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닝브리핑] 트럼프 "협상 결렬되면 즉각 훈련재개"…월드컵 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

    ...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것은 꽤 도발적"이라면서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으리라고 희망하지만, 만약 협상이 결렬되면 즉시 시작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 월드컵 신태용호, 오늘 오후 9시 스웨덴과 첫판 격돌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서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과 16강 진출의 명운이 걸린 한판 대결을 벌인다. 한국이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질 ...

    한국경제 | 2018.06.18 06:56 | 정형석

  • thumbnail
    [월드컵] '결전의 날 밝았다'…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

    ... 2연패를 노리는 우승 후보 독일을 1-0으로 꺾으면서 F조 2위 싸움이 혼전 양상으로 변했기 때문이다. 독일이 3전 전승을 올릴 것을 예상하고, 멕시코, 스웨덴과 조 2위 다툼에서 이겨 16강행 티켓을 따겠다는 전략을 세운 신태용호의 조별리그 통과 시나리오가 꼬이게 된 것이다. 멕시코가 조 1위를 차지한다면 한국은 남은 한 장의 16강 진출 티켓을 독일과 경쟁해야 하는 상황이 올 수 있다. 남은 멕시코, 독일과 2, 3차전에 앞서 스웨덴을 꺾어야 하는 ...

    한국경제 | 2018.06.18 06:2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가라앉은 분위기→자신감 붙었다" 나흘새 달라진 신태용호

    러시아 입성 당시 침체했던 선수들, 베이스캠프 훈련 후 자신감 충전 2018 러시아월드컵을 앞두고 지난 12일(현지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도착한 축구대표팀의 표정은 밝지 않았다. 사전 훈련지인 오스트리아 레오강에서 차와 비행기로 장시간 이동해 피곤한 탓이 컸겠지만 전날 마지막 평가전인 세네갈전에서 0-2로 패한 여파도 남아있었다. 나흘 후인 16일 스웨덴전 장소인 니즈니노브고로드에 도착한 대표팀의 얼굴에도 여독은 엿보였다. 그러...

    한국경제 | 2018.06.17 09:3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신태용호 태극전사, 마지막 과제는 잔디 적응

    17일 공식 훈련 때 니즈니 경기장 하이브리드 잔디 첫 경험 "천연잔디와 큰 차이 없어…상대 팀과 동일 조건이라 문제없을 듯" '공인구와 비디오 판독은 적응 기간을 거쳤고, 새로운 잔디를 밟아보는 일만 남았다.' 한국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16강 진출의 운명이 걸린 스웨덴과 F조 조별리그 1차전(18일 오후 9시,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이 열리는 '결전의 땅'...

    한국경제 | 2018.06.17 09:3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올인' 스웨덴전 카운트다운… 신태용호 결전지 니즈니 도착

    17일 공식 훈련·기자회견…18일 스웨덴과 운명의 조별리그 1차전 2018 러시아월드컵 축구대회에 나선 태극전사들이 16강 진출 여부를 좌우할 스웨덴과의 조별리그 1차전 장소인 니즈니노브고로드에 입성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6일 오후(현지시간) 니즈니노브고로드의 스트리그노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대표팀은 경기가 열리는 18일까지 스타디움에서 약 5㎞ 떨어진 니즈니노브고로드 크렘린 인근의 쿨리빈 파크 호...

    한국경제 | 2018.06.17 08:5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신태용호, 독일-멕시코전에 가르시아 분석코치 파견

    한국 축구대표팀이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상대국인 독일과 멕시코의 전력을 파악하기 위해 가르시아 에르난데스(64) 전력분석 코치를 파견했다. 축구대표팀 관계자는 16일(현지시간) "선수단은 오늘 오후 베이스캠프 훈련을 마치고 스웨덴과 조별리그 1차전이 열리는 니즈니노브고로드로 이동했지만, 가르시아 분석코치는 독일-멕시코 경기를 보기 위해 모스크바로 떠났다"고 밝혔다. 가르시아 분석코치는 한국 시간으로 18일 ...

    한국경제 | 2018.06.16 21:34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독일 드락슬러 "대표팀 부진, 외질·귄도안 때문 아니다"

    터키대통령과 사진 찍어 물의 빚은 외질·귄도안…드락슬러는 적극적으로 옹호 "멕시코 성 추문, 경기에 영향 미치진 않을 것" 신태용호의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마지막 상대인 '전차군단' 독일 축구대표팀은 최근 팀의 핵심 멤버인 메주트 외질과 일카이 귄도안이 찍은 사진 한 장으로 인해 크게 흔들렸다. 터키계 이민 2세인 외질과 귄도안은 지난달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을 만나 기념사진을 ...

    한국경제 | 2018.06.16 20:0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6회 우승 겨냥 브라질·2연패 도전 독일 '별들의 전쟁 시작'

    ... 강점이지만 '16강이 한계'라는 말도 듣는다. 조별리그에서 독일의 '1강 체제'가 이뤄질 것으로 보이는 만큼 16강으로 노리는 멕시코로서는 1차전에서 실점을 최소화하는 게 중요하다. 같은 조인 신태용호의 16강 도전을 위해선 멕시코의 완패 소식이 기다려질 뿐이다. 멕시코는 선수들의 '줄부상'이 약점이다. 핵심 수비수 디에고 레예스(포르투)가 부상으로 최종명단에 올랐다가 짐을 쌌고, 이에 앞서 중앙 수비수 네스토르 아라우호도 ...

    한국경제 | 2018.06.16 07:07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태극전사 '건강 파수꾼' 팀 주치의 이성주 박사

    ... 주치의로서 마음고생이 적지 않았다. 대표팀은 소집 직전부터 주축 선수들이 부상에 시달렸다. 붙박이 중앙수비수였던 김민재(전북)가 K리그 경기 중 정강이뼈 골절로 소집명단에 들지 못했고, 베테랑 미드필더 염기훈(수원)도 갈비뼈가 부러져 신태용호 승선에 실패했다. 소집명단 28명이 발표된 후에도 이근호(강원)와 권창훈(디종)이 대표팀 합류 직전 부상 악재를 만나 최종 엔트리에 들지 못했다. 재활 중에 대표팀에 소집된 김진수(전북) 역시 최종 탈락자 3명에 포함됐다. ...

    한국경제 | 2018.06.16 06:4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신태용호, 스웨덴 상대로 '통쾌한 반란' 서막 연다

    ... 독일-멕시코도 18일 0시 1차전서 격돌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을 제물 삼아 사상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겠다. ' 2018년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통쾌한 반란을 꿈꾸는 신태용호가 16강 진출 목표의 길목에서 '바이킹 군단' 스웨덴을 만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얀네 안데르손 감독이 지휘하는 스웨덴과 F조 조별리그 ...

    한국경제 | 2018.06.16 06: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