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51-16160 / 17,2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新春기획(3)-住테크] 미분양 아파트 : 투자자 발길...봄기운

    ... 팔려나가는 이유는 간단하다. 우선 최근 2~3년간 주택공급물량 자체가 크게 줄었기 때문이다. 게다가 주택건설업체들이 자금회전률을 높이기 위해 중도금 무이자 융자,잔금 할부납입 등 다양한 혜택을 주며 미분양 물량 세일즈에 나서고 있다. 실수요자들로선 싼 값에 집을 마련할 수 있는 게 메리트이다. 잘만 고르면 내 집 마련의 꿈이 현실로 다가올 수 있다는 얘기다. 저금리 추세가 지속되자 시중 유동자금이 부동산 시장에 몰리기 시작한 것도 한 요인이다. 중소형 아파트는 임대사업을 ...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LG.삼성, 내달 용인에서 대규모 아파트 분양

    ... 공급물량이 많은 편이다. 분양가는 평당 4백50만~5백50만원 사이다. LG와 삼성은 최고 6백30만원대까지 치솟았던 용인 일대의 평당 분양가를 5백만원대로 낮추고 임대수요가 활발한 편인 20~40평형대의 공급을 늘려잡고 있다. 실수요자와 임대수익을 노리는 투자자를 주고객으로 삼고있다. 부동산 업계 관계자들은 그러나 "지난달 금호건설이 용인시 구성면에서 1백44가구의 분양을 실시한 결과 1순위 청약자가 7명에 불과했다"고 지적하고 "용인 지역의 일부 아파트에 미분양 ...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新春기획(3)-住테크] 재건축 아파트 : 강남10~13층 사업추진 러시

    ... 규제강화조치가 시행되기 전에 재건축을 추진하기 위해 주민들이 재건축 일정을 앞당기고 있다. 이들 단지는 용적률을 기준으로 1대1의 재건축이 이뤄지는게 주류를 이루고 있어 수익성은 저층아파트에 비해 떨어진다. 하지만 입지가 좋아 실수요자라면 매입시기를 저울질해 볼만하다. 청담동 삼익=5개단지중 가장 규모가 크다. 재건축추진위원회는 기존 36~54평형 8백88가구를 헐고 30~60평형 9백여가구를 지을 계획이다. 시공사 선정예정시기는 4월7일.삼성물산 주택부문과 ...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新春기획(3)-住테크] 재건축 아파트 : 대지지분 넓은곳..유의사항

    ... 고위험 고수익(High Risk,High Return) 상품이다. 재건축이 돈되는 이유는 많다. 무엇보다 살기 좋은 "명당터"에 자리잡고 있다. 시공사 브랜드도 훌륭하다. 투자성,환금성도 다른 부동산 상품에 비해 좋다. 실수요자 입장에선 새아파트를 장만하는 손쉬운 길이기도 하다. 그러나 수익성이 높으면 위험도 크기 마련. 상당한 주의가 필요하다. 재건축추진위원회만 구성된 곳은 피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재건축은 말그대로 가시밭길이다. 조합원간 마찰 ...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수도권 미분양 아파트 잘 팔린다..계약금인하.중도금 무이자대출 등 파격

    수도권 미분양 아파트가 잘 팔리고 있다. 주택업체들이 미분양분을 조기 처분하기 위해 경쟁적으로 좋은 조건을 제시하고 있어 실수요자를 솔깃하게 만들고 있다. 저금리 시대를 맞아 임대수익을 겨냥한 수요자들도 늘어나고 있다. 주택업체들은 대부분 계약금을 총분양액의 10%로 줄여주고 중도금의 무이자 융자알선 등 파격적인 조건을 제시하고 있다. 광명시 소하동에 들어서는 동양메이저아파트는 지난 2월부터 미분양물량 2백여가구의 분양에 나서 1백60 가구를 ...

