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8,6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프간 '아비규환'…탈레반 도심 진군에 공항 공격까지(종합)

    ... 평화협정에는 주요 도시를 공격하지 않기로 돼 있다"며 "탈레반은 약속을 무시하고 공세를 강화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런 가운데 아프간 동부 누리스탄주에는 지난주 폭우가 내려 가옥 170여채를 휩쓸면서 113명이 숨지고, 수 십명이 실종됐다. 아프간 정부 측은 "구조대를 급파하고, 구호품을 지원해야 하는 데 탈레반이 방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아프간 동부 라그만주에서는 수도 카불과 연결된 고속도로에서 금요일과 토요일 이틀 연속 대형 교통사고가 발생해 최소 ...

    한국경제 | 2021.08.01 15:09 | YONHAP

  • thumbnail
    군부 쿠데타 반년 간 사망한 시민 940명…어린이는 75명

    ... 인한 사망자 수가 940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월 쿠데타를 일으킨 이후 반년만의 일이다. 인권단체 휴먼라이츠 워치(HRW)에 따르면 지금까지 군경에 의해 사망한 시민 900여명 중 75명 가량은 어린이였다. 또한 100명은 실종된 상태다. HRW는 성명을 통해 군부가 국제사회의 인도주의 협약을 위반했다며 유엔을 비롯해 미국 등 각국 정부와 EU(유럽연합),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등이 공조해 미얀마 군부에 무기 금수와 자금줄 ...

    한국경제 | 2021.08.01 14:20 | 신현보

  • thumbnail
    '군부 쿠데타 6개월' 미얀마 시민 940명 군경에 목숨 잃어(종합)

    ...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등이 공조해 미얀마 군부에 무기 금수와 자금줄 차단 등의 제재를 가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HRW에 따르면 지금까지 군경에 의해 사망한 시민 900여명 중 75명 가량은 어린이였고, 100명은 실종됐다. 또 구금된 시민들에 대해서는 고문 등 가혹행위가 무차별적으로 자행됐고 성폭행 사례도 보고됐다. 국제형사재판소(ICC)의 로마 규정(Rome Statute)은 시민들을 상대로 한 광범위하거나 체계적인 가해 행위를 '반(反) 인류 범죄'로 ...

    한국경제 | 2021.08.01 13:54 | YONHAP

  • thumbnail
    아프간 '아비규환'…탈레반과 전투에 홍수·대형 교통사고까지

    ... 평화협정에는 주요 도시를 공격하지 않기로 돼 있다"며 "탈레반은 약속을 무시하고 공세를 강화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런 가운데 아프간 동부 누리스탄주에는 지난주 폭우가 내려 가옥 170여채를 휩쓸면서 113명이 숨지고, 수 십명이 실종됐다. 아프간 정부 측은 "구조대를 급파하고, 구호품을 지원해야 하는 데 탈레반이 방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아프간 동부 라그만주에서는 수도 카불과 연결된 고속도로에서 금요일과 토요일 이틀 연속 대형 교통사고가 발생해 최소 ...

    한국경제 | 2021.08.01 12:09 | YONHAP

  • thumbnail
    베를린서 디아스포라 한인 작가전 성황…"한국 붐 확산"

    ... 개막하고, 서구에서 자란 한국인으로서 자신의 원래 출신과 관련한 작품활동을 하는 작가 5명의 작품을 선보였다. 내달 22일까지 열리는 이번 기획전에서 이미래 작가는 '일곱 자매와 잃어버린 딸'이라는 작품을 통해 한반도의 잊히고, 실종된 모든 일본군 위안부 피해 여성과 소녀, 엄마와 딸들을 기렸다. 이 작가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아틀라스와 플레이오네 사이에서 태어난 7명의 딸이 오리온에게 쫓기다 별자리가 된 이야기가 유럽과 동아시아에서 서로 다르게 전해진다는 데 ...

    한국경제 | 2021.08.01 04:32 | YONHAP

  • thumbnail
    "수학여행 갔다가 20년째 종적 감춘 지적장애 아들 찾아야 해요"

    어머니 박인숙 씨 "대문 항상 열어놓고 기다려요" 김도연(37) 씨가 실종된 것은 2001년 1월 29일이었다. 당시 17세였던 김 씨는 경북 경주시 보문단지 한국콘도로 수학여행을 떠났다가 종적을 감췄다. 태어날 때부터 지적장애 1급 판정을 받은 그는 자신의 이름조차 모르고, 어디에 있는지조차 인지하지 못한다. 어머니 박인숙(61) 씨는 31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그런 아들이 언제 집에 찾아올지 몰라 몇 년 전까지도 대문을 항상 열어 놓고 ...

    한국경제 | 2021.07.31 08:11 | YONHAP

  • thumbnail
    "매도 전 매물 거두는 집주인은 양반"…서울 매물 '씨 말랐다'

    "2000가구가 넘는 대단지 아파트인데 온라인상 매물은 20여개밖에 없어요. 집주인들에게 실제 매도가 가능한 매물을 조사해보면 10여개도 안될 거예요. 예전에는 60~70개씩 있어도 적다고 그랬는데 지금은 거의 매물이 실종된 상태죠. 아파트값이 계속 오르니 집주인들이 쉽게 팔지 않으려 매물이 크게 줄었죠."(송파구의 한 공인중개사 대표) 부동산 매매 시장이 여름 휴가철을 맞아 '거래절벽' 수준까지 악화됐다. 6월 ...

    한국경제 | 2021.07.31 06:40 | 안혜원

  • thumbnail
    "마네킹인 줄 알았다"…실종자 시신 쓰레기통에 버린 경찰 [글로벌+]

    캐나다에서 소방관과 경찰이 실종 신고된 여성의 시신을 마네킹으로 오인해 쓰레기통에 버리는 어처구니없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9일(현지 시각) 외신에 따르면 퀘백주 셔브룩의 대니 맥코넬 경찰서장은 이날 오후 기자회견에서 소방관과 경찰이 실종 신고된 여성의 시신을 폐기한 사건에 대해 사과했다. 이어 맥코넬 경찰서장은 "지난 23일 오후 10시께 한 제빵공장 뒤에서 작은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 전화를 받은 소방관들이 출동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7.30 19:04 | 김정호

  • thumbnail
    미-베트남 국방장관, '코로나 방역·군사 협력' 방안 논의

    오스틴 장관 베트남 방문…실종 미군 병사 찾기·고엽제 오염 제거 공조 중국과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 필리핀도 방문 미국과 베트남 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및 베트남전 당시 미군 실종자 찾기 등을 위해 공조하기로 했다. 30일 AP통신 등 외신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은 전날 판 반 장 베트남 국방장관과 만나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베트남은 지난달 4월 27일부터 시작된 ...

    한국경제 | 2021.07.30 12:03 | YONHAP

  • thumbnail
    아프간서 홍수로 최소 40명 사망…탈레반 "150명 사망" 주장(종합)

    지난해에도 홍수로 151명 사망…부실 건축물이 피해 키워 아프가니스탄 북부에서 갑작스러운 홍수가 발생해 최소 40명이 숨지고, 150명이 실종됐다고 AFP 통신이 2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북동쪽으로 약 200㎞ 떨어진 누리스탄주 캄데시 지역에 집중 호우가 쏟아지면서 홍수가 발생했다. 새둘라 누리스탄 주지사는 AFP와 인터뷰에서 "간밤에 갑작스런 홍수가 나 40여명이 숨졌다"면서 "여전히 150명이 실종 상태고, ...

    한국경제 | 2021.07.29 21: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