리아 그뢰디히 다스골트베르크 ...

    한국경제 | 2018.06.11 06:5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오스트리아 악몽' 구자철 '기회의 땅' 만들까?

    2010년 남아공 월드컵 직전 오스트리아 전훈서 대표팀 '낙마' 아픔 "4년간 월드컵 생각하지 않은 적 없다…스웨덴전 맞춰 준비하겠다" 2018 러시아월드컵 개막을 앞둔 신태용호의 미드필더 구자철(29·아우크스부르크)은 대표팀이 전지훈련 중인 오스트리아가 '기회의 땅'이지만 한 때는 기억하기도 싫은 악몽의 장소였다. 2009년 국제축구연맹(FIFA) 이집트 20세 이하(U-20) ...

    한국경제 | 2018.06.11 06:5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위장 선발' 신태용호 '진짜' 베스트 11은?

    "김신욱 기용은 트릭…이승우-문선민 움직임 보기 위한 것"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는 신태용호가 11일 세네갈과 비공개 평가전부터 가동할 '진짜' 베스트 11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신태용 감독은 7일 볼리비아 평가전에서 '위장 선발' 카드를 썼지만, 공격진은 손흥민(토트넘)과 황희찬(잘츠부르크) 투톱이 사실상 고정됐다. '손-황 듀오'는 앞선 오스트리아로 이동하기 ...

    한국경제 | 2018.06.08 13: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