    한국경제 | 2001.03.15 00:00

  • '떴다방' 임대아파트서도 기승

    ... 몰리면서 법으로 금지된 임대아파트 분양권 전매를 부추기고 있다. 이에따라 무주택 서민을 위해 국민주택기금까지 지원받아 건립되는 민간 임대아파트가 투기의 대상으로 변질되고 있다. 이같은 상황인데도 단속은 거의 이뤄지지 않아 임대아파트 실수요자들만 수백만원씩의 웃돈을 주고 분양권을 사야 하는 피해를 입고 있는 실정이다. ◇편법거래 실태=분양권 편법 전매는 중형 임대아파트가 인기를 끌기 시작한 지난해 하반기부터 본격화됐다. 상대적으로 싼 분양가에 고급 마감재를 사용한 ...

    한국경제 | 2001.03.01 00:00

  • 주상복합 입체 마케팅 .. 겨울잠 시장에 '봄바람'

    ... 지 50여일만에 전체 계약률이 90%를 넘어섰다. 요즘같이 얼어붙은 분양시장에선 기록적인 계약률이다. 대림은 사업승인이 나기전인 지난해 11월부터 2월초까지 광진구 일대를 중심으로 텔레마케팅과 맨투맨 방문 상담을 통해 충분한 실수요자를 확보해 나갔다. 여기에 한강이 보이지 않는 저층부와 한강이 보이는 고층부의 분양가,분양방법,시기를 차등 적용한 것도 분양성공의 한 요인으로 평가된다. 저층부는 인근 시세 수준인 평당 8백만원선에 선착순으로 분양했고 고층부는 ...

    한국경제 | 2001.02.23 00:00

  • 10곳 1026가구 공급...중소평형 주류 .. '서울2차 동시분양'

    서울시는 21일 서울지역 2차 동시분양에서 10개단지 1천26가구의 아파트가 일반에 분양된다고 밝혔다. 이번 동시분양분은 대부분 소규모 단지지만 실수요자가 많은 20∼30평형대의 중소형 평형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구로동 LG,신대방동 롯데,등촌동 월드 등이 입지여건이 무난한 곳으로 꼽힌다. 오는 27일 입주자 모집공고가 나가고 3월6일 1순위 청약을 받는다. ◇구로동 LG=구로 가로공원 옆에 2백99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모두 일반분양분이어서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재테크 가이드] 부동산 : 아파트 .. 소형아파트 분양권

    ... 전세를 놓기가 수월하다는 뜻이다. 특히 지난 98년부터 2-3년동안 소형아파트 공급이 크게 줄어든 만큼 올해는 소형아파트 신규입주물량이 더 감소할 전망이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과거에는 대형평형 아파트에 투자하는게 유리했지만 실수요자를 중심으로 시장이 재편된 요즘에는 입주를 앞둔 역세권 소형 아파트 분양권에 투자하는 편이 유리하다"고 조언한다. 소형아파트 분양권을 매입할 땐 우선 단지규모가 큰 곳을 고르는 것이 좋다. 크기는 전용면적 25.7평 이하 아파트에 ...

    한국경제 | 2001.02.21 00:00

  • 광주 매월등에 종합물류기지 조성 .. 212억 투입 2003년 완공

    ... 이르면 오는 9월께 착공할 계획이다. 광주 종합유통단지에는 대규모 점포를 비롯 자동차경매장 창고 야적장 저장소 화물적하시설 화물적치용건조물 등이 들어서게 된다. 이와함께 각종 도매업체 사무실과 점포도 유치할 계획이다. 유치규모는 실수요자 공모후 최종 결정된다. 편익시설로는 주차장 주유소 휴게실 식당 약국 등이 들어서 입주업체 및 이용자들의 편의를 돕게 된다. 도시공사 관계자는 "이 종합유통단지 일대에는 3만3천여평 규모의 농수산물도매시장이 조만간 착공에 들어가 ...

    한국경제 | 2001.02.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