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01-16110 / 17,5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동백지구 4월 분양 .. 분양가 평당 650만원안팎

    ... 관계자는 "동백지구 인근 아파트 단지에 대한 문의전화가 부쩍 늘었다"며 "단순비교하더라도 동백지구와 4천만∼5천만원의 시세차익이 생기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오는 4월 입주예정인 '삼정아파트'는 로열층 기준으로 프리미엄(웃돈)이 3천5백만원이나 붙었다. 인근 OK부동산 관계자는 "가수요자들이 많이 보유하고 있어 매물이 넉넉한 편"이라며 "실수요자라면 지금쯤 매입에 나서도 괜찮다"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국경제 | 2003.02.19 00:00

  • [틈새로 본 부동산] '노른자위 저밀도지구' 이름값

    ... 사람들은 양도세 부담이 7천만∼1억5천만원이나 돼 매도를 미루고 있고 원주민들 가운데는 실제 입주를 원하는 이들이 많아 매물이 풍부하지는 않다"고 말했다. 내집마련정보사의 김영진 사장은 "저밀도지구는 △대단지 △역세권 △우수학군 등 인기 주거단지의 장점을 고루 갖추고 있다"며 "실수요자라면 영동주공 영동차관 해청 개나리 등 조합원 분양을 앞둔 저밀도지구 내 저평가된 단지를 공략해 볼 만하다"고 말했다. 조성근 기자 trut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19 00:00

  • 주상복합 '작아지고'-오피스텔 '커지고'

    올해 분양시장에서 주상복합아파트의 평형은 작아지는 반면 오피스텔의 평형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 대형평형의 과잉공급으로 몸살을 겪는 주상복합 시장에서는 실수요자가 많이 찾는 중소형으로, 장기침체가 이어지는 오피스텔 시장에서는 아파트 수요자를 겨냥한중대형 오피스텔로 '불황 탈출'을 꾀하고 있기 때문이다. ◆주상복합, 중소형 많아진다 = 17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대형평형의 고급 주상복합아파트가 한꺼번에 쏟아지면서 '대형평형 공급과잉'에 시달리고 ...

    연합뉴스 | 2003.02.17 00:00

  • "아파트 분양자 절반 투자목적"

    ... 것'이라는 응답이 9.52%, '프리미엄이 형성되는 정도를 보고 결정하겠다'는 응답이 36.9%를 차지하는 등 전체의 46.4%가 투자를 목적으로 분양신청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 소득수준별로는 월 소득 350만∼500만원 층에는 실수요자가 많은 반면 200만원 미만 저소득층과 500만원 이상 고소득층은 전매 등에 비중을 둔 투기수요가 상대적으로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이 연구원은 "연간 20만호에 이르는 주택이 건설되고 있는데도 수도권의 주택소유율은 크게 높아지지 ...

    연합뉴스 | 2003.02.14 00:00

  • 광주 올해 4천가구 공급 .. 분당 인접한 오포.장지 등 집중

    ... 장점이다. 13일부터 청약에 들어간 우림 루미아트를 비롯 상반기에만 1천1백67가구가 선보인다. 올들어 광주지역 첫 분양단지인 탄벌동 '우림 루미아트' 모델하우스에는 하루 평균 1천여명의 방문객들이 몰리고 있다. 회사측은 "주로 실수요자 위주로 분양상담이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단지는 23∼44평형 2백67가구로 이뤄진다. 오는 3월께에는 동문건설과 벽산건설이 쌍동리 및 장지동 등 2곳에서 9백가구를 내놓는다. 분양가는 평당 4백50만∼5백10만원대로 ...

    한국경제 | 2003.02.13 00:00

  • [Digest] 드림사이트코리아, '홈덱스' 참가업체 모집

    드림사이트코리아는 오는 3월26일부터 5일간 서울 대치동 무역전시장에서 개최할 전원주택 박람회인 '홈덱스 2003'에 참가할 업체를 모집한다. 참가대상은 전원주택 관련 건축 시공,자재,인테리어,분양업체 및 최근 수익형 전원주택으로 떠오르고 있는 펜션 관련 업체다. 특히 펜션특별관을 설치해 관련 업체와 실수요자가 한자리에서 직접 만나는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02)413-9938

    한국경제 | 2003.02.11 17:26

  • [틈새로 본 부동산] "다시 집값 80%까지 대출"

    ... 암묵적으로 대출 비율을 높이고 있는 것이다. 또 금융회사의 정식직원이 아니라 계약직 영업사원들이 대출비율 올리기에 앞장서고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이들은 대출실적에 따라 연봉을 지급받기 때문에 대출세일에 매우 적극적이다. 이들은 실수요자보다는 투자자들이 많이 몰리는 아파트 단지를 주로 공략한다. 한 금융회사 관계자는 "제조업 경기기 워낙 위축돼 주택담보대출 외에는 마땅히 돈을 빌려줄 만한 곳이 없다"고 속사정을 털어놨다. 조성근 기자 truth@hankyung.co

    한국경제 | 2003.02.10 00:00

  • 서울 아파트 전세매물 올들어 첫 감소

    ... 중랑구(-3.6%), 동작구(-3.5%) 등 강북지역의 전세매물도 상당폭의 감소세를 보였지만 강남구(2%)와 서초구(3.7%)는 오히려 증가세를 보여 대조를 이뤘다. 스피드뱅크의 박선홍 대표는 "전세가격이 석달넘게 떨어져 값이 싸지자 이사철 실수요자와 재건축 이주자들이 전세를 구하고 있다"며 "하지만 그동안 지나치게 오른 강남지역은 수요자들이 꺼리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안승섭기자 ssahn@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3.02.10 00:00

  • [김호영 기자의 '田園시장 읽기'] 전원주택 싸게 사려면

    주5일 근무제 확산 등으로 전원주택 등 전원형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전원형 부동산 시장을 찾는 실수요자 및 소액 투자자들의 발길이 부쩍 늘어나면서 공급도 확대되는 추세다. 전원형 부동산 시장의 흐름 및 투자요령 등을 알아보기 위해 마련된 이 코너는 매주 화요일자 게재를 원칙으로 하며 주로 전원주택과 펜션(고급 민박) 등에 대한 정보로 꾸며진다. --------------------------------------------...

    한국경제 | 2003.02.10 00:00

  • [현장 패트롤] '투기지구 지정 앞둔 大田' .. 현지 중개업소 분위기

    ... 있다"며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다'는 속담으로 현지 분위기를 대신했다. 노은2지구 내 아파트 분양권 거래도 한산하기는 마찬가지다. 행정수도 이전에 따른 배후도시로서 반사이익이 기대되면서 프리미엄이 최고 2천만원까지 올랐으나 실수요자들의 문의는 극히 제한적이라는 게 현지 중개업소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노은한마음 부동산중개소 관계자는 "추가 상승을 기대해 매물이 나오지 않는 데다 프리미엄이 2천만원을 넘어서면서 실수요자들도 부담을 느껴 거래가 끊긴 지 오래"라고 ...

    한국경제 | 2003.02.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