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9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정부 반발에…미 실업수당 '매주 300달러'로 재조정

    트럼프, 매주 400달러의 추가 실업수당 지급 발표와 달리 액수 낮춰질 듯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지급하는 실업수당이 애초 트럼프 대통령이 공언한 주당 400불이 아닌 ...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추가 경기부양책 협상이 의회에서 난항을 겪자 지난 8일 급여세 납부를 연말까지 유예하고 기존 실업수당 외 추가로 지급한 주당 600달러의 수당을 400달러로 낮추는 등 대규모 예산이 수반되는 4건의 정책을 행정명령 ...

    한국경제 | 2020.08.12 17:12 | YONHAP

  • thumbnail
    "돈이 있어야 시행하지"…트럼프 경기부양 조치에 주정부 반발

    추가 실업수당중 주 정부 부담 제외하고 300달러만 지급 방안도 검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서명한 행정조치에 대해 주(州) 정부 사이에서 불만이 확산하고 있다. ... 불과하다. 오히려 사태를 더 악화시킬 것"이라고 주장했다. 쿠오모 주지사는 트럼프 대통령의 조치에 따라 추가 실업수당을 지급한다면 주 차원에서 시행 중인 각종 실업자 복지 혜택이 축소될 것이라는 논리도 폈다. 민주당 소속인 앤디 ...

    한국경제 | 2020.08.12 00:32 | YONHAP

  • 골드만삭스, 내년 美 성장률 전망치 상향

    ... 미국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예상치를 기존 5.6%에서 6.2%로 0.6%포인트 높였다. 올 연말 기준 미 실업률 전망치는 기존 10.2%에서 9%로 낮췄다. 내년 말 실업률 전망치 역시 7%에서 6.5%로 떨어뜨렸다. 골드만삭스가 ...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공화당과 민주당이 경기부양책에 합의하지 못하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8일 실업수당 지급 연장 등의 행정명령에 서명하는 독자 행동에 나섰다. 이고운 기자 cca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8.11 17:26 | 이고운

  • thumbnail
    트럼프가 문제긴 하지만…골드만삭스 "백신 기대로 내년 미 GDP 상향"

    ...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예상치를 기존 5.6%에서 6.2%로 0.6%포인트 상향했다. 올 연말을 기준으로 한 미 실업률 전망치는 기존 10.2%에서 9%로 낮췄다. 미 실업률은 지난 4월 14.7%로 정점을 찍은 다음 지난달 기준으로는 ... 높아졌고, 미 경기 회복에도 위협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8일 주당 400달러의 추가 실업수당 지급, 급여세 유예 등의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코로나19 경기부양책에 공화당과 민주당이 합의하지 못하자 독자 행동에 ...

    한국경제 | 2020.08.11 14:10 | 이고운

  • thumbnail
    공공운수노조, 항공업계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연장 촉구

    내달 15일 종료…업계 노동자들, 대량실업 우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는 1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공공운수노조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기한을 연장하라"고 정부에 촉구했다. 공공운수노조는 ... 우려했다.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항공업 등을 특별고용지원업종으로 지정해 휴업·휴직 수당의 최대 90%에 상당하는 고용유지지원금을 지원해왔다. 9월 15일이면 지정 기간이 만료돼 정부 지원이 끊긴다. ...

    한국경제 | 2020.08.11 11:43 | YONHAP

  • thumbnail
    美 연방정부도 돈 모자랄 만…추가 실업수당으로 300조원 뿌렸다

    미국 연방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급한 추가 실업수당이 지난달 말까지 2500억달러(약 296조7000억원)로 집계됐다. 미국은 코로나19 이후 지난달까지 각 주정부가 주는 기본 실업수당에 더해 연방정부가 ...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코로나19로 실직한 사람들을 위해 마련된 경기부양책에 따라 4월 초부터 지난달 말까지 추가 실업수당이 지급돼 왔다. 주당 600달러의 추가 실업수당 기한은 지난달로 끝났지만, 여전히 미국인들이 높은 실업률에 시달리고 ...

    한국경제 | 2020.08.11 09:53 | 이고운

  • thumbnail
    독자안 밀어붙여놓고 협상복귀하라는 트럼프…"연락왔다" 공방도

    ... 한 점을 환기하며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이 정확히 무엇을 지칭한 것인지는 부정확하다고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추가 경기부양안 합의가 의회에서 막히자 지난 8일 뉴저지주 베드민스터의 개인 리조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추가 실업 수당 연장 ▲급여세 유예 ▲학자금 융자 상환 유예 ▲세입자 강제퇴거 중단 등 독자적 경기 부양안을 발표한 뒤 이러한 내용이 담긴 행정명령 및 각서 형태의 행정조치 4건에 서명했다. 그러나 헌법상 세금 및 예산 지출 결정권이 의회에 ...

    한국경제 | 2020.08.11 06:55 | YONHAP

  • thumbnail
    [유럽증시] 미중갈등·부양책 주시 속 상승

    ... 3,259.71로 거래를 종료했다. 시장은 미국의 부양책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 미·중 갈등 관련 소식 등을 주시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8일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추가 실업수당을 연장하고 급여세를 유예하는 내용 등을 골자로 한 행정조치에 서명했다. 미국과 중국 간 갈등이 계속되고 있지만, 양국이 오는 15일 1단계 무역 합의 이행 상황을 평가하는 고위급 회담을 열 예정인 가운데 시장은 크게 동요하지 않는 ...

    한국경제 | 2020.08.11 01:30 | YONHAP

  • thumbnail
    미 재무장관 "추가 부양책 더 많은 자금 가능…금주 합의 희망"

    ... 그것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와 공화당은 지난주까지 민주당과 추가 부양책 논의를 위한 협상을 이어왔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이런 상황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협상 지연을 이유로 지난 8일 급여세 유예, 추가 실업수당 감액 지급 등 대규모 예산이 수반되는 4건의 정책을 행정명령 및 각서 등 행정조치 형태로 내놓았다. 그러나 민주당은 강하게 비난하면서 소송 제기 가능성까지 내비치는 등 반발했다. CNBC에 따르면 민주당은 그간 협상에서 경기 부양을 ...

    한국경제 | 2020.08.11 00:12 | YONHAP

  • thumbnail
    [THE WALL STREET JOURNAL 칼럼] 美 일자리 회복, 간단치 않다

    ... 턱없이 부족하다. 고용 지원 끊기면 대량 실업 상반기에 도입된 각종 정부 지원금 대부분은 벌써 해당자에게 지급돼 이들 수당으로 사용되는 소비지출이 끝난 상태다. 주 600달러의 연방정부의 추가 실업수당도 지난달 말 만료됐다. 미국의 많은 실업자가 생활 유지에 온갖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럼에도 새 지원책의 규모와 기간을 놓고 백악관과 상원을 지배하는 공화당, 하원을 지배하는 민주당은 여전히 대립하고 있다. 7월 고용통계와 천장권에 있는 미국 증시 ...

    한국경제 | 2020.08.10 1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