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9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수·이성민·심은경, '머니게임' 주연...내년 상반기 방송

    ... 부도 위기에 직면하면서 한국에 다시 IMF가 오는 것이 아니냐는 불안감이 감도는 가운데 국가적 비극을 막기 위해 금융위원회가 노력하는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신념을 가진 사람들의 치열한 갈등을 그린다. 드라마 '봄이 오나 봄' '아랑사또전' '화정' 등 다양한 장르에서 완성도 높은 연출력을 자랑한 김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고수는 스스로 인정받기 위해 금수저임을 숨기고 묵묵히 소임을 다하는 경제관료 채이헌 역을 맡았다. 채이헌은 한국 최고 경제학자의 아들이지만 ...

    텐아시아 | 2019.10.10 10:32 | 김지원

  • thumbnail
    고수-이성민-심은경, tvN '머니게임' 주연

    ... 휩싸이고, 국가적 비극을 막기 위해 금융위원회가 노력하는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신념을 가진 사람들이 갈등하는 내용을 그린다. 고수는 스스로 인정받기 위해 '금수저'임을 숨기고 묵묵히 소임을 다하는 경제관료 채이헌으로, 이성민은 야망가인 금융위원장 허재로, 심은경은 평탄한 삶을 살며 건물주를 꿈꾸는 신임 사무관 이혜준으로 분한다. 연출은 '봄이 오나 봄', '아랑사또전', '화정' 등을 만든 김상호 PD가 맡았고 제작사는 스튜디오드래곤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10 09:40 | YONHAP

  • thumbnail
    '머니게임' 고수X이성민X심은경, 캐스팅 최종 확정…'세대 대표 연기파' 의기투합

    ... IMF'가 오는 것 아니냐며 불안에 휩싸이고, 국가적 비극을 막기 위해 금융위원회가 노력하는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신념을 가진 사람들의 치열한 갈등을 그린 드라마다. 드라마 ‘봄이 오나 봄’, ‘아랑사또전’, ‘화정’ 등 다양한 장르에서 완성도 높은 연출력을 자랑한 김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다시 한 번 작품성 높은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여기에 대체불가 존재감과 믿고 보는 연기력을 통해 ‘각 ...

    스타엔 | 2019.10.10 08:55

  • thumbnail
    고수-이성민-심은경, '머니게임' 캐스팅 확정…'세대 대표 연기파' 의기투합

    ... 직면하자 대한민국은 `제2의 IMF`가 오는 것 아니냐며 불안에 휩싸이고, 국가적 비극을 막기 위해 금융위원회가 노력하는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신념을 가진 사람들의 치열한 갈등을 그린 드라마다. 드라마 '봄이 오나 봄', '아랑사또전', '화정' 등 다양한 장르에서 완성도 높은 연출력을 자랑한 김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다시 한 번 작품성 높은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여기에 대체불가 존재감과 믿고 보는 연기력을 통해 '각 세대를 대표하는 배우'로 꼽히는 ...

    한국경제TV | 2019.10.10 08:20

  • thumbnail
    '녹두꽃' 민성욱, 설명이 필요 없는 '믿보배'

    ... 무엇보다 같은 세상을 꿈꾸며 한발 한발 나아가는 그들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가슴 한 구석을 뜨겁게 달아오르게 한다. 자신만의 색깔로 작은 배역부터 시작해 한 계단, 한 계단 오르며 탄탄하게 쌓아 올린 민성욱의 연기 내공은 MBC '아랑사또전'에서 감초 삼방으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빛을 보기 시작했다. 이어 드라마 '보고싶다', '갑동이', '피노키오', '육룡이 나르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시크릿 마더', '나인룸', 영화 '레드카펫', '그놈이다' 등을 통해 ...

    한국경제TV | 2019.06.07 09:21

  • thumbnail
    이유리X엄지원 몸 체인지 '봄이 오나 봄', 안방극장 여풍(女風)이 분다 (종합)

    ... 이 점이 ‘봄이 오나 봄’을 특별하게 만드는 관전 포인트다. 특히 ‘봄이 오나 봄’은 ‘환상의 커플’, ‘내 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 등을 연출한 김상호 PD와 이미 시청자들에게 연기력을 검증받은 이유리, 엄지원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3일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연출을 맡은 김상호 PD는 "즐겁게 편한 마음으로 볼 수 있는 드라마다. ...

    연예 | 2019.01.23 17:31 | 김예랑/변성현

  • thumbnail
    '봄이 오나 봄', 이유리X엄지원의 1인 2역 성장담 (종합)

    ... 한데 귀엽고 언니 같이 친근한 매력이 크다. 언니랑 '언제 또 만나지' 하면서 촬영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봄이 오나 봄'은 ‘환상의 커플’ ‘내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의 김상호 PD와 ‘황금주머니’ '아내가 돌아왔다'를 집필한 이혜선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23일 오후 10시 첫 방송.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텐아시아 | 2019.01.23 16:56 | 유청희

  • thumbnail
    이유리X엄지원 '봄이 오나봄'...알고보면 더 재미있는 관전 포인트 넷

    ... 사장으로 등장해 신스틸러의 면모를 한껏 발산할 예정이다. #4. 믿보감, 믿보배의 활약 ‘봄이 오나 봄’은 ‘환상의 커플’, ‘내 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 등을 연출한 김상호 감독과 이미 시청자들에게 연기력을 검증받은 두 믿보배(믿고 보는 배우) 이유리, 엄지원의 만남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촬영 현장도 훈훈함 넘치는 분위기로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봄이 ...

    텐아시아 | 2019.01.22 09:52 | 노규민

  • thumbnail
    '봄이 오나 봄' 이유리·엄지원, 막강 캐스팅…'워맨스 케미' 예고

    ... 오나 봄'은 욕망 앞에 모든 것을 도구로 생각하는 젊은 앵커 김보미와 최고의 스타였지만 현재는 가족을 가장 우선 순위에 둔 전직 배우 이봄이라는 두 여자의 몸이 바뀌게 되면서 진정한 자아를 찾는 이야기다. '환상의 커플' '아랑사또전' '부암동 복수자들'의 김상호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특히 '봄이 오나 봄'은 영혼이 바뀌었던 기존의 체인지 장르와는 다르게 몸이 바뀐다는 신선한 접근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두 사람이 2인 1조가 되어 협력해야 하는 장면들은 ...

    텐아시아 | 2018.12.13 11:26 | 유청희

  • thumbnail
    '봄이 오나 봄' 이유리X엄지원의 특급 만남 눈길

    ... 호감을 얻지만 동시에 김보미와는 앙숙 관계를 보여줄 예정이며 최병모는 이봄의 남편이자 현직 국회의원인 박윤철로 분해 드라마에 색다른 재미를 더할 것을 예고했다. 뿐만 아니라 연출을 맡은 김상호 PD는 그간 '환상의 커플', '아랑사또전', '부암동 복수자들' 등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섬세하고 감각적인 드라마를 선보여 왔기 때문에 더욱 다채로운 영상미와 풍부한 볼거리를 더해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여 특급 연출과 특급 배우들의 만남에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이렇듯 ...

    한국경제TV | 2018.12.13 08:24