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장' 손흥민·구자철, 독일전 선봉 선다… 장현수는 미드필더로 선발출전

    독일 프로축구 무대 경험이 풍부한 손흥민(토트넘)과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이 ‘투톱’을 이뤄 독일전에 나선다. 한국 축구 대표팀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독일전을 앞두고 손흥민과 구자철을 최전방 공격수로 배치한 4-4-2 전술을 공개했다. 2선에서 문선민(인천 유나이티드)과 이재성(전북 현대)이 좌우 날개에 서고 중원은 정우영(비셀 고베)과 장현...

    한국경제 | 2018.06.27 22:12 | 조희찬

  • thumbnail
    공은 둥글다… 신태용호, 독일전서 기적 일구고 항해 이어가기를

    ‘기적’. 최근 한국 축구를 이야기할 때면 가장 많이 쓰이는 단어다.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최종전을 앞둔 한국 축구대표팀이 기댈 것은 기적이란 단어 밖에 없어서다. FIFA랭킹 57위의 한국은 27일 오후 11시(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대회 ‘디펜딩 챔피언’이자 FIFA랭킹 1위 독일과 벼랑 끝 승부를 펼친다. 앞서 스웨덴에 0-1, 멕시코에 1-2로...

    한국경제 | 2018.06.27 09:52 | 조희찬

  • thumbnail
    [월드컵] '기적' 꿈꾸는 신태용호, 위기의 독일과 '끝장 대결'

    ... 팀의 1% 희망…독일에 2골 차 승리 후 멕시코가 이겨야 가능 '유례없는 2연패 팀의 16강 진출 기적을 노린다' 2018 러시아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꺼져가던 16강 진출의 불씨를 가까스로 살린 신태용호가 '전차군단' 독일과 명운을 건 마지막 대결을 벌인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7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카잔 아레나에서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우승팀 독일과 F조 조별리그 3차전을 치른다. 한국은 ...

    한국경제 | 2018.06.27 07:02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훈련 비공개 해프닝…"하늘이 도왔다"

    갑자기 쏟아진 비로 훈련장 변경…의무 공개시간 지났다며 언론 공개 차단 외신들의 성토 "월드컵에서 유례없는 일", 독일은 마지막 15분 공개 기적을 노리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결전의 날을 하루 앞두고 훈련 내용을 원천 봉쇄했다. 대표팀은 26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센트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독일전 대비 마지막 훈련에서 외부 노출 없이 팀 훈련을 소화했다....

    한국경제 | 2018.06.27 07:0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한줄기 희망 품고…신태용호, 독일전 결전지 카잔 도착

    한국 축구 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인 독일전을 앞두고 결전지 카잔에 도착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6일 오전(현지시간) 베이스캠프인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출발해 국제축구연맹(FIFA)이 마련해준 전세기로 2시간을 날아 카잔에 입성했다. 공항에서 선수단 버스를 타고 곧바로 숙소로 이동한 대표팀은 여장을 푼 후 독일전을 치를 카잔 아레나에서 이날 오후 5시 공식 기자회견과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18.06.26 20:43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기성용, 뛸 수는 없어도… '원팀'의 구심점

    ... 것과 관련해 "기성용이 주장으로 100% 역할을 해줬고, 선수들의 정신적 지주 역할까지 해줬다. 다른 선수들이 기성용과 박주호(울산)가 빠진 부분까지 해줄 것을 믿는다"고 말했다. 기성용의 독일전 결장은 신태용호에는 엄청난 손실이다. 주장 완장을 차고 경기장에서 선수들을 독려하는 '그라운드 사령관'이자 공격과 수비의 연결고리로 공수를 조율하는 '중원 사령관'까지 맡았던 기성용의 역할이 그만큼 컸기 때문이다. ...

    한국경제 | 2018.06.26 09:18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손흥민-황희찬, 16강 명운 걸린 독일전 '공격 선봉'

    ... 차례 패배를 당했던 독일을 상대로 설욕을 노린다. 또 '닮은꼴 사령탑' 신태용 한국 대표팀 감독과 요아힘 뢰프 독일 감독의 지략 대결도 관심을 끈다. ◇ 손흥민-황희찬 '독일의 골문을 열어라' 신태용호의 '플랜A' 공격조합인 손흥민-황희찬 듀오에게 내려진 특명이다. 둘이 독일을 상대로 득점하지 못하면 16강 진출에 필요한 승점 3과 다득점을 기대하기 어려워서다. 손-황 듀오는 검증된 득점 공식이지만 정작 신태용호에서 ...

    한국경제 | 2018.06.26 05:59 | YONHAP

  • thumbnail
    박지성, '캡틴' 기성용 부상-손흥민의 눈물 보며 '말잇못'

    ... 만든다”라며 위로를 전했다. 중계가 끝나고 모두 떠난 뒤에도 박지성은 한동안 중계석을 뜨지 못했다. 그의 눈시울은 붉어져 있었다. 후배들에 대한 안쓰러움, 한국 축구에 대한 걱정 그리고 축구인으로서 죄송한 마음 때문이었다. 신태용호의 주장 기성용(스완지시티)은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예선 독일전 결장이 확정됐다. 기성용은 24일 자정(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의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멕시코와의 2018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 경기 ...

    한국경제 | 2018.06.25 07:36 | 이미나

  • thumbnail
    [월드컵] 차두리 코치, 아버지 백업이었던 독일 뢰프 감독과 지략 대결

    ...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독일대표팀을 이끌던 뢰프 감독을 직접 만나 인터뷰하기도 했다. 이번 러시아 월드컵에선 차범근 전 감독의 장남인 차두리 코치가 뢰프 감독과 상대한다. 오랫동안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뛰었던 차두리 코치는 신태용호에서 독일전을 겨냥해 많은 정보를 수집하고 분석 활동을 했다. 독일대표팀의 특성과 전력, 선수들의 특징을 대표팀 내에서 가장 잘 알고 있는 지도자다. 차두리 코치는 독일전에서 '헤드셋'을 착용하고 실시간으로 전술 ...

    한국경제 | 2018.06.25 07:2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단 1분이라도 뛸 수 있다면'… 애타는 벤치맨들

    ... 공개 평가전이었던 7일 볼리비아전에서도 골문을 지켰다. 하지만 11일 세네갈과 비공개 평가전에서는 조현우가 주전 골키퍼였다. 조현우는 신태용 감독의 믿음을 얻어 러시아 월드컵 스웨덴과 1차전, 멕시코와 2차전에서 두 경기 연속 신태용호의 주전 골키퍼를 맡았다. A매치 33경기에 뛰었던 김승규가 월드컵 직전까지 6경기 출장에 그쳤던 조현우에게 주전 자리를 내준 것이다. A매치 15경기에서 대표팀 수문장을 맡았던 김진현 역시 동물적인 반사 신경을 자랑하는 조현우에게 ...

    한국경제 | 2018.06.25 07: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