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41-3448 / 3,4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동호동락] 김창규 <연이산부인과 원장>

    ... 유니세프 지원금 목표를 3백30만달러(한화 약26억원)로 책정하여 모금사업을 펼친 결과 무난히 이 목표를 달성했다. 또한 "사랑의 동전모으기"를 아시아나항공 서울 르네상스 호텔과 함께 펼치고 있으며 최근 정경자 화백의 판화전,신해철과 그룹 넥스트의 라이브공연등 모금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다. 의료이외에 경험할수 없는 문화예술적 소양을 각계각층의 사람들과 만남으로써 습득하고 있다. 이러한 경험이 "한국병,우째 이런일이!"란 책을 탄생시킨 원동력이 되기도 ...

    한국경제 | 1995.06.26 00:00

  • [방송가] KBS, 대마초 흡연 연예인 방송출연 무제한 금지

    .KBS는 대마초 흡연등 사회적 물의를 야기시킨 연예인으로 가수 김범룡 등에 대해 방송출연을 무제한 금지키로 했다. 규제대상은 가수 김범룡, 심신, 박인수, 김승진 등 모두 4명이다. 이는 KBS 방송출연규제위원회에서 결정된 사항. 현재 KBS의 출연 규제연예인은 가수 신해철 등 15명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1일자).

    한국경제 | 1995.02.28 00:00

  • 삼성그룹 200명 이사보 승진..연공서열탈피 능력위주 발탁

    ... 양덕준 강재영 김장욱 안기훈 윤진혁 이성범 최광해 하해돈(삼성생명) 조수인 조성현 명찬규 안성태 심태언 홍석권 이방원 정봉영 문태원 조원정 김태일 장윤기 김헌수 노태기(삼성생명) 삼성전관 = 박근희 박성용 박태식 서준희 신해철 이중찬 정원대 홍성건(물산) 정석곤(물산) 삼성전기 = 김제원 박영원 오흥진 이명일 최종석 이종연 삼성코닝 = 이병래 임은수 조종균 삼성데이타시스템 = 김안신 서정묵 이무은 최현수 기계그룹 삼성중공업 = 강길현 ...

    한국경제 | 1994.12.09 00:00

  • [연극계] 개성있는 두 극단 창단 '눈길'..'극단인경' 등

    ... 결정하면서 창단됐다. 극단 이름은 모교교지 제호에서 따온것. 창단기념작으로 극작가 윤대성씨의 "출세기"를 박원경(극단 세미)씨의 연출로 14~18일 에술의 전당 토월극장에서 올린다. 탤런트 길용우 영화배우 문성근 가수 김세환 신해철 국립극단단원 주진모씨등 보성고졸업생 16명과 재학생, 10명의 우정출연자, 서울예전학생 등 모두 43명이 무대를 채울 예정. "출세기"는 탄광갱 매몰사고로 16일간 갱에 갇혔다 구조돼 유명인이 됐던 광부가 세인의 관심을 잃어가면서 ...

    한국경제 | 1994.09.08 00:00

  • 대구일보사장에 신해철 상임고문 선임...긴급이사회열어

    대구일보사는 28일 긴급이사회를 열어 비위혐의로 구속된 박권흠사장의 사표를 수리하고 후임에 신해철상임고문을 선임했다.

    한국경제 | 1993.05.28 00:00

  • 마광수전연세대교수등 연예인 5명 KBS 출연 금지

    KBS는 2일 사회적 물의를 빚은 연예인등 6명을 방송출연 금지대상자로 결정했다. KBSD방송출연규제위원회(위원장 이민희)는 이날 가수 신해철 임재범 이현우 김준원과 탤런트 변우민, 마광수전연세대교수에 대해 TV와 라디 오에 무기한 출연금지키로 결정하고 이 내용을 제작관련부서에 통보했다.

    한국경제 | 1993.04.03 00:00

  • 가수 신해철 또 구속돼...방위근무중 대마초 상습흡연 혐의

    방위근무중인 인기가수 신해철씨(25)가 28일 대마관리법위반혐의로 수도 방위사령부 헌병단에 구속됐다. 군수사결과 신씨는 작년 11월30일 방위병으로 입대, OO사단에 근무하면 서 퇴근후나 휴일을 이용해 대마초를 피웠다는 것이다. 신씨는 1988년 MBC 대학가요제로 가요계에 데뷔한 뒤 `재즈카페'' `도시 인'' 등의 히트곡을 냈으며 지난 89년에도 대마초 흡연으로 구속됐었다.

    한국경제 | 1993.01.29 00:00

  • 대마초 상습 연예인 또 구속...대학생가수 포함

    서울시경 특수수사대는 15일 무허가 약재상으로부터 대마씨앗을 구입한뒤 종이담배를 만들어 상습적으로 흡연해온 가수 신해철씨(21. 서울 송파구 신천동 장미아파트 2동 207호)등 5명을 대마 관리법위반혐의로 구속또는 불구속 입건하고 달아난 작곡가 이태열씨등 5명을 같은 혐의로 수배하는 한편 이들로부터 피우다 남은 대마초 1.8kg을 증거물로 압수했다. ** 지하카페등에서 20여차례 피워 ** 경찰에 따르면 보컬그룹 "무한궤도"의 리더로 활약하고 ...

    한국경제 | 1989.10.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