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3471-233480 / 391,1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존 프라빈 "내년 글로벌 증시 강세 지속"

    ... 이어갈 것이라고 밝힌 뒤 다만 올해와 같은 높은 변동성이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프라빈은 이날 오전 서울 반포동 JW메리어트호텔에서 열린 '푸르덴셜 인베스터스 포럼 2008'에 참석, 미국 금리 인하 효과와 밸류에이션 매력, 견조한 기업 실적, 풍부한 유동성 등을 들며 이같이 전망했다. 프라빈은 "역사적으로 미국 금리 인하가 단행된 후에는 미국 및 글로벌증시 강세가 이어졌다"며 "다만 미국 경기가 침체된 시점에는 예외적으로 주가 약세가 나타났기 때문에 미국 경기 둔화 여부가 ...

    연합뉴스 | 2007.11.07 00:00

  • 아남전자 "주가급등 사유 없다"

    아남전자는 7일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최근 주가급등에 영향을 미칠 사항으로 현재 진행 중이거나 확정된 사항이 없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다만 12월 결산법인으로서 분기보고서 제출기한인 오는 14일 이내에 분기실적 결산이 완료되는 대로 공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blooming

  • 한진해운, 컨테이너 부문 부활 '목표가↑'-하나대투

    ... 전년동기대비 184.7% 늘었으며,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14.9%와 245.5% 늘어난 1조8388억원과 1123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전날 공시했다. 주익찬 하나대투 연구원은 "한진해운의 3분기 실적은 시장 컨센서스 대비 매우 긍정적"이라고 판단하고 "컨테이너와 벌크부문의 영업이익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204.7%, 152.6% 증가한 것으로 보아 3분기부터 컨테이너 부문 영업이익 부활이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다. 이어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ramus

  • thumbnail
    두산重3분기 영업익 596억 … 102% 상승

    ... 9606억원,영업이익 695억원에 미치지 못하는 것이다. 두산중공업 측은 "작년 3분기에 비해 산업플랜트 부문의 매출이 늘면서 전체 매출이 10%가량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발전설비와 주단부문이 두 배 정도 늘었다"고 설명했다.또 "자회사 실적 호전으로 지분법 평가이익이 증가해 순이익도 성장세를 보였다"고 덧붙였다. 두산중공업 관계자는 "계절적 요인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 분기보다 줄었지만 4분기에는 발전부문과 산업플랜트 부문 호조로 매출 1조4631억원,영업이익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김용준

  • thumbnail
    [중동 허브경쟁 뛰어든 카타르] (上) 새로운 금융중심지 도약

    ... 곳이 카타르 도하였다. 이곳 한복판에 카타르금융센터(QFC)가 있었다. 이런 곳에서 사람들이 제대로 일이나 할 수 있을까 하는 느낌이 들었지만 QFC는 2005년 5월 출범한 이후 64개 외국 금융회사들을 유치하는 놀라운 실적을 거뒀다. 올해만 해도 씨티은행과 스코틀랜드로열은행,골드만삭스 리먼브러더스 등 투자은행,AIG생명보험과 아메리칸생명보험 등 보험사에 사업면허를 내주었다. 스튜어트 피어스 QFC 최고경영자(CEO)는 "시가총액 세계1위인 중국 공상은행(ICBC)에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현승윤

  • thumbnail
    [New Trend] "CEO를 찾습니다" … 美기업 외부영입 크게 늘어

    메릴린치와 씨티그룹의 새로운 최고경영자(CEO) 찾기 작업이 길어지고 있다. 전임자들인 스탠리 오닐과 찰스 프린스가 각각 실적 부진에 책임을 지고 갑작스럽게 물러난 탓도 있지만 그동안 후계자를 제대로 양성하지 못한 원인이 크다. 이처럼 후계자 양성이 소홀했던 것은 미국 기업들 사이에 내부인사보다는 외부인사를 CEO로 영입하려는 경향이 짙어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그동안 미국 기업에서는 순조로운 경영권 이양을 위해 후계자를 키우는 것이 CEO의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하영춘

  • [연말정산 재테크] 알리안츠생명, 질병보장+국내ㆍ외 펀드 투자 수익

    ... 운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고객은 투자성향에 따라 펀드를 선택할 수 있고,연간 12회 이내에서 펀드를 갈아탈 수 있다. 중도인출은 해약환급금의 50% 이내에서 연 12회까지 할 수 있다. 보험기간 동안에는 펀드의 운용실적이 악화되더라도 사망시 기본 사망보험금은 최저 보증해 준다. 매월 기본 보험료가 50만원을 초과할 경우에는 50만원 초과금액의 1.0%에서 최대 3.0%까지 보험료 할인을 받을 수 있다. 10년 이상 경과된 유효한 계약의 경우 연금전환특약을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장진모

  • 쎌바이오텍, 3분기 영업익 3.7억..1145%↑

    쎌바이오텍은 7일 지난 3분기 영업이익 3억6700만원으로 전년동기보다 1145.1%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24억6600만원, 당기순이익은 4억2500만원으로 각각 18.9%, 300.8% 올랐다. 유럽 및 아시아의 수출확대와 내수부문의 안정적 성장으로 실적이 호전됐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경닷컴 정형석 기자 chs8790@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chs8790

  • 두산인프라, 내년 수출 증대..목표가↑-대우

    대우증권은 7일 두산인프라코어에 대해 3분기 양호한 실적을 달성했고 2008년 굴삭기, 공작기계 수출 증대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목표주가를 4만2600원으로 12.2% 상향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단기매수(Trading Buy)'. 성기종 대우증권 애널리스트는 "두산인프라코어의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3.6% 증가한 8909억원, 영업이익은 39.1% 증가한 674억원"이라며 대우증권 예상치 보다 소폭 하회하지만 환율 하락 등을 감안하면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ramus

  • "주변잡음 듣지말고 기관의 손을 봐야"

    ... 큰 에너지는 기관에 의한 이들 대형주들의 상승이라면서, 특히 10월 중순 이후 기관의 관심권 안에 든 전기전자와 자동차주들이 반등을 지속할 것인가가 향후 증시 흐름에 매우 중요하다고 지적. 다만 그는 "그 동안 기관의 매수 컨셉이 실적 좋은 우량주 장기 매집이었다는 점에서 소외주들에 대한 접근은 하반기 이후 실적을 겨냥한 분할 매수가 되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우리투자증권도 "최근 국내 주식형 수익증권으로의 투자자금 유입이 더딘 상황이지만 대기 매수세는 풍부한 ...

    한국경제 | 2007.11.07 00:00 | ram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