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스웨덴 질식 수비에 유효 슈팅 '0'… VAR 페널티킥에 무릎

    스웨덴은 치열한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유럽예선에서 10경기에서 9골만 내준 전통적인 수비팀이다. 강호 이탈리아와 플레이오프 두 경기에서도 무실점으로 버틴 그들이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스웨덴을 상대로 말 그대로 ‘모든 것’을 걸며 이변을 노렸다. 한국은 1990년 이탈리아월드컵 첫 경기 벨기에전 무득점 이후 성적과 관계 없이 조별리그 첫 경기에선 꾸준히 득점을 올렸다는 점도 기대를 걸게 ...

    한국경제 | 2018.06.19 01:27 | 조희찬

  • thumbnail
    '깜짝 선발' 조현우…선방으로 드러낸 존재감

    ... 몇 차례의 위기를 빠른 판단력과 안전한 볼 처리로 막아냈다. 이에 스웨덴의 파상공세 속에서도 골문을 내어주지 않았다. 다만 비디오 판독(VAR) 결과 스웨덴이 페널티킥을 얻어 득점에 성공하면서 무실점은 지켜내지 못했다. 조현우는 한국 대표팀의 패배 속에서도 가장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 비록 첫 경기를 무실점으로 막는 데는 실패했으나 신태용호의 또다른 무기로 존재감을 드러내는 데에는 성공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6.18 23:13

  • thumbnail
    '스웨덴 홍명보' 그란크비스트에 침몰한 신태용호

    스웨덴 주장이자 팀의 정신적 지주…그란크비스트 PK 한방에 16강 꿈 희미해져 한국 축구대표팀을 수렁에 빠뜨린 스웨덴 축구대표팀 주장 안드레아스 그란크비스트(33·FC크라스노다르)는 팀의 정신적 지주다. 경기장 내에선 스웨덴의 최대 강점으로 꼽히는 '장신 포백 라인'을 이끌고 있고, 경기장 밖에선 팀 분위기를 주도한다. 192㎝의 장신 수비수답지 않게 적극적으로 공격에 가담하는 등 이타적인 플레이로 ...

    한국경제 | 2018.06.18 23:02 | YONHAP

  • thumbnail
    한국, 뼈아픈 PK골 허용…첫판서 스웨덴에 0-1 패배

    ... 뛸 수 없다고 교체 사인을 냈고, 김민우(상주)가 대신 투입됐다. 조현우의 선방을 앞세워 전반을 0-0으로 마친 한국은 후반 들어서도 교체 없이 스웨덴에 맞섰다. 하지만 결정적인 실수 하나가 60분 넘게 무실점으로 버티던 신태용호의 발목을 잡았다. 김민우(상주)가 후반 16분 위험지역에서 빅토르 클라손의 드리블을 태클로 저지한 게 화근이었다. 주심은 비디오 판독을 거쳐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김민우가 골을 향해 발을 뻗었지만 발끝이 공이 스치지 않은 것으로 ...

    한국경제 | 2018.06.18 22:5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후배들 힘내라' 차범근, 레전드 대표로 대표팀 격려

    ... 말해 큰 환호와 박수를 받았다. 차 전 감독은 1970∼80년대 국가대표로 통산 136경기 58골을 남기며 최고의 스타로 활약했고, 독일 분데스리가에 뛰며 유럽 무대에서 한국의 위상을 높였다. 국가대표 감독도 역임했다. 그의 아들인 차두리 코치는 현 '신태용호'의 일원으로 월드컵에 참가하고 있다. 한편 스웨덴에서는 1992년부터 10년간 대표팀 수비수로 활약한 파트리크 안데르손이 나와 선수들을 격려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6.18 21:32 | YONHAP

  • thumbnail
    스웨덴 '4-4-2' 전술 가동…토이보넨·베리 공격

    신태용호(號)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맞대결을 펼치는 스웨덴의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은 한국과 스웨덴이 맞붙는다. 스웨덴은 '4-4-2' 전술 카드를 들고 나왔다. 로빈 올센이 골키퍼 장갑을 낀다. 수비수는 루스티크, 얀손, 그랑크비스트, 아우그스틴손이 포백 전선을 구축한다. 이와 함께 포르스베리 에크달 라르손 ...

    한국경제 | 2018.06.18 20:23

  • thumbnail
    한국 스웨덴전 선발 '손흥민·황희찬·김신욱' 총출격… 4-3-3 깜짝 전술

    신태용호(號)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첫 경기에서 선발 출전할 11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 스웨덴과의 맞대결은 '4-3-3' 포메이션으로 펼쳐진다. 선발 골키퍼는 조현우다. 수비수는 박주호 김영권 장현수 이용이 맡는다. 중원은 주장 완장을 찬 기성용과 구자철 이재성이 지킨다. 특히 신 감독은 김신욱으로 변화를 줬다. ...

    한국경제 | 2018.06.18 20:07

  • [월드컵] 차두리, 스웨덴전 전력 분석 헤드셋 담당

    신태용호(號)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첫 경기에서 헤드셋 운영 과정의 역할 분담을 정했다. 특히 차두리 코치가 상대팀 움직임을 분석해 무선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 한국과 스웨덴 경기엔 선발 선수 11명 외 12명이 벤치에 앉는다. 이와 함께 코치와 지원 스태프는 11명이 앉을 수 있는데, 신태용 감독과 토니 그란데 수석코치, 전경준 ...

    한국경제 | 2018.06.18 19:41

  • thumbnail
    [월드컵] 스웨덴전 해설 박지성 "포르스베리 가장 경계해야"

    ... 포르스베리를 가장 먼저 언급했다. 박 해설위원은 "포르스베리는 측면에서 뛰는 공격수이지만 중앙으로의 침투 능력이 뛰어나다"면서 "그를 막으려는 우리 수비수들의 소통과 협력 플레이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신태용호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에 대한 기대감도 보였다. 그는 "손흥민이 대표팀의 에이스임을 보여줄 능력과 자격을 모두 갖추고 있는 만큼 스웨덴전에서 경기력을 보여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스웨덴은 ...

    한국경제 | 2018.06.18 18:40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결전의 날 밝았다

    ... 2연패를 노리는 우승 후보 독일을 1-0으로 꺾으면서 F조 2위 싸움이 혼전 양상으로 변했기 때문이다. 독일이 3전 전승을 올릴 것을 예상하고, 멕시코, 스웨덴과 조 2위 다툼에서 이겨 16강행 티켓을 따겠다는 전략을 세운 신태용호의 조별리그 통과 시나리오가 꼬이게 된 것이다. 멕시코가 조 1위를 차지한다면 한국은 남은 한 장의 16강 진출 티켓을 독일과 경쟁해야 하는 상황이 올 수 있다. 남은 멕시코, 독일과 2, 3차전에 앞서 스웨덴을 꺾어야 하는 ...

    한국경제 | 2018.06.18 0